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심장병 증상 원인 치료 궁금?…키작으면 심장병 걸릴 가능성? 심장병 예방 식품?

"키와 심장질환이 관계가 있대요?"

"무슨 소리? 키가 작을수록 심장병이 더 잘 걸린다는 소리가 말이 됩니까?"

"만약 키가 작을수록 심장병이 더 잘 걸린다고 해도 이건 너무 하잖아요."

"설마 키가 작다고 심장병에 잘 걸리겠어요. 우연의 일치겠죠."

"키하고 심장병과 정말 관계가 있을까요?"

"그러게요, 그게 참 궁금한데요."


심장은 우리 몸에 아주 중요한 기관입니다. 살아있는 사람은 심장이 박동을 하기 때문입니다. 심장이 멈추는 순간 사람은 살수가 없습니다. 





우리나라도 서구화된 식습관으로 심장병이 예년보다 많아졌고 부정맥 협심증 심근경색 고지혈증 같은 단어를 심심찮게 주변에서 듣게 됩니다. 심장병 증상 같은 경우도 우리 몸은 평소 신호를 보냅니다. 


이런 심장병증세 신호가 왔을때 심장병 예방 적극적으로 나서야 건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키가 작은 사람일수록 심장병 걸릴 가능성 높아?

키와 심장병은 관계가 있을까요. 심장병 증상 같은 심장에 관한 재밌는 연구결과가 눈길을 끕니다. 바로 키가 작은 사람일수록 심장병에 걸릴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 결과입니다.  


영국 레스터대 연구팀은 세계 각국의 심장질환 고위험자 6만5천 명과 대조군 12만8천 명의 정보를 수집해 분석했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키가 더 작을수록 관상동맥질환의 위험이 커진다는 사실을 증명했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키와 관련된 유전자가 나쁜 콜레스테롤인 저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과 혈중 지방성분인 트리글리세리드와 관계가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심장병 증상 신호등 심장질환 경고 6가지 증상

심장병 증상은 어떤게 있을까요. 심장병 치료에 도움되는 심장질환 경고가 있을까요? 우리가 알지못하는 사이 우리의 심장은 이런 신호를 곧잘 보내곤 합니다. 심장병 증세인데요, 심장질환 경고 6가지 증상은 그 첫 번째는 심한 코골이 혹은 수면성 무호흡입니다. 심장질환 경고 증상 중 두 번째는 통증이 느껴지거나, 붓고 피가나는 잇몸입니다. 


증상 중 세 번째는 어깨 또는 목 근육 수축 또는 통증입니다.  심장질환 경고 6가지 증상 중 네 번째는 성 기능 장애입니다. 심장질환 경고 증상 중 다섯 번째는 속쓰림 및 소화불량을 꼽을 수 있습니다. 증상 중 여섯 번째는 쉽게 붓는 발과 다리입니다.  증상 중 여섯 번째는 쉽게 붓는 발과 다리입니다. 





심장병의 원인 8%는 유전적…90%는 환경 등 복합적

부정맥 협심증 심근경색 고지혈증은 모두 심장병과 관계가 있습니다. 심장병 예방을 위해 심장병증상 평소 알아두면 어떨까요. 심장병 예방을 위해선 심장병의 원인에 대한 평소 꾸준한 관심이 필요합니다. 그렇다면 심장병이란 도대체 뭘까요. 심장병은 한마디로 심장에 생기는 여러 가지 질환을 말합니다. 심장질환의 총칭으로 심근염및 판막질환 등과 심낭질환-맥관질환-심장 신경증 등이 있습니다.


심장병의 원인은 선천성과 후천성인 것으로 나뉩니다. 선천성 심장병의 8%는 유전적적이며, 1-2%는 풍진이나 염색체 이상 등 질병이나 원인 불명의 외부 인자에 의해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90%는 원인을 모르면서 확실하게 유전적은 아닌 즉 환경 인자와 유전적 소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는 것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후천성 심장병의 큰 원인은 류머티스열을 앓은 후 합병증으로도 생기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최근엔 관상동맥 질환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그 이유로는 서구화된 생활양식이 일반화됐기 때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관상동맥이 딱딱하게 굳어 막히는 증상을 일으키는 고혈압, 고지혈증, 당뇨, 비만 등의 위험요인은 모두 서구식 식·습관과 관련이 있다고 합니다.


