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해넘이' 태그의 글 목록
본문 바로가기

해넘이

우리고장 2017년 1월1일 새해첫날 일출 해돋이 시간…2016년 12월31일 마지막날 해넘이 일몰시간 "아쉬워도 2016년 마지막 날은 가고 새해 2017년이 또 오네요." "그러게요. 2017년이 벌써 고개를 살짝 내밀고 인사를 하네요." "2016년 한해도 건강하세요." "안좋은 기억들은 불살라 버리고 좋은 기억들만 안고 가세요." 2016년과 2017년이 단어를 맞바꾸려 합니다. 다사와 다난했던 2015년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고 희망과 역동성이 넘치는 붉은 닭의 해인 정유년 2017년이 희망차게 솟아오릅니다. 어찌나 희망차게 솟아오르려는지 가슴은 쿵쾅거리기 시작합니다. 새해에는 좋은 일들로 넘쳐나길 기대합니다. 전국 주요지역 2015년 12월31일 마지막날 일몰(해지는 시각)과 새해 2017년 1월1일 새해 첫날 일출(해뜨는 시각)을 알아봤습니다. 한반도 2017년 새해 첫날 해가 가장 먼저 뜨..
2015년 새해 1월1일 우리동네 해뜨는 시각은?…한해의 마지막 해넘이 시각은? "을미년의 벅찬 희망과 새해를 보다 멋진 곳에서 맞이하고 싶어요." "갑오년 마지막의 해넘이도 보고싶고 을미년 양의 해 희망찬 새해도 동시에 보고 싶어요." "해돋이와 해넘이, 일출과 일몰 생각만해도 벅찬데 사람들이 많아서요." "한해의 마지막과 새해 첫날 멋지게 맞을 만한 곳 어디 없을까요?" 2014년 갑오년과 2015년 을미년이 서로 단어를 맞바꾸려 합니다. 바야흐로 한 역사가 저물고 새로운 역사의 한 페이지가 열리려 하고 있습니다. 2014년 갑오년이 어느덧 이사를 하려고 합니다. 그런데 뭐가 아쉬운지 자꾸만 뒤돌아 봅니다. 2014년 갑오년은 아쉬운듯 이사를 더뎌하고 2015년 을미년은 힘차게 이사를 오려고 합니다. 갑오년과 을미년의 중간에 선채 어쩔줄 몰라 안절부절하다가 역사에 순간을 맡깁니다..
내고장 2014년 첫해 뜨는 시각?…2013년 해넘이·2014년 해돋이 명소 "갑오년 희망찬 새해를 멋진 곳에서 맞이하고 싶어요." "계사년 해넘이도 보고싶고 갑오년 희망찬 새해도 동시에 보고 싶어요." "해돋이와 해넘이, 일출과 일몰 인파들로 무척 불편한데 좋은 곳 없을까요" 20132년 계사년과 2014년 갑오년이 서로 역사를 바꾸려 합니다. 2012년 계사년이 이사할 채비를 합니다. 2014년 갑오년이 이사올 준비를 합니다. 그러고보면 2012년이 이제 바뀔 준비를 다 끝내고 사람들에게 '아듀'라고 인사를 합니다. 사람들은 이맘때 쯤이면 한해의 반성과 새해 계획을 세웁니다. 그래서 해넘이와 해돋이를 보려고 합니다. 아쉬움속에 해넘이를 바라보고 새로운 한 해에 대한 기약을 다집니다. 어떤 곳이 해넘이와 해돋이 장소로 좋을까요. 어디서 2013년 계사년을 보내고 2014년 갑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