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밸런타인 데이날 장미선물 삼가라고?…밸런타인데이 장미에 무슨 일이?

밸런타인데이날 장미로 인해 환경파괴 가중

밸런타인데이 장미 공금 늘면서 물부족현상 초래




"밸런타인 데이에 초콜릿만 주나요?"
"밸런타인 데이때 연인에게 장미꽃도 주면 좋은가요?"

밸런타인 데이와 관련해서 이색 풍경이 사람들에게 행복을 안겨주기도 합니다. 하지만, 때론 뜻하지 않은 현상 때문에 그 의미가 반갑되기도 합니다. 밸런타인 데이때 장미꽃을 선물해 본 적이 있나요? 장미꽃은 어떤 의미를 지닐까요? 영국에서는 장미꽃이 밸런타인 데이에 많이 팔린다고 합니다. 장미꽃과 밸런타인 데이를 살펴봤습니다.


밸런타인데이-장미-rose장미는 참 보기 좋습니다.


밸런타인 데이에 장미꽃 선물 삼가라고 왜?
'밸런타인 데이를 맞아 연인에게 선물할 장미꽃을 살 때 장미꽃 재배로 파괴되는 아프리카 생태계도 한번쯤 생각하시길 빕니다.' 유럽의 연인들이 밸런타인 데이에 주고받는 장미꽃을 대부분 생산하는 케냐에서 장미꽃으로 인한 생태계 파괴 문제가 심각하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 인터넷판이 보도하고 있습니다. Consumer appetite for cut-price Kenyan roses for Valentine's Day is "bleeding the country dry" by threatening the region's precarious ecology.

밸런타인데이 장미꽃 때문에 물부족 현상 왜?
영국 레스터 대학의 데이비드 하퍼 박사는 유럽에 수출되는 장미꽃의 주산지인 케냐 나이바샤호에서 장미꽃 재배지가 늘어나면서 물 부족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University of Leicester ecology and conservation biologist, Dr David Harper, warned. Harper has spent over 30 years researching wetland conservation at Kenya's Lake Naivasha and said the growth of the flowers is draining the valuable water supply.

밸런타인데이 장미 유럽 공급 장미꽃은 케냐서 주로 재배
유럽 시장에 공급되는 장미꽃의 70%는 케냐산이며 이들의 대부분은 나이바샤호에서 재배된다고 합니다. Seventy per cent of roses sold in European supermarkets come from Kenya, most from Naivasha. Harper called on UK supermarkets to show more concern about the health of the environment that the flowers come from.

밸런타인데이 장미 재배단지 늘려 물부족현상 초래?
문제는 친환경인증을 받지 못한 생산자들이 마구잡이로 장미꽃 재배지를 늘리면서 케냐의 희소 자원인 물의 부족 현상을 초래하는 것이라고 하퍼 박사는 지적하고 있습니다. He said: "A notable few of the farmers sending roses to Europe are showing concern and an eagerness to pioneer a sustainable way forward: the best flower farms have achieved Fairtrade status, which brings money back into the workforce for social welfare improvements. Two farms have even seconded senior managers to help Kenya's water management agency at Naivasha."




밸런타인데이 수자원 관리나 사회복지 외면?
현지 장미 농장들 중에는 이를 감안해 공정무역(Fairtrade) 인증을 받아 수익의 일부가 나이바샤호 수자원 관리나 사회복지에 쓰이도록 하는 곳들도 있지만 이같은 경우는 극소수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But he warns that the massive scale of UK supermarket promotions of flowers over Valentine's Day — and subsequently on Mother's Day – without concern for where or how environmentally sustainable roses can be grown, will just increase the export of water – the scarcest natural resource in Kenya.