심장병 증상 혹시 아세요? 심장병증상은 점점 심해지거나 심한 호흡 곤란증, 심장 있는 곳에 통증 또는 현기증, 각혈, 일어나면 생기는 호흡 곤란증 등이 있다고 합니다. 




심장병증상 부정맥이 뭐길래?

부정맥은 심장의 전기적 신호의 발생과 전달에 이상이 생기면서 심장 박동이 불규칙해지는 현상을 말합니다. 부정맥은 심근경색·고혈압 등 심장 질환으로도 생기며 갑상선기능항진증으로 발병되기도 합니다. 부정맥이란 심장박동이 정상보다 지나치게 빠르거나(빈맥), 늦거나(서맥), 불규칙한 것(심방세동 등)으로 돌연사 원인의 90%, 뇌졸중 원인의 20~30%를 차지합니다. 


빈맥은 가슴이 막 뛰다가 괜찮아지거나, 앞이 깜깜해지면서 식은 땀이 나거나, 숨 쉬기 힘든 증상이 반복된다고 합니다. 서맥은 어지럽고 힘이 없어 빈혈로 착각하기도 한다고 합니다. 


부정맥 증상은 비정상적인 심작 박동, 실신, 돌연사 등으로 나타날 수 있으며 심할 경우 호흡곤란과 현기증·심장마비 등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부정맥은 선천적인 심장 이상이나 심근경색, 고혈압 등의 영향으로 발생하며 악성 부정맥이 발생했을 때는 순간적으로 심장 기능이 완전히 마비되어 심장마비로 사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부정맥의 경우 가능한 한 빨리 병원을 방문해 진단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부정맥 진단을 받았을 때는 약물치료를 비롯하여 인공 심박동기, 전극도자 절제술, 항응고제 등으로 치료하게 됩니다.


부정맥은 심근경색증이나 심장판막증, 심근증 등 심장질환이 원인이 돼 생기는 경우(2차성 부정맥)가 많지만 아무런 원인 질환 없는 부정맥(1차성 부정맥)도 드물지 않다고 합니다. 





초콜릿이 심장병과 뇌졸중, 각종 질환 발병 위험 낮추는 역할?

그렇다면 이렇게 무서운 심장병 예방할수 있는 방법과 식품은 없을까요. 심장병 예방에 좋은 식품으로는 초콜릿을 꼽을 수 있습니다. 초콜릿은 심장병과 뇌졸중, 현대인이 시달리는 각종 질환의 발병 위험을 낮추는 역할도 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호주 모나쉬대학 연구진은 심장 질환 위험성이 높은 남녀 2,000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매일 다크초콜릿을 먹은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심장마비나 뇌졸중을 겪을 위험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와인이 심장병 위험을 낮춘다고 합니다. 와인이 심장병 위험을 낮추는 원리는 포스텍 류성호 교수가 연구해 발표했습니다. 류성호 포스텍 교수팀은 포도주에 많이 들어있는 '레스베라트롤'이 심혈관 질환을 낮추는 효과를 내는 이유가 몸속 단백질 중 하나인 '엠톨(mTOR)' 때문이라는 사실을 발견했다고 합니다.


초콜릿과 와인이 심장병 예방에 도움을 주는 식품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번쯤 간혹 초콜릿과 와인을 드신다면 심장병 예방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심장병에 관해 살펴봤습니다. 심장병의 종류와 심장병의 원인 심장병의 치료 심장병증상과 부정맥 심근경색 등에 관한 여러가지를 알아봤습니다. 심장병의 원인은 여러가지입니다. 따라서 심장이 보내는 심장병 증상에 귀를 기울이고 조기에 치료하는게 중요합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