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잠이 잘오는 운동법은?…의자에 오래 앉아있는 사람 섬뜩한 소식?

"운동을 했더니 잠이 잘 오네요."

"운동은 언제 하는 게 좋나요?"
"운동 하는 시간도 따로 있나요?"
"그러게요. 운동도 시간에 맞춰 하는게 좋다고 해요."

"그래요? 언제 운동하면 좋고 언제 운동하면 안좋나요."

"그참, 요즘 사람들은 운동을 참 안하는데 큰일이네요."

"그러게요, 운동부족현상 시달려서 큰일입니다."

"운동을 잘 할 수 있는 방법 그게 궁금해요."





현대인들은 늘 운동부족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생활에 예전에 비해 보다 많이 편리해졌지만 이로 인해 운동을 할 수 있는 여건이 줄어 운동부족을 경험하게 됩니다.

현대인들에게 필수인 운동. 어떻게 언제 운동을 하는 게 도움이 될까요. 요즘 사람들은 잠에 숙면을 이루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만큼 현대인들은 늦은 밤까지 깨어있는 시간이 많고 늦게 잠에 들다보니 숙면을 이루지 못합니다. 어떻게 하면 숙면을 이룰 수 있을까요.


운동이 숙면을 취하는데 도움?
숙면은 건강과 밀접하게 관계가 있습니다. 숙면을 취한 사람은 그 다음날 일상 생활을 거뜬하게 합니다. 하지만, 숙면을 이루지 못한 사람은 건강에 적신호가 켜지기 마련입니다. 숙면을 이루려면 어떻게 하면 될까요.

이런 고민을 했다면 최근의 조사결과를 참고하면 어떨까요. 운동이 잠을 잘 자는데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가벼운 운동이라도 일단 운동을 하기만 하면 밤에 숙면을 취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것입니다.

'운동이 숙면에 도움'은 누가 연구?
최근 헬스데이뉴스 등 미국의 언론들은 미국 전국수면재단이 최근 미국의 23~60세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인용해 운동이 숙면에 도움이 된다고 보도했습니다.



'운동이 숙면에 도움'은 어떻게 연구?
미국 전국수면재단 조사결과에 따르면 조사가 이뤄진 기간에 운동을 한 사람들이 숙면을 취했다는 비율은 56~67%에 달했다고 합니다. 반면 운동을 하지 않은 경우 응답자의 39%만이 잠을 제대로 잘 수 있었다고 답했습니다. 또한 운동을 한 사람들은 하지 않은 이들에 비해 수면과 관련된 문제를 겪는 경우가 적었다고 합니다.

운동을 한 경우에는 8%만이 수면과 관련된 문제를 겪고 있다고 답한 반면 운동을 하지 않은 경우에 24%가 수면과 관련된 문제를 겪고 있다고 응답했다고 합니다.


운동의 강도와 숙면은 어떤 관계가 있을까?
전국수면재단은 운동의 유형을 걷기와 같은 가벼운 운동, 요가와 같은 중간 정도의 운동, 달리기나 수영 등 강도가 높은 운동 등으로 나눠 조사했다고 합니다. 이렇게 했더니 운동의 강도에는 관계없이 운동 자체만으로도 숙면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잠자리에 들기 직전 운동도 숙면에 도움?
이번 연구조사 중 눈에 띄는 게 하나 있습니다. 바로 지금까지 알려진 것과 달리 잠자리에 들기 직전에 운동을 해도 숙면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하루 중 어느 때라도 운동을 하기만 하면 숙면에 도움이 된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재단은 이 같은 결과가 운동과 수면의 상관관계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생활이 규칙적이어서 이 점이 숙면을 취하는 데 도움을 줄 수도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운동-의자-다이어트-힐링-웰빙-운동법-운동시간-운동방법-운동-다이어트-다이어트방법-웰빙-힐링-산책-영양관리-잠-수면-렘수면-잠자는 시간-알람시계-유산소운동잠이 잘오는 운동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의자에 오래 앉으면 안좋습니다.

  

의자에 오래 앉아 있으면 숙면 방해?
이번 조사에서 또다른 재밌는 점은 의자에 오래 앉아있는 것이 숙면을 방해하는 요인 중 하나라는 점도 나타났다고 합니다. 의자에 앉아있는 시간이 하루에 8시간 이하인 경우 밤에 잠을 잔다고 응답한 비율은 22~25%였던 반면 8시간 이상 앉아서 일이나 공부를 하는 경우 숙면을 취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12~15%에 불과했다고 합니다.





영어기사 보기
Exercise Leads to Better Sleep March 4, 2013 | By Health Editor
(섬밋메디컬 영어기사 상세보기)


Trackbacks 0 / Comments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