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화장실'에 해당되는 글 4건

모기 잘 물리는 이유는?…모기를 알면 승리가 보인다?

"왜 모기가 나만 유독 잘 무는지 모르겠어요."

"피서지에 가면 모기한테 헌혈 많이 해요."
"모기 때문에 괴로워요. 잘 안물리는 비결 없나요?"
"비결이 있을까요. 저도 궁금해요."

"그래요? 모기의 특성을 알면 그게 비결 아닐까요."

"모기를 알아야 모기에 덜 물린다는 이야기네요."

"맞아요, 모기의 특성을 알면 덜 물린다는 말입니다."





여름철의 불청객은 뭐니뭐니해도 모기입니다. 집안 구석에 숨어있다가 잠을 자고 있으면 피를 빨아댑니다. 모기에 물리고 나면 빨갛게 부어오릅니다. 여름을 나려면 얼마나 많은 피를 모기한테 헌혈을 해야할지 모릅니다. 이러다보니 모기가 여간 성가신 존재가 아닙니다.

모기는 사람을 왜 가려서 물까요. 어떤 사람을 모기가 좋아할까요. 재밌는 연구결과가 눈길을 끕니다. 모기의 특성을 알면 그만큼 모기에 덜 물리고 모기를 극복할 수 있는 비결이라는 뜻입니다. 모기에 관해 알고 극복해보면 어떨까요.



모기에 잘 물리는 체질 따로 있다?
모기에 잘 물리는 체질이 따로 존재한다고 미국의 웹엠디와 허핑턴포스트 등 주요 언론이 보도하고 있습니다. 체질에 따라 잘 물리고 덜 물리는 사람이 있다는 연구결과를 공개했습니다. 제질과 관계가 있다는 재밌는 연구결과입니다. 어떤 연구결과일까요.

 

'모기에 잘 물리는 체질 따로 있다'는 누가 연구?
모기에 잘 물리는 체질이 따로 존재한다는 사실은 미국 플로리다 대학의 명예교수인 제리 버틀러 박사의 연구결과입니다. 그는 모기들이 특히 피를 빨아대는 사람이 있다고 합니다. 10명 중 1명 정도는 모기에게 매우 매력적인 존재라고 합니다. 암컷 모기는 알을 낳기 위해 사람의 피가 필요합니다. 



암컷모기-스테로이드-콜레스테롤-co2-스킨-로션-비누-이산화탄소-땀샘-젖산-Mosquito-모기-모기기피제-모기장-피서-여름휴가-휴가지-피서지모기에 잘 물리는 체질이 따로 존재한다고 합니다. 모기가 좋아하는 사람이 따로 있는 셈입니다.

 

모기가 좋아하는 따로 있다? 어떤 사람을 모기는 좋아할까?

이 연구를 주도한 제리 버틀러 박사는 모기가 좋아하는 체질은 유전적인 요인과 밀접한 관계있다고 주장합니다. 연구팀은 모기가 좋아하는 체질은 10명에 1명꼴로, 피부에 스테로이드와 콜레스테롤이 많은 사람이 이에 해당된다고 말합니다. 이 같은 체질은 유전적 요인이 8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모기 좋아하는 사람 따로 있다' 어떻게 연구했길래?
이 대학 연구원들은 모기들이 사람의 어떤 특성 때문에 잘 무는지를 조사하려 했습니다. 모기에게 피를 빨아대는 최적의 조건이 무엇인지 알아보고자 했다고 합니다. 

인간은 모기에게 피를 빨기 위한 매우 매력적인 존재가 될 수 있으며 어떤 화학물 냄새에 의해 엄청난 매력이 있다고 조 콘론 미국모기통제협회 기술 고문은 말합니다.





연구원들은 400가지 다른 화합물 검사로 그것을 알아내고자 힘든 과정을 했고, 연구원들은 피부 표면을 긁는 것으로부터 연구를 시작했다고 합니다. 


어떤 사람이 모기에 잘 물리는지 연구를 해봤더니?
과학자들은 어떤 사람들이 모기에 잘 물리는 감수성이 있는지 알아봤더니 85%가 유전적 요소와 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고 합니다. 연구팀의 연구결과 모기가 좋아하는 체질은 10명에 1명꼴로, 피부에 스테로이드와 콜레스테롤이 많은 사람이었다고 합니다. 이런 사람의 체질은 유전적 요인이 8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이산화탄소 배출 많이 하는 사람이 모기에게 잘 물려?
연구팀은 어떤 사람이 모기에 잘 물리는지 조사했다고 합니다. 유전적 요소외에 이산화탄소 배출과도 관계가 있다고 합니다. 다른 사람들보다 평소 상대적으로 더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를 배출하는 어른과 임산부가 아이보다 모기에 물리기 쉬운 것으로 드러났다고 합니다. 


이산화탄소 배출과 땀샘과 젖산도 모기의 표적?
이산화탄소 외에 또 어떤 요소가 모기들의 표적이 될까요. 이번 연구를 진행한 콜론은 야외활동을 하게되면 모기들은 사람의 움직임을 예의주시하게 된다고 합니다. 사람들의 이산화탄소와 땀샘과 젖산 배출때를 잘 감지하였다가 피를 빨기 위해 모여든다고 합니다.


Mosquito-모기-모기기피제-모기장-암컷모기-스테로이드-콜레스테롤-co2-스킨-로션-비누-이산화탄소-땀샘-젖산-Mosquito-모기-모기기피제-모기장-피서-여름휴가-휴가지-피서지-피서-여름휴가-휴가지-피서지웹엠디의 모기관련 연구 보도.

 


영어기사를 봤더니
Are You a Mosquito Magnet?
(웹엠디 영어기사 상세보기)
Ask Healthy Living: Do Mosquitoes 'Like' Some People More Than Others?
(허핑턴포스트 영어기사 상세보기)
  

모기에 덜 물리려면?
여름철 불청객 모기를 완전히 피할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덜 물리는 방법은 있습니다. 모기가 좋아하는 환경을 만들지 않는 것입니다.

모기는 냄새에 민감합니다. 대사기능이 활발한 어린이나 건강한 사람이 잘 물리는 것은 이런 이유 때문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땀 냄새나 이산화탄소 냄새 제거를 위해 자주 씻어 땀 냄새를 줄이는게 좋습니다. 체온에도 민감하므로 자기 전에 샤워하면 체온이 내려가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하지만, 향이 강한 스킨·로션이나 비누 등은 모기를 불러들이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모기는 습하고 어두운 곳을 좋아하므로 싱크대나 화장실은 항상 건조하게 유지하는게 좋습니다. 잘 때는 반드시 모기장을 치는게 좋습니다.  어떠세요. 건강한 여름을 나기위해 모기를 잘 알고 대처하는게 어떨까요.


Trackbacks 0 / Comments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