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가정에서 잠자는 동전 받아줄 현금입출기기 필요해 

동전취급하는 현금입출기기가 있으면 가정의 동전 받아줄 수 있어




오늘날 우리는 최첨단 금융기법의 홍수속에 살고 있습니다. 이러한 최첨단 금융기법이 발달하면 할수록 사용량이 급격이 줄고 있는 동전들. 사용량이 줄다보니 가정에서 거의 사장되다시피 하고 있습니다.

동전의 필요성이 점차 줄어들어 동전은 푸대접입니다. 심지어는 길거리에 동전이 떨어져 있어도 10원짜리면 그냥 발로 차버리거나 그대로 팽개쳐 둡니다. 말하자면 동전은 돈 취급을 못받고 있습니다.

그래도 한때는 동전도 당당한 돈축에 들었습니다. 동전이 있어야만 자판기나 거스름돈을 지불할때 유용하게 사용됩니다. 하지만 오늘날엔 이마저도 불필요한 시대가 되었습니다.


화폐 사용 빈도 예전보다 급격하게 줄어

현대사회의 각종 금융서비스가 발달하면서 신용카드, 교통카드, 인터넷뱅킹 서비스 등의 확산으로 실생활에 화폐를 사용하는 경우가 예전보다 많이 줄었습니다. 물건을 사고팔때 신용카드로 결재를 합니다. 시내버스나 지하철을 이용할때에도 동전을 사용할 필요가 없습니다. 교통카드를 사용해 버리면 그만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시류로 점차 돈을 사용할 필요가 없게 되었습니다. 돈을 사용할 경우가 줄어들다보니 이보다도 더 드문 동전사용은 경우의 수가 더 줄어들기 마련입니다.

화폐 중 동전의 사용빈도는 사실상 드물어
특히, 동전의 경우 현금을 내고 거스름을 주고받을때 주로 사용하지만 이마저도 신용카드로 결재해버리면 필요가 없어집니다. 이러한 추세를 반영하듯 최근 동전의 사용빈도가 급격히 줄어 집안 서랍이나 저금통, 그것도 아니면 전자파를 예방한다고 컴퓨터주변에 깔아두는 용도로 전락하고 말았습니다.




가정에서 사장되는 동전의 양 엄청나게 많아
최근 언론보도에 따르면 발행된 동전이 유통되지 않고 어딘가에 굴러다니는 액수가 엄청나다고 합니다. 이로 인해 추가로 동전 발행 비용 또한 만만치 않다고 합니다. 특히 십원짜리 동전의 경우 유통되지 않고 사장되는 현상은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고 합니다. 오죽했으면 길을 가다가 10짜리 동전이 발견되면 그냥 팽개쳐 두거나 발로 차버리기도 합니다. 아이들 조차도 10원짜리 동전을 푸대접하기 일쑤입니다.

10원짜리 동전 액면가보다 발행 비용이 더 많이 들어
이 십원짜리 동전 한 개의 발행비용은 액면가보다 원가가 훨씬 많이 든다고 하니 동전 사장현상을 국가경제 차원에서 그냥 우습게 보아 넘길 일만은 결코 아닙니다. 그렇다고 해서 10원짜리 동전을 없애지고 못한다고 하니 오늘날 10원짜리 동전은 그야말로 계륵에 불과합니다. 10원짜리 동전은 왜 이렇게 푸대접을 받는 것일까요.

10원짜리 동전 사용량 늘릴 시책 절실
그런 의미에서 동전의 사용량을 늘릴 시책이 절실하게 필요합니다. 이를테면 현재 은행 현금입출기기(CD)의 경우 지폐만 입금 처리되는데, 앞으로는 동전도 입금할 수 있도록 기기를 개발해 설치하면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것입니다. 사실, 가정에서 모아둔 저금통의 동전으로 각종 공과금을 납부하고 통장에 입금하거나 지폐로 교환하는 것이 시민들에게는 매우 번거롭습니다.

10원짜리 동전 받아줄 현금입출금기기 필요하지 않을까
10원짜리 푸대접 현상은 사회 전반에 퍼졌습니다. 하지만, 뜻있는 사람들은 동전을 모읍니다. 동전은 돼지저금통 배를 불리게 됩니다.