☞ 제도개혁 필요하다고?
하퍼 박사는 케냐산 장미가 경매를 통해 판매되는 과정에서 네덜란드산으로 둔갑하는 경우도 있다며 케냐의 생태계 보존 뿐만 아니라 화훼산업의 미래를 위해서도 개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He went on: "There are just a few good farms but many more that don't care how much damage they do to the lake. Seventy per cent of the roses sold in European supermarkets come from Kenya and the majority of those are from Naivasha, many thus coming without any ecological certification. This has to change for the future of the industry as well as the lake and the country." The provenance of such roses is not always clear, he said. Cheap roses are often grown by companies which cut corners to avoid legislation, selling them by auction in Amsterdam so buyers think they come from Holland. The supermarket chain Asda sources its roses fro Columbia, Holland and Kenya, including a bouquet of premium roses for £18. In a statement it said: "We have very high ethical standards in all the products we source, including roses, and we work closely with all our producers to maintain these high standards of excellence."

밸런타인데이-장미-rose밸런타인데이의 장미가 제3세계의 환경을 파괴한답니다.


밸런타인데이 장미 관련 영어기사 원문보기
Consumer appetite for cut-price Kenyan roses for Valentine's Day is "bleeding the country dry" by threatening the region's precarious ecology. University of Leicester ecology and conservation biologist, Dr David Harper, warned. Harper has spent over 30 years researching wetland conservation at Kenya's Lake Naivasha and said the growth of the flowers is draining the valuable water supply.
영어기사 상세보기

밸런타인데이 장미로 공정무역 다시 생각할때?
젊은 커플들의 날인 밸런타인 데이 때문에 아프라카가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이쯤되면 공정무역 정신과 의미를 생각해봐야 할 시점입니다. 어떠세요? 공정무역의 의미를 되새겨 보도록 하는 좋은 자료입니다. 물건을 사서 소비할때 공정무역에 대한 의미와 제3세계 주민들의 고통도 한번쯤 생각해 보면 어떨까요?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때아닌 봄꽃 활짝? 요즘 때아닌 봄꽃 무슨일?…때아닌 봄꽃 지구온난화 경고?

장수비결 따로 있다?…오래 살려면 좋은 생활습관으로 당장 바꿔라?

근대뿌리의 놀라운 효능…고혈압 고민되면 근대뿌리 주스가 도움

겨울철 불청객 감기 예방 이것만 알면?…감기 잘 걸리는 이유 따로 있었네

도토리나무(참나무) CO₂먹는 하마…참나무의 깜짝 비밀?

눈뜨면 폭염 눈감으면 열대야?…폭염·열대야 여름 시원한 극복법?

하얀 얼굴이 더 빨리 노화?…하얀얼굴 단점도? 얼굴 피부 노화 방지법은?

탄산음료 좋아했다간?…탄산음료 신장결석 요주의 왜?

8시30분 전국이 깜깜? 불끄고 별을 봐?…3월23일 무슨 일이?

집안에서 빨래 말리면 무서운 일이?…빨래 실내건조 위험 왜?

광안리 앞바다의 불꽃 정체는?…부산불꽃축제 부산이 떠들썩 왜?

암이 싫어하는 몸은 바로?…몸속 천연 항암제 만들려면?

하루 '물 8잔 마시기' 권고?…하루 물8잔의 불편한 진실?

플러그만 뽑았을 뿐인데?…PC습관 바꿨더니 줄줄세는 전기 잡았다?

태풍에 비에 눅눅한 이부자리 어떡해?…세탁만 잘해도 보송보송?

지구가 너무 아파해요?…4월22일 지구의 간절한 외침 왜?

이유있는 칼퇴근?…칼퇴근하면 건강이 보인다?

아이들 과일·채소 덜 먹는다 왜?…식단 바꾸면 건강이 보여요

지구가 좋아하는 녹색명절은?…초록이의 녹색설날 모습은?

강추위가 지구온난화 때문?…강추위는 성난 북극의 역습?

석유·폐수 제거 이젠 자석비누로?…자석비누가 뭐기에?



