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여행중 멀미약 아찔한 추억…멀미약 모르고 먹으면 독?

"차만 타면 멀미를 해서 여행때마다 멀미약을 먹어요"

"멀미약을 먹으면 어지럽고 메스꺼운 현상이 일어나요"
"패치형 멀미약 양쪽 귀에 붙이는데 안좋다면서요?"
"왜요? 멀미약에 관해 궁금한게 많아요?"
"멀미약 잘 사용해야지 잘못사묭하면 사용 안하느니 못하대요."




자동차를 타기만 하면 멀미를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배멀미를 심하게 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멀미를 하는 사람에겐 여행은 빛좋은 개살구에 불과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이동하는데 여간 고역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멀미약은 먹으면 효과가 있을까요. 멀미약은 또 어떻게 먹는게 좋을까요.

차-여행-멀미-멀미약-차멀미-배멀미-운전멀미약에 대한 평소 관심이 필요합니다.

 


멀미 어떡해? 아찔한 멀미약에 대한 추억?
초보 운전자 시절 멀미 때문에 고생한 적이 있습니다. 차를 자주 타지않고 운전한 관계로 운전자임에도 멀미가 여간 걱정이 아니었습니다. 생각다못해 장거리 운전이라 멀미약을 복용했습니다.

그런데 웬걸. 달리는데 졸음이 약간씩 몰려옵니다. 생각다못해 갓길에 주차하고 잠시 쉬었다 출발했다가 반복을 했습니다. 참으로 아찔한 경험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멀미약에 대한 상식이 부족했기 때문입니다.

 

차-여행-멀미-멀미약-차멀미-배멀미-운전멀미약도 제대로된 사용법이 있습니다.

 

멀미약 아찔? 여행의 불청객 멀미약 사용 요주의 왜?
여름철로 접어들면서 여행을 많이 떠납니다. 특히나 방학이 되면 아이들과 여행을 떠나야 하는 부모들로서는 멀미에 여간 신경이 쓰이지 않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멀미가 심한 사람에겐 여간 고역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여행을 하면서 꼭 챙겨야 하는게 멀미약입니다.

하지만, 멀미약은 졸음, 방향감각 상실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특히나 운전자의 경우 출발 직전에 멀미약을 사용하면 사고의 위험이 높아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멀미가 걱정? 멀미증상과 멀미약을 알아봤더니?
멀미는 왜 생기는 걸까요? 멀미는 한마디로 눈으로 보이는 주위환경의 움직임과 몸 속 평형 감각기관이 느끼는 움직임의 차이에 의하여 발생되는 증상입니다. 멀미의 대표적인 증상으로 메스꺼움이나 어지러움이 있습니다.

시중에 시판중인 멀미약은 스코폴라민 성분의 붙이는 패치제나 메클리진염산염, 디멘히드리네이트,스코폴라민 등의 성분으로 이루어진 알약, 마시는 약, 씹어먹는 츄어블정,껌제, 가루약 등이 있습니다.





멀미약 잘못 사용했다간?…멀미약의 사용법과 주의사항은?
멀미약을 운전하기 직전에 먹으면 이는 졸음 등이 유발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멀미약은 주의해야 먹어야 합니다. 멀미약 중 알약 및 마시는 약의 경우, 멀미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차를 타기 30분 내지 1시간 전에 미리 복용해야 하합니다. 멀미약을 추가로 복용해야 하는 경우에는 4시간 이상 간격을 두고 복용해야 합니다.

특히, 감기약이나, 해열진통제, 진정제 등을 복용중인 사람은 멀미약을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3세 이하의 어린이에게는 멀미약을 먹이지 않는게 좋습니다.

차-여행-멀미-멀미약-차멀미-배멀미-운전멀미약은 운전 직전 먹으면 안좋습니다.