그런데, 저금통에 모아둔 동전의 경우 무게는 많이 나가는데 비해 무게에 비해 돈의 가치는 적기 때문에 시민들은 일일이 은행창구를 이용하기가 꺼려집니다. 따라서 은행 현금입출금기기에 동전입금기기를 설치한다면 각 가정에 사장되다시피 하고 있는 동전을 쉽게 통장에 넣을 수 있을 것입니다.

이렇게 되면 동전의 유통량을 지금보다 좀 더 늘릴 수 있고 또한 불필요한 동전 발행비용도 대폭 절감할 수 있을 것입니다. 어떠세요? 한번 시도해볼만하지 않을까요.



댓글
  • 프로필사진 실비단안개 좋은 의견이네요.

    여건상 택시를 이용할 때가 많습니다.
    (버스는 교통카드)
    택시요금을 지불할 때 나름 예의를 차린다고 10원짜리는 두고 50원자리를 드리면,
    인상을 팍 쓰며, "50원짜리는 받지않습니다."
    소심하기에 지폐를 헐어 계산합니다.
    2008.12.23 09:18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렇쵸. 동전을 지폐로 수시로 바꿀 수 있는 곳이 있다면 참으로 편리할텐데 말입니다. 감사합니다. 2008.12.23 10:26 신고
  • 프로필사진 브루바치 돈이 되지 않기때문에 은행에서 하지않는 일 인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오히려 푼돈에 번거롭기만 하다고 생각 하겠죠.
    2008.12.23 09:45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럴수 있겠네요. 하지만, 사장되는 동전의 기회비용을 따진다면 고려해봐야 하지 않을까요. 2008.12.23 09:50 신고
  • 프로필사진 YB 세미예님의 발상에는 놀라움이 있습니다.
    '동전현금출납기'라...... 대단하다는 생각만 드는군요^^
    계속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2008.12.23 09:58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칭찬 감사합니다. 님도 좋은글 자주 읽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2008.12.23 22:12 신고
  • 프로필사진 인생 동전현금입금기는 있습니다. 다만 은행마다 설치 하질 않아서 모르시는분이 많은거 같네요. 저는 일년에 두세번씩 저금통 털어서 동전 분리하지 않고 집어넣어도 자동으로 계산해서 통장에 찍혀지더군요. 2008.12.23 10:07 신고
  • 프로필사진 오호라 저는 일년에 한번정도 가서 사용하는 편인데 편리하더군요. 근데 은행까지 가지고 가기가 (차를 이용해도) 무거워~ ㅎㅎ 한번씩 털면 쏠쏠하지요~ 2008.12.23 10:26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렇군요. 그런데 은행마다 뒤져봐도 보이지가 않더군요. 설치를 많이 하면 좋을텐데 말입니다. 2008.12.23 10:30 신고
  • 프로필사진 빨간장갑 동전은 밀폐된 저금통에 계속 모아 두는것 보다 개방된 통에 보관(?)했다가 가까운 슈퍼나 가계에서 물건 살때 쓰는 것이 젤 유용한 듯 합니다. 큰 생수통에 4년간 모아두었다가 아이들과 함께 깨서 은행에 저금했던 적이 있는데 첨 깰때는 기대나 호기심도 생기지만 돈 분류 하는 것 부터 보통 큰일이 아니더군요. 그래서 이제는 쉽게 접근이 가능한 통에 모아 두었다가 간단한 비용을 치를 때 씁니다. 예를 들면 피자값 뒷 몇백원 등등.. 2008.12.23 10:35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가정에서 모아두는 재미도 있지만 현금입출금기기에 자유롭게 넣고 뺄 수 있다면 동전의 회전율이 훨씬 높고 새로운 동전을 발행하는 비용도 절감할 수 있을텐데 말입니다. 2008.12.23 22:10 신고
  • 프로필사진 돌이아빠 좋은 생각이시네요. 오홍. 근데 인생님 말씀대로라면 있다는 소리인데.
    전 한번도 구경을 못해 봤네요 ㅡ.ㅡ;;; 설치를 좀 해줬으면 하는데 말이죠.
    특히 아파트나 주택단지 같은 곳에 있는 곳에 중점적으로 해 두면 효과적일 듯 한데..