Trackbacks 0 / Comments 4

12월에 활짝핀 장미, 5개월만에 다시 찾았더니…

기후변화로 12월에도 5월에도 장미가 활짝 피어 어리둥절

계절을 무시하고 피어나는 장미 기후변화의 부작용 드러내




야생장미는 언제 꽃이 필까요. 야생장미는 봄인 5월께에만 꽃이 피는 것일까요. 12월에 꽃이 핀 장미를 보셨나요. 그것도 노지에서 말이죠.


최근 지천으로 장미가 피어납니다. 계절의 여왕답게 거리를 수놓는 뭇꽃들 중 단연 화려한 것이 장미입니다. 그 만큼 장미는 생명력이 강하고 번식력도 좋습니다.


활짝 핀 아름다운 거리의 장미꽃을 감상하고 목적지로 향하다가 우연찮게 지난해 연말 포스팅했던 '12월에 활짝 핀 장미'의 소재가 되었던 그 현장을 지나쳐왔습니다.


블로그에 포스팅한 후 5개월이 지난 오늘 이 장미는 어떻게 되었을까요. 현재 어떤 모습을 하고 있을까요. 어떻게 해서 이 장미는 12월에도 꽃을 피운 것일까요. 물음표가 주변을 맴돕니다.


5월에 활짝핀 도로가 인근의 장미.


1. 5월에도 활짝핀 12월의 장미
장미가 정상적으로 꽃을 피우는 시기는 대략 봄시기인 5월께입니다. 필자는 지난해 연말 블로그에 포스팅한 '12월에 활짝 핀 장미'가 5월에 어떤 모습을 하고 있을 지 심히 궁금했습니다.

블로그 관련글 : 12월에도 활짝 핀 장미, 도로변 장미는 왜?
                철없는 장미가 11월중순에 부산 곳곳 활짝… 장미에게 무슨 일이
 
그래서 그곳에 들렀습니다. 하지만 지난해 연말 꽃을 피웠던 장미는 5월에도 다른 장미와 똑같이 아름다운 꽃을 활짝 피었습니다.

싱싱함을 머금고 마음껏 교태를 뽐냅니다. 그렇다면 이 장미는 봄과 겨울에 꽃을 피운 '이상한 장미' 일까요. 12월에 핀 장미는 어떻게 된 것일까요. 생각이 꼬리를 물고 일어납니다. 


지난해 연말인 12월 중순에 활짝 핀 장미.


2. 장미의 생태환경

장미는 야간온도 15∼18℃이고 주간온도 24∼27℃일때 예쁜 자태를 뽐낸다고 합니다. 야간온도가 14℃에서도 자라는 품종이 있기는 하지만 야간온도가 낮으면 대부분의 품종은 노균병, 흰가루병 등이 발생, 생육발달이 안좋고 개화에 필요한 날짜도 오래 걸린다고 합니다.


기온이 5℃정도가 되면 생육은 정지되고 0℃이하가 되면 낙엽이 지면서 휴면에 들어간다고 합니다. 보통 개화를 위해 45일전부터 생육온도가 적당해야 예쁜 꽃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주야간의 온도가 장미의 개화와 품질을 좌우하는 요인이라고 합니다.





3. 지구온난화 문제 일상이 되어버린 우리 주변의 일

12월의 장미는 아무래도 지구온난화와 무관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그 장미가 최근 꽃을 피워야 정상입니다. 하지만 그 장미는 12월에 활짝 꽃을 피웠습니다.


이처럼 지구온난화 문제는 심각하다 못해 바로 우리 주변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상사가 되어버렸습니다. 지구온난화 여파로 곳곳에서 심각한 자연재앙이 일어나고 있고 또 언제 닥칠지 알 수 없습니다.


이제 지구온난화의 문제를 지나칠 수 없는 까닭입니다.


5월에 활짝 핀 도로가 장미. 탐스럽고 싱그롭다.


4. 예사롭지 않은 5월 더위, 지구온난화 어쩌나
최근의 날씨가 예사롭지 않습니다. 마치 한여름같은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계절의 여왕 5월은 어느새 자취를 감췄습니다.