 


멀미 어떡해? 껌은 불쾌감 느껴질때 씹어야?
멀미는 여행의 불청객입니다. 멀미가 여행을 망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멀미에 대해 안좋은 추억을 갖고 있습니다. 이러한 멀미를 줄여보기 위해 여행을 떠나면서 껌을 씹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특히, 멀미를 자주 하는 사람은 껌을 씹는 경우가 많습니다. 멀미 예방을 위해 껌은 언제 씹는게 좋을까요. 껌은 차를 타기 전에 미리 사용하기 보다는 멀미로 인한 불쾌감이 느껴지기 시작할 때 씹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껌을 10~15분가량 씹다가 일반 껌처럼 버리면 됩니다.

 

멀미약도 제대로 알아야 효과? 패취제는 한쪽 귀 뒤에 1매만 붙여야
멀미약 중에는 패취제가 있습니다. 사용하기 간편해 패취제를 사람들이 많이 찾습니다. 그런데 이 패취제는 양쪽 귀에 붙일 경우 용량의과다로 부작용이 발생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한쪽 귀 뒤에 반드시 1매만 붙이도록 하고 이동이 끝나면 떼어내야 합니다. 패취제를 붙이거나 떼어낸 후엔 손을 깨끗이 씻어야 합니다.

특히, 만 8세 미만의 어린이는 사용을 금지하고 만8세 이상의 어린이일 경우 전문가와 상의한 후 반드시 어린이용 패취제를 사용해야 합니다. 60세 이상 고령자, 대사질환자, 간질환자는 중추신경계 작용이 증강될 수 있으므로 가급적 사용을 자제해야 합니다.


차-여행-멀미-멀미약-차멀미-배멀미-운전멀미가 날때 사용하는 멀미제 중 패취제는 한쪽 귀뒤에 1매만 붙여야 합니다.


멀미약 사용 후 자동차 운전과 기계장치 조작 요주의
멀미약을 어떻게 하면 제대로 사용할수 있을까요. 멀미약을 사용하면서 주의해야할 점은 뭘까요. 여행의 불청객 멀미를 떨쳐버리려 여행을 떠나면서 멀미약을 찾습니다. 그런데 무턱대고 아무런 정보도 없이 멀미약을 섭취하거나 몸에 가까이 한다면 오히려 더 안좋은 경우가 있습니다. 말하자면 멀미약도 부작용이 있을수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멀미약은 어떤 부작용을 보일까요.


멀미약은 졸음, 방향 감각 상실, 착란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졸음, 방향감각 상실, 착란 증상과 같은 것들이 멀미약의 부작용입니다. 따라서 멀미약을 사용 후 자동차 운전이나 기계장치를 조작하게 되면 사고의 위험이 높아질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멀미야 물럿거라? 여행의 불청객 멀미 줄이려면?
멀미는 여행의 불청객입니다. 멀미 때문에 여행의 호젓함 대신 안좋은 기억만 남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멀미 때문에 여행에 대한 추억보다 멀미에 대한 안좋은 추억이 더 심하게 남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멀미는 일상생활에서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자동차 등 실제 이동수단에 탑승하는 경우에 발생하기 때문에 미리 적절한 의약품을 사용하여 멀미에 의한 증상을 예방 및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멀미는 눈으로 보이는 주위환경의 움직임과 몸 속 평형 감각기관이 느끼는 움직임의 차이에 의하여 발생되는 증상입니다. 따라서 시각정보 차단을 위해 잠을 자거나 먼 산을 보는 것이 멀미 증상을 감소시키는데 도움이 됩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2

술자리 담배 아찔?…술마시면서 담배피우면 식도암이 '노크'

"술 마시면서 담배피는 게 자연스러운 것 같아요"

"술자리서 담배 절대로 피우지 마세요."
"왜죠? 술자리 술과 담배 무슨 관계가 있나요?"

"많은 사람들이 술마시면서 담배를 피우지 않나요."

"그런데 그런 습관이 잘못되었다고 하니 당장 고치세요."

"습관이 무서워요, 잘 고쳐지지 않고 습관적으로 그렇게 하게 됩니다."




