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직장내연애' 태그의 글 목록
본문 바로가기

직장내연애

매력적인 직장 이성은?…미혼남녀들의 속내 엿봤더니? "직장내 호감이 가는 사람이 있어요.""직장상사가 어느새 제 이상형이 되었어요." "회사내 그녀가 마음에 쏙 드는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요.""그 사람 가면 가슴이 두근두근 거려요." "그녀 앞에 가면 이상하게 싱쿵싱쿵해져요." "이상한 기분 때문에 일이 손에 제대로 안 잡혀요." 직장생활을 하다보면 직장내에서 다양한 일들을 겪게 됩니다. 직장내 선후배들은 자주 만나게 되고 또 부닥치게 되다보면 자연스레 여러가지 감정이 생기게 마련입니다. 특히, 미혼남녀들의 경우 이러한 감정이 어느새 사랑으로 변모하는 경우도 곧잘 생기게 됩니다. 직장동료에 호감은 왜 생길까요. 직장내 선후배들에겐 왜 애틋한 감정이 생기고 어느새 연모의 정으로 발전할까요. 다양한 직장인의 생각을 살펴봤습니다. 직장인들에게 직장의 의미..
소개팅때 싫은 상대의 직업은?…미혼남녀 속내 엿봤더니 "소개팅 상대가 어떤 직업이었으면 좋겠어요?" "글쎄요, 몇몇 직업이 마음에 듭니다." "소개팅 상대가 어떤 직업일때 비호감입니까?" "몇몇 직업 종사자들을 만난다면 정말로 비호감입니다." "소개팅 하려고 하는데 직업이 마음에 걸려요." "소개팅 상대 여성이 직업 마음에 안들어하면 어떡하죠." "진실한 마음 나타내면 상대 여성이 마음에 들어하지 않을까요?" 결혼 적령기의 남녀들은 열심히 맞선을 보거나 미팅 선 소개팅에 나섭니다. 더군다나 1월이 되면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새로운 짝을 만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게 됩니다. 올 한해는 반드시 짝을 만나겠다는 열의를 불태우기 마련입니다. 그래서 맞선과 소개팅 미팅 선이 많아집니다. 그렇다면 미혼남녀들은 어떤 짝을 원할까요. 소개팅과 미팅 중매 선 맞선을 볼때..
결혼식 주례 누가 좋아? 어떻게 모셔야해?…미혼남녀 속내 엿봤더니 "결혼식 주례자 누구를 해야할지 모르겠어요.""예식장에서 지정해주는 분을 하려니 뭔가 의미가 없는 것 같기도 하고…" "예전 선생님과 별로 안친했는데 선뜻 주례 부탁하기가 부담되네요.""그러게요, 요즘 그래서 주례 서서이 없애는 추세래요.""그래요, 주례도 서서이 사라지는 건가요." "결혼식도 점차 변화하고 있네요." "현대인들은 번거로운 것을 싫어하잖아요." 결혼은 인생에 있어서 중요한 의미를 지닙니다. 사회적 통과의례로 관혼상제 중의 하나입니다. 그만큼 개인과 사회를 위해서 큰 일 중의 하나입니다. 결혼을 그래서 중대사로 생각합니다. 결혼을 위해서는 여러가지를 준비해야 합니다. 그 중에서 결혼식 주례자도 여간 신경이 쓰이는 게 아닙니다. 주례자를 섭외해야 하고 미리 찾아뵙고 인사도 드려야 합니다. 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