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서울역'에 해당되는 글 3건

KTX시계 황당? 코레일 시계 이상?…ktx 제시간 지킬까?

"ktx 안내 방송이 이상하네. 밤 10시50분이 훨씬 넘었는데 49분이라니?"

"ktx 열차가 늦게 도착했는데 정각에 도착했다고 하네요."
"ktx 도착시간이 늦었는데 정각에 도착했다고 표시가 되네요."
"미안해서 제 시간에 도착했다고 그러겠죠."
"그래도 이건 사람을 속이는 것도 아니고 이상해요."

"그렇긴 하지만 좋게 해석하고 잊어버리세요."





열차는 사람들을 실어나르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전국을 하루생활권으로 만들어준 열차의 역할은 현대인들에게 매우 유용한 역할을 합니다. 더군다나 ktx가 개통된 이후로 전국은 더욱 빨라지고 국민들은 보다 편리해졌습니다.
하지만, 이런 편리함 속에서도 작은 것들이 이맛살을 찌푸리게 합니다. 사람들에게 시간은 소중합니다. 이런 시간이 ktx 속에서는 늦게 가거나 거꾸로 돌아가고 있었습니다. 무슨 일일까요. 왜 ktx 시계가 늦게 돌아갈까요. 지금부터 ktx 이상한(?) 시계를 함께 만나 볼까요.

부산역-ktx-열차-기차-열차시간-부산부산역의 ktx 열차가 정차한 모습.

 

 
☞ 기대를 안고 ktx를 타고 떠났던 서울행
구글의 초청을 받아 서울을 다녀왔습니다. 구글이라는 세계 최대의 기업이 초대한 행사라 여간 기대가 크지 않았습니다. 지역에서 서울로 나들이를 간다는게 여간 만만치 않습니다. 열차요금도 그렇거니와 하루 일과가 되어 버리기 때문입니다. ktx요금이 만만치 않습니다. 그래서 더 부담스럽습니다.

ktx-soulsion-busanstation-korail-seoul-busan-부산-기차-기차표-열차요금-기차요금-경부선-승차권KTX 기차표입니다. 저녁 8시 서울을 출발해 밤 10시49분 도착한다고 합니다. 5만3천300원입니다.

 


ktx 열차는 늦지않고 제 시간을 지켜 운행할까?
'국민의 발' ktx는 출발과 도착시간을 제대로 지킬까요. 시간은 참으로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kts는 출발과 도착을 제대로 지킬까요. 평소 무덤덤하게 생각했던 KTX에 대해 이런 생각을 하게 된 것은 왕복 요금이 10만원을 훌쩍 넘기 때문입니다. 과연 이 요금값을 할까요.

제 시간에 도착한다면 어느 정도 위안이 되겠지만 지연이 되거나 늦게 도착한다면 ktx가 제 값을 못하기 때문입니다. 서울을 저녁 8시에 출발(위의 열차표)하는 기차를 탔습니다. 도착시간이 밤 10시 49분이라고 되어 있습니다. 2시간 49분이 걸린다고 합니다. 과연 어떻게 되었을까요.

ktx-korail-코레일-서울역-열차-기차-ktx열차시간-기차여행-열차-기차-부산역-서울역-경부선ktx내의 방송화면. 곧 부산역에 도착한다는 메세지가 미리 뜹니다. 10시 49분을 훨씬 넘겼습니다.

 


곧 도착한다는 안내방송, 드디어 ktx로 부산 도착?
"곧 부산역에 도착합니다. 우리 기차는 제 시간인 10시 49분에 도착했습니다"

ktx에서 곧 도착한다는 안내방송이 흘러 나옵니다. 여행의 피곤함이 일순간에 사라지고 포근함이 느껴집니다. 어머니의 품에 도착했다는 안도감이 바로 이런 느낌입니다.




ktx 도착 예정시간인 50분이 훨씬 넘었는데 49분?
"엄마 아빠, 참 이상해요. ktx 열차 텔레비전은 10시50분이 훨씬 넘었는데 밤 10시 49분이라고 해요"
"그러고 보니 참 이상하네?"

ktx 내에서 한 초등학생이 부모와 나눈 이야기를 살짝 엿듣다가 시계를 봅니다. 아이의 말대로 ktx 도착예정인 10시49분을 넘어 10시54분을 이미 넘었습니다. 그런데도 ktx 열차 방송에서는 10시 49분 제 시간에 도착했다고 합니다. 도대체 이를 어떻게 해석해야 할지 참으로 이상했습니다.

ktx-korail-열차-ktx시간표-열차시간-기차-경부선-서울역-부산역-열차요금-ktx열차요금ktx내의 열차방송. 곧 부산역에 도착한다는 메세지. 이미 10시49분을 훨씬 넘겼습니다.