회식을 하거나 술자리가 생기면 술과 더불어 담배를 피우게 됩니다. 술과 담배는 사람들과 친근해서 자연스레 술자리엔 담배가 등장하기 마련입니다. 그런데 앞으로는 술자리에서는 담배를 피우면 안될 것 같습니다.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면 건강에 안좋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돼 눈길을 끕니다.

위암-식도암-간암-대장암-전립선암-술-술자리-회식-담배-알코올-건강-식도암술자리서 술과 담배를 함께하면 안좋습니다.

 


술자리서 술마시고 담배피우면 아찔?
사람들은 술자리에서 담배도 으례 피우가 마련입니다. 그래서 술자리엔 재떨이도 함께 나옵니다. 사회적 금연열풍 속에서도 술자리의 담배 피우는 것은 다소 관용이 가해집니다. 그러다보니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는 사람들을 심심찮게 보게 됩니다. 그런데 앞으로는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는 경우 이를 말려야 겠습니다.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는 게 사람 몸에 안좋다고 합니다.

 

식도암-위암-건강-재떨이-술-술자리-회식-담배-알코올-건강-식도암-금연-흡연-술자리-회식-음주-소주-맥주-양주-폭탄주술과 담배를 동시에 하면 건강에 매우 안좋습니다.

 

흡연과 음주 같이 하면 식도암 발병확률 높아
흡연과 음주를 함께 하면 식도암 에 대한 발병 확률을 증가시킨다고 합니다.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면 그만큼몸에 안좋다는 뜻입니다.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는 습관은 그만큼 식도암 발생 위험을 증가시켜 건강에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어떤 흡연과 음주 함께하면 안좋다는 연구결과가 경종을 울리고 있습니다.

 

식도암-위암-건강-재떨이-술-술자리-회식-담배-알코올-건강-식도암-금연-흡연-술자리-회식-음주-소주-맥주-양주-폭탄주술자리나 회식자리에서 술과 담배를 함께 하면 안좋습니다.


'흡연과 음주 같이 하면 식도암 발병 우려'는 누가 연구?
회식자리에서 자주 보게 되는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는 것을 앞으로는 못하게 해야할 것 같습니다.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우면 몸에 안좋다고 합니다. 최근의 연구결과는 술자리서 담배를 피우는 흡연과 음주를 함께 하면 식도암 위험이 커진다고 합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뉴욕 마운트 시나이 의과대학의 아노프 프라부 박사가 발표한 것입니다. 아노프 프라부 박사의 연구결과는 헬스데이 뉴스 등 주요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의 '위장병학 저널'(The American  Journal of Gastroenterology) 최신호에 소개됐습니다.





술자리서 흡연과 음주하면 식도암 위험이 어느 정도 높아질길래?
술자리서 음주 또는 흡연 중 하나를 하면 식도암 위험이 20-30% 높아진다고 합니다. 하지만 두 가지를 모두 다 하면 식도암 위험은 2배로 급격히 상승한다고 합니다. 

아노프 프라부 박사는 평소 음주와 흡연 두 가지를 모두 다 하는 사람은 둘 다 하지 않는 사람에 비해 식도암 위험이 3배 높아진다고 합니다. 


'흡연과 음주 같이 하면 식도암 발병 우려' 어떻게 연구했길래?
이전 연구는 흡연과 음주가 식도암의 위험한 요인임을 보여줬습니다. 이번 연구는 흡연 및 음주를 함께 하면 어떤 위험이 보여주는 연구라 주목됩니다. 아노프 프라부 박사는 다수의 데이터베이스 분석을 기반으로 한 연구 결과입니다. 그는 지금까지 발표된 5편의 관련 연구논문을 종합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는 것입니다. 

술-술자리-회식-담배-알코올-건강-식도암술자리나 회식자리에서 술과 담배를 함께 하면 안좋습니다.

 


'흡연과 음주 같이 하면 식도암 발병' 이유는? 

