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에코여행' 카테고리의 글 목록 (6 Page)
본문 바로가기

에코여행

여름휴가를 9월에 떠나는 사연…무슨 일이기에? 가을이 성큼성큼 다가옵니다. 아침저녁으로 제법 서늘한 게 영판 가을같습니다. 한낮의 뜨거운 열기가 아직 여름의 끝자락을 보여주지만 그래도 역시 계절은 가을입니다. 가을이 되면 사람들은 갑자기 센티멘탈해집니다. 가을이 주는 우수가 사람을 우울하게까지 만듭니다. 그래서 혹자는 가을 무지 싫어한다고 합니다. 그래도 가을에는 단풍이 있어서 아름답습니다. 여름 내내 잦은 비에 제대로 울지 못했음을 한탄이라도 하듯 매미가 제법 울어댑니다. 그래도 역시 가을이 다가왔음을 피부로 느끼게 합니다. 여름휴가 잘 보내셨나요. 다소 늦은 인사인가요. 여름휴가는 여름에 보내야 제격입니다. 그런데 여름휴가를 가을에 보내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무슨 일일까요. 그 사연속으로 떠나봤습니다. 여름휴가야? 가을휴가야? 달콤한 여름휴가를 ..
다음뷰 블로거 22명 여수 사도섬 갇힌 사연…사도섬서 블로거들에 무슨 일이? 다음뷰를 대표하는 블로거 22명이 섬에 갖혔습니다. 다음뷰에서 평소 워낙 쟁쟁한 분들이고 활동이 대단한 분들이기에 다음뷰 기자단에서 차지하는 역할 또한 무시 못합니다. 이들은 그 명성 자체만으로도 벌써 존경의 대상이 되기도 합니다. 많은 사람에게 부러움의 대상이 되기도 합니다. 그들의 열정으로 블로그 세계가 더욱 발전하는 것 같습니다. 다음뷰의 위상과 좋은 블로그의 좋은 모델을 만들어가는 이분들이기에 그 의미가 남달랐습니다. 갇힌 섬은 여수의 사도. 캄캄한 칠흑과 같은 어둠속에서 블로고스피어의 불을 밝힌 그들. 여수의 사도에 갇힌 다음뷰 대표 블로거 22명 이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요.(여수이야기는 이어집니다.) 사도섬에서의 하룻밤 사도는 여수를 대표하는 여러 개의 섬들 중 하나입니다. 이 섬은 곱고 ..
꼬이고 꼬인 크루즈선 타기…크루즈선 승선이 아찔, 왜? 뉘엿뉘엿 넘어가는 아름다운 석양을 바라보며 사랑하는 사람과 나란히 곁에 서서 있노라면 절로 사랑이 전달됩니다. 그것도 배위에서라면 그 황홀감은 더해지겠죠. 아름다운 석양과 아름다운 사람과 아름다운 사랑이 빚어내는 묘한 화모니는 참으로 보기 좋습니다. 선상 크루즈 타보셨나요. 어떠셨나요. 타기 좋으셨나요. 크루즈선 타기 쉬웠나요. 사람들은 크루즈선을 참 잘도 타건만 어렵게 승선한 사연이 있습니다. 왜 그랬을까요. 그 사연 속으로 떠나보겠습니다. 크루즈선 타려고 언감생심 욕심을 내보니크루즈선 타보셨나요. 쉽게만 탈 수 있는 그런 것은 아니었습니다. 우선 가격대가 다소 부담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가격대는 웬만한 뷔페도 한 끼 식사가 그 정도 가격대이기 때문에 그에 비하면 저렴하다 하겠죠. 뷔페 음식도 먹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