    2008.12.23 11:00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러게요. 있다고 말만하면 뭐합니까. 실제로 빨리 보급이 돼야 그게 최선인데. 그쵸. 2008.12.23 15:43 신고
  • 프로필사진 가은네집 CoinATM이 있습니다..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08112002010660745003
    12월부터 점차 확산중에 있습니다..
    11월 28일 KBS 2TV '생방송 세상의 아침' 에도 소개가 되었더군요..
    동전으로 입금, 출금, 교환거래까지 다 된답니다..
    2008.12.23 11:31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빨리 설치해야 합니다. 개발해 놓고 설치를 안하면 없는니 못합니다. 전 사실 아직 한번도 본적이 없거든요. 2008.12.23 15:44 신고
  • 프로필사진 규니베타 국민은행 같은곳에서 동전 입금기가 있는걸 봤는데요 전에 한번 뒤에서 구경해봤는데 동전을 좌악 쏟아 부으면 알아서 분리해서 통장으로 입금시켜 주더군요
    재래 시장 근처에 있는 은행들은 대부분 이게 있더라구요 ^^
    2008.12.23 11:40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보급이 돼야 하는데 아직까지 은행엘 가봐도 저런 기계가 없더군요. 2008.12.23 15:44 신고
  • 프로필사진 저는 종로2가에 이익훈 어학원 근처의 국민은행에서 봤습니다. 멀어서 동전 가지고 가기가 귀찮아 사용을 못했는데.. 좀 많아 졌으면 좋겠어요~ 2008.12.23 11:42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서울은 저런 곳이 있는 모양이네요. 빨리 많이 보급되면 좋을텐데 말예요. 2008.12.23 15:42 신고
  • 프로필사진 동네슈펴이용하세요 동네슈퍼갈때마다 동전으로 모두 계산하기깐 동전이 모일일이 없더군요 10원단위까지 취급하는곳은 슈퍼같은곳 밖에 없으니깐요 동전을 받는곳도 동네슈퍼고 쓰는곳도 동네슈퍼죠 2008.12.23 11:47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러게요. 동전을 통장으로 넣고 뺄 수 있는 기계가 있다면 참으로 편리할텐데 말입니다. 2008.12.23 15:42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8.12.23 12:03
  • 프로필사진 rosemary 국민은행에서 저도 봤는데 모든 지점에 있는 것은 아니고 은행 영업시간에만 할 수 있게 은행 안쪽에 설치되어 있어서 저는 조금 불편하더라고요.(새 10원권은 분류가 안되어서 청원 경찰분이 창구에서 바꿔 주셨던 기억이 나네요. 그리고 동전의 상태에 따라 기계가 오류가 나는 것 같았어요. 그날 5만원 돈의 동전을 통장에 넣는데 자꾸 오류가 나서 거의 20분 서 있다가 청원 경찰분께서 도와주신 것이었거든요 ^^;) 다른 ATM기계나 CD기처럼 은행 업무 시간외에도 되었으면 좋겠어요. 2008.12.23 13:04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은행을 돌아다녀도 찾아볼 수가 없더군요. 저런게 있다면 널리 이용할 수 있도록 해야하는데 말이죠. 2008.12.23 15:41 신고
  • 프로필사진 미국엔 있답니다 Pathmark나 A&P 등 동네의 수퍼 같은상점 한켠에 자판기 같은 머신이 있는데, 동전을 쫘라락 부어 넣으면 자동카운팅 되어, 영수증형태로 나옵니다. 그걸 캐숴에 가져가면 현금으로 바꿔줘요.
    http://www.coinstar.com/us 참고하세요.
    2008.12.23 14:23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신기하네요. 우리나라도 저런 것이 보급되면 좋을텐데. 2008.12.23 15:40 신고
  • 프로필사진 구자현 저는 일본에 있습니다. 일본 은행 현금인출기에는 모두 동전 넣는 곳이 있습니다. 그냥 갔다 부으면 지가 알아서 카운팅해서 입금됩니다. 지하철도 알아서 부으면 표끊기고,, 편합니다.. 우리나라는 아직.. 쩝;; 2008.12.23 16:33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좋은데 사시네요. 당연히 동전넣는 곳이 있어야 하는데. 우리나라 은행도 외국기기를 본받을 점이 많다고 봐요. 감사합니다. 좋은 정보 입니다. 2008.12.23 16:41 신고