술자리에서 술과 담배를 함께 피우고 마시면 식도암 발병 위험이 급속히 높아지는 이유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아마도 아세트알데히드 때문일 것이라고 프라부 박사는추측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세트알데히드가 뭘까요. 흔히 발암 물질로 알려진 아세트알데히드는 알코올의 주성분인 에탄올이 체내에서 분해될 때 생성되는 물질입니다. 하지만 담배연기 속에도 들어있어 음주와 흡연을 함께 할 경우 상승효과를 일으킬 수 있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골자입니다. 올해 미국 국립 암 연구소에 따르면 , 약 18,000 명의 미국인이 식도 암으로 진단 되고 15,000 는 질병으로 사망할 정도로 식도암은 무서운 질병입니다 .

 



 

'흡연과 음주 같이 하면 식도암 발병' 영어기사는?
Smoking, Drinking Combo Raises Odds for Esophageal Cancer
(헬스데이 뉴스 영어기사 상세보기)

이제부터 회식자리엔 재떨이를 없애자?
술자리에서 술과 담배를 동시에 마시고 피우면 식도암 발병 위험이 급속히 높아진다고 합니다. 예전엔 아무런 생각없이 술을 마시면서 담배를 피웠다면 이제부터는 술자리에서는 담배를 피우지 않도록 주의해야 겠습니다. 아예 재떨이를 술자리에서 없애버리도록 하면 어떨까요. 술을 마시면서 담배에 대한 유혹이 있더라도 건강을 위해 철저히 삼가하는게 어떨까 싶습니다. 어떠세요? 담배와 술자리와 술 다시 생각해봐야 하지 않을까요.


Trackbacks 0 / Comments 1

가로등 없는데 도로가 환해?…야광도로 등장 가로등에 무슨 일?

"고속도로 가로등 불빛이 꼭 필요한데 고곳도로 곳곳에 설치하려면 그 비용이 만만치 않을 것 같아요"

"전기 없이 고속도로 자체가 반짝반짝 빛나면 얼마나 좋을까요."
"공상과학영화에나 나올법한 이야기군요."
"먼 미래엔 가능하지 않을까요"

"참으로 재밌는 세상이 오고 있네요."

"그러게요, 세상은 정말 빠르게 변하고 있네요."





고속도로의 불빛는 수 많은 차량과 사람의 안전을 위해서 꼭 필요합니다. 그런데 수 많은 도로를 밝히려면 그 비용또한 만만치 않습니다. 그래서 고속도로를 불밝히기 위해 묘안을 짜내고 있습니다. 에너지도 절약하고 고속도로도 환하게 밝힐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요.

고속도로-가로등-야광도로-표식-고속도로 표식-발광가루-특수페인트-햇빛-눈모양 도로-교통-자동차-운전자 네덜란드에 낮동안 햇빛을 흡수해 가로등이 없는 야광도로가 등장했습니다.

 


어두운 도로를 안내 표식이 환하게 밝혀 준다면?
네덜란드의 곧게뻗은 고속도로 500m 구간의 캄캄한 곳에서 도로 표식이 밝게 빛을 냅니다. 어떻게 도로가 밝게 빛은 낼까요. 상상만해도 재밌을 것 같은 이곳은 가로등이 없습니다. 도로 자체가 낮에는 충전을 하고 밤에는 녹색 빛을 냅니다. 이 같은 재밌는 일은 네덜란드의 토목 엔지니어링 회사 헤이만사와 협력해온 인터랙티브 예술가 단 루세하르더의 아이디어 입니다.

이 기술은 이달 공식 출시와 함께 테스트되었습니다. 처음으로 '빛나는 선'으로 불리는 이 기술은 암스테르담의 약 100km 남동쪽에 있는 N329에서 볼수있습니다. 페인트가 햇빛을 흡수하면 어둠속에서 최대 8시간 동안 빛을 낼 수 있습니다.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할까요.