 


ktx 9분 가량 늦게 도착했는데 정시 도착했다고?
"우리 열차는 10시 49분에 도착했습니다.

당초 10시 49분에 도착예정이었던 KTX열차는 결국 9분 가량 늦은 10시 58분에 도착했습니다. 그런데도 ktx 방송에서는 또다시 제 시간에 도착했다고 말합니다. 이를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요. ktx 방송멘트를 내보낸 코레일 관계자의 시계가 잘못되었거나 기차내 방송시간이 잘못된 것이 틀림없습니다. 그런데, ktx가 도착해서 시계를 보니 코레일 시계가 잘못된 것입니다. 말하자면 ktx 방송멘트가 잘못 나간 것입니다.

ktx-korail-경부선-열차-기차-기차표-열차시간-ktx시간표ktx열차가 당초 도착시간보다 9분을 넘겨 도착했는데도 22시49분에 도착했다는 안내표시.

 


ktx 기차 플랫폼인 승하차장엔 22시49분에 도착했다고?
드디어 기차 플랫폼인 ktx 승하차장을 내려셨습니다. 천장의 ktx 도착시간이 곧바로 보입니다. 그런데 ktx 도착시간을 22시49분이라고 안내하고 있습니다. ktx가 제 시간에 도착하지 못했는데 22시49분에 도착했다는 메세지를 보니 갑자기 이상한 생각이 밀려옵니다.

ktx-korail-열차-기차-경부선-부산역-서울역-기차요금-기차시간-ktx요금10시50분을 한참 넘겨 도착했지만 제 시간인 10시49분에 도착했다는 표시.

 


국민공기업 코레일(korail)과 ktx에 관해 다시금 생각케 한 하루?
ktx로 기차 여행을 하면서 열차 시간을 제대로 지키지 못한다면 낭패가 아닐 수 없습니다. 하지만, 어차피 사람이 하는 일이라 늦게 ktx 열차가 도착할 수 있습니다. ktx 열차 등 교통수단은 워낙 변수가 많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솔직함입니다.

ktx가 늦게 도착했으면 "죄송합니다"라는 방송멘트 한마디면 ktx를 탄 승객들도 충분히 이해를 합니다. 그런데도 ktx가 제 시간에 도착했다는 ktx 방송멘트가 흘러 나오고 ktx 승하차장을 내려서자 제 시간에 도착했다는 큼지막한 자막은 도대체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요.

 

ktx-korail-열차-기차-경부선-부산역-서울역-기차요금-기차시간-ktx요금부산역 전경. 경부선과 ktx의 종착점입니다.

 


다시 일상으로 돌아온 부산역, ktx 서비스 문제 없을까?
부산역을 내려서자 분수대가 불을 밝히고 있습니다. 여름이 오면 멋진 물줄기를 뿜어낼 것입니다. ktx의 종착지인 상징적인 곳이라 여행의 피로를 식혀주기에 충분합니다. 더불어 ktx 서비스도 개선되길 기대해 봅니다. ktx 도착 시간이 다소 늦어지더라도 우리 국민들은 충분히 이해를 합니다. 하지만, ktx가 '지연 도착을 제 시간에 도착했다'는 그런 말은 우리 국민들은 싫어합니다. 솔직함이 우대받는 그런 사회가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공공 서비스 신용 철저해야
사람이나 공공기관 성격을 띤 각종 서비스 제도는 신용과 정직이 생명입니다. 더군다나 ktx는 국민의 발로서 시간을 앞당겨 주는 편리한 탈것입니다. 촌음을 다투는 사람들에게 시간을 아껴주고 비즈니스를 활성화 시켜 줍니다. 따라서 ktx는 국민 앞에 신용을 생명으로 삼아야 합니다. 그런데도 잘못된 방송이 나간다면 바람직한 현상을 아닐 것입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