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오늘의 시사상식…휴보·벌크선 운임지수·사회적 기업이 뭐야?
본문 바로가기

에코뉴스

오늘의 시사상식…휴보·벌크선 운임지수·사회적 기업이 뭐야?

사회적 기업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일반 기업과 성격이 다르죠. 벌크선이 호황을 구하하고 있습니다. 걸어다니는 로봇 휴보에 대해 다른 나라가 주시하고 있습니다. 이 세가지는 좋은 소식이죠. 그래서 오늘의 시사상식은 사회적 기업과 벌크선 운임지수 로봇 휴보로 골라봤습니다.


사회적 기업: '사회적기업(social enterprise)'은 사회적 약자인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면서 수익을 창출하는 기업입니다. 노동부는 지난해 7월 시행된 '사회적기업육성법'에 따라 지난해 두 차례에 걸쳐 아름다운가게, 위캔, 동천모자, 함께일하는세상, 노리단, 다산환경 등 54개 기업을 인증한 바 있습니다. 이번에 30곳이 추가 선정돼 총 84곳으로 늘어났습니다. 


선정된 사회적기업들에는 △인건비(근로자 월 78만8000원, 전문인력 월 120만원) 및 4대 사회보험료 지원 △ 법인세·소득세 50% 감면 등 세제지원 △시설비 등 융자지원 △전문 컨설팅 기관을 통한 경영, 세무, 노무 등 경영지원 등이 제공됩니다. 


벌크선 운임지수: 해상운임의 잣대가 되는 '벌크선 운임지수(BDI·Baltic Dry Index)'가 올 들어 처음 1만 선을 넘어섰습니다. 이에따라 벌크선을 운영하는 국내 해운회사들의 수익도 크게 늘어날 전망입니다.


BDI는 철광석 곡물 등 '건(乾)화물'을 운송하는 벌크선의 운임을 항로별로 집계한 것입니다. 1985년 1월4일의 평균 운임을 기준(1000)으로 삼습니다.


휴보 : ‘휴보(HUBO)'는 휴머노이드 로봇이란 뜻으로 인간형 로봇을 지칭합니다. 한국 로봇 연구의 산실인 카이스트(KAIST·한국과학기술원) 휴머노이드로봇연구센터가 2004년 12월 한국 최초로 개발한 휴머노이드 로봇입니다. 


휴보는 일본 혼다사가 개발한 아시모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개발된 걷는 로봇입니다. 휴보의 개발은 대한민국 과학기술의 위상을 단번에 상위권으로 끌어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