 

 

고속도로-가로등-야광도로-표식-고속도로 표식-발광가루-특수페인트-햇빛-눈모양 도로-교통-자동차-운전자 네덜란드에 낮동안 햇빛을 흡수해 가로등이 없는 야광도로가 등장했습니다.

 


네덜란드서 야광 고속도로 등장 무슨 일?
도로가 날로 늘어나면서 도로를 밝히는 일도 여간 힘들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그 많은 도로를 밝히려면 엄청난 전기를 사용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가로등이 없이 도로 자체가 발광을 한다면 어떨까요. 이런 재밌는 야광 고속도로가 네덜란드에 등장했습니다. 이 '야광고속도로'는 낮 동안 햇빛을 흡수해 밤이 되면 가로등이 없어도 환한 빛을 내는 재밌는 곳입니다. 


'야광 고속도로' 어떻게 개발했을까?

생각만해도 재밌는 야광 고속도로는 네덜란드의 수도 암스테르담에서 100km정도 남동쪽에 있는 오스지역 고속도로 'N329'에 있습니다. 이 '야광 고속도로'의 원리는 참으로 간단합니다. 발광 가루를 넣은 특수 페인트를 이용한 것입니다. 이 특수 페인트를 이용해 500m 길이의 야광 차선이 그려졌 있다고 합니다. 이런 소식은 영국 BBC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야광 고속도로' 누구의 아이디어일까?
이 야광 차선은 네덜란드 토목회사 헤이만스와 예술가 단 루세하르더에 의해 고안됐습니다. 야광 고속도로의 원리는 간단합니다. 야광 도로에 쓴 특수 페인트는 낮에 햇빛을 흡수합니다. 이렇게 되면 최대 8시간 동안 빛을 낼 수 
있습니다. 이 같은 원리를 응용하면 가로등에 드는 전기에너지를 아낄 수 있습니다.

 

야광 차선 가로등 대체할 수 있을까?
야광 차선의 원리를 고안해낸 헤이만스 측은 야광 기술이 기존 조명설비의 지속 가능한 대체재가 될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특수페인트를 이용하기 때문에 따로 전기시설이나 전기를 사용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어차피 도로엔 차선이나 페인트를 칠해야 하기 때문에 경제성이 높다는 뜻입니다.


고속도로-가로등-야광도로-표식-고속도로 표식-발광가루-특수페인트-햇빛-눈모양 도로-교통-자동차-운전자 네덜란드에 낮동안 햇빛을 흡수해 가로등이 없는 야광도로가 등장했습니다.


 

야광 차선 어떻게 진화할까?
헤이만스와 루세하르더는 이에 야광 차선에 만족하지 않고 색다른 아이디어도 또한 제시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단순히 빛을 내는 데 그치지 않고 일정 온도 아래로 내려가면 페인트가 반응해 도로에 눈 결정 모양이 나타나도록 개발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생상만해도 어마어마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앞으로는 도로가 똑똑해지고 스마트해진다는 뜻입니다.

 

야광 차선 '야광 고속도로' 실용화는?

생각만해도 재밌을 것만 같은 야광 차선을 이용한 야광 고속도로는 이달 말부터 공식적으로 운영된다고 합니다. 재밌는 곳이 아닐 수 없습니다. 헤이만스와 루세하르더는 올해 말에는 네덜란드 이외에다른 국가에도 적용될 수 있을 전망이라고 합니다. 야광 고곳도로가 늘어나면 그만큼 전기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고 사고위험도 줄일 수 있습니다. 이래저래 색다른 아이디어가 안전 문제와 전기에너지로 인한 경제적인 문제를 하나씩 둘씩 극복해주고 있습니다.




그나저나 이제는 도로는 단순한 곳이 아닙니다. 점점 도로가 똑똑해집니다. 미래의 고속도로 모습이 벌써 눈앞에 펼쳐진듯 합니다. 어떠세요?


'야광 고속도로' 영어기사는?
Glow in the dark road unveiled in the Netherlands
(영국 BBC 영어기사)


Trackbacks 0 / Comments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