  • 프로필사진 동전 저거 진짜 필요한건데 여태 한곳에서만 봣음 우리동네 국민은행 하나만 봣음 .. 은행창구로 동전 가져가면 귀찮아하기만 하고 망할놈들 저런거나 많이 좀 만들었음 좋겠네여 2008.12.23 20:25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맞아요. 동전도 일반 지폐처럼 자유롭게 현금입출금기기에서 넣고 뺀다면 얼마나 좋겠어요. 댓글 다시는 분들을 보니 외국에는 잘 발달돼 있다고 하는데 우리나라는 아직도 이 점에선 외국은행들한테 배울점이 많군요. 2008.12.23 22:07 신고
  • 프로필사진 서울시민 있긴 있어요. 동전 가져가서 털어부으면(근데 작은 단위로 몇번씩 나눠서 부어야지 다 털어부으면 멈춰 서버리더군욤) 자동으로 세어서 액수 맞춰주는 기계.
    근데 1. 있는 은행 있고 없는 은행이 있으며(지점이 작아 보이면 없다고 생각하면 딱 맞죠)
    2. 있다해도 무슨 연유에서인지 그 은행에 계좌를 가지고 있어야 되요. 없으면 못쓰죠.(쓰기전에 카드 넣으라고 해요. 입금 할수도 있으니 카드로 계좌를 확인해야 된다는데... 구차한 변명으로 보임)
    3. 은행 문닫으면 못쓰는건 둘째치고... 영업 시간이라도 문닫기 1시간 전에가면 못쓰게 하는곳도 많아요. 지폐처럼 후다닥 세는게 아니고 동전은 시간이 꽤 걸리기 땜시 은행 문닫을 시간 훨씬~전부터 못쓰게 하죠. 은행에서 4시 반에 보통 사람들 내쫒으니까 3시 30~45분쯤 되면 동전->지폐 교환은 못쓰게 해요. 다만 몇개 안되는 동전이나, 지폐->동전 교환은 4시 넘어서도 가능하죠.(미리 세놓고 묶어놓은 뭉치 하나 툭~ 나오는거니 그건 금방 끝나는지라)
    4. 돈 되는 서비스가 아니다보니 관리를 안하는 지점들이 태반이죠. 제대로 돌아가는 동전 계수기 있는 지점 찾기가 은근히 힘들어요. 심심하면 걸리고 막혀서 청원 경찰이 열었다 닫았다 휘저었다 해가면서 쓰는게 현실이죠.(요즘 은행은 공과금 받는것도 귀찮다고 기계로 해결하려하죠. 근데 차라리 그건 해당은행 계좌에 돈이라도 얼마간 묶어두는 효과가 있어 관리하는듯한데... 동전 계수기는 진짜 관리 안하는듯 해요. 동전이 자주 걸리는걸 모르지는 않을텐데 늘 그 상태죠.)
    2008.12.23 21:43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전 아직 구경도 못해봤습니다. 은행가서 물어봤더니 그런 기계가 없다고 하더군요. 실제로 무인점포기엔 없더군요. 감사합니다. 2008.12.23 22:04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8.12.23 23:41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01.10 10:39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래요, 동전을 유통시켜야 하는데 솔직히 10원동전을 모아서 내려면 부끄럽기도 하고 눈치도 보여서 사실 잘 사용이 안되지 않습니다. 잘 활용하시기 보기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2009.01.10 12:35 신고
  • 프로필사진 이화순 톨케이트 지날때 종이컵에 담아 통행료로 내시면 됩니다..저는 그렇게 했거든요..:죄송합니다"하고 미리 이야기한다음에 드렸답니다 2009.01.10 10:43 신고
  • 프로필사진 이화순 10원짜리동전과 50원짜리 동전을 소비하고나니 넘 좋더군요. 아침저녁으로 출퇴근할때 800원씩 내거든요.일주일정도 지나니 소비가 되더군요,,,한번 사용해보세요, 하루에 1600원이 소비되더군요..물론썩 좋아하진않아요..제대로 세어서 드리면 된다고 봅니다.. 2009.01.10 10:47 신고
  • 프로필사진 세미예 그렇군요. 적극적으로 소비하려고 하는 의지가 중요한 것 같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2009.01.10 12:36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