지난주 밀양의 낮기온은 연일 30도를 웃돌더니 급기야 33.4도를 기록하면서 5월 상순 최고기록을 경신했습니다. 이같은 일찍 찾아든 찜통더위는 지구온난화가 우리 일상 깊숙이 파고들고 있음을 여실히 보여 주는 증거입니다. 


최근 기상청이 내놓은 한반도의 기후변화 자료에 따르면 1912년부터 2008년까지 96년 새 무려 1.7도나 올랐다고 합니다. 이런 식으로 지구온난화가 지속된다면 부산을 비롯한 남해안의 경우 90년 뒤에는 겨울이 완전히 사라질 것이라는 경고까지 나와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지구온난화 문제는 남의 일이 아닌 바로 나의 일입니다. 먼 미래의 일이 아니고 바로 현재의 일입니다. 정부를 비롯한 일선 관공서도 지구온난화 예방노력에 적극 나서야 합니다. 시급한 오늘날 우리에게 던져진 문제입니다. 범국민적인 노력과 지구촌 가족들과의 네트워크를 통해 심각성을 공유하고 함께 고민하고 함께 노력해 나가야 할 것입니다.


12월에 활짝 핀 도로가의 장미. 지금과 조금씩 다르다.



5. 봄은 봄답게, 여름은 여름답게, 가을은 가을답게, 겨울은 겨울답게
지구 온난화로 제 계절이  제 계절같지 않습니다. 봄에 여름이 나타나고 겨울에 봄같은 날씨가 나타납니다. 계절을 뛰어넘는 현상이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습니다.

생태계 파괴와 환경오염을 알리는 일종의 경고인 셈입니다. 계절을 뛰어넘는 이 같은 현상은 이제 심각하다 못해 인류에게 큰 재앙을 부르는 전조입니다.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지구촌 가족이 온난화문제를 고민하고 머리를 맞댄다면 충분히 해결해 나갈 수 있습니다.
 
마구때는 화석연료로 오늘도 조금씩 물에 잠기는 태평양의 어느 나라의 피맺힌 절규가  이곳까지 메아리치는듯 합니다. 어떠세요. 지구온난화 문제 아직도 남의 나라, 남의 이야기 같으신가요.


Trackbacks 0 / Comments 42

12월에도 활짝핀 장미, 도로가 철없는 장미에게 무슨 일이?

오늘이 12월15일입니다. 계절로 따지면 겨울입니다. 크리스마스가 10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약간만 바람이 불어도 옷깃을 여밀 정도로 날씨가 차갑습니다.





아침이면 저 응달진 곳엔 얼음이 얼곤합니다. 얼마전엔 부산에도 눈이 내렸습니다. 이런 계절에 활짝핀 장미를 만났습니다. 필자는 지난달 11월에 활짝핀 장미를 소개한 적 있습니다. 그런데, 12월의 장미라면 이건 11월 포스팅과는 얘기가 전혀 다릅니다. 12월 겨울에 피는 장미는 아무래도 이상하기 때문입니다.  


그 지역이 특별나게 따뜻하거나 별다른 여건이 형성돼 있을 수도 있고, 지구온난화 영향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장미에 관해 간단하게 살펴보고 식물을 전공하시는전문가의 이야기를 곁들일까 합니다.



관련 포스팅

철없는 장미가 부산 곳곳에 활짝…장미에게 무슨 일이?

1. 주야간의 온도가 장미의 개화 좌우

장미는 야간온도 15∼18℃이고 주간온도 24∼27℃일때 예쁜 자태를 뽐낸다고 합니다. 야간온도가 14℃에서도 자라는 품종이 있기는 하지만 야간온도가 낮으면 대부분의 품종은 노균병, 흰가루병 등이 발생, 생육발달이 안좋고 개화에 필요한 날짜도 오래 걸린다고 합니다.


기온이 5℃정도가 되면 생육은 정지되고 0℃이하가 되면 낙엽이 지면서 휴면에 들어간다고 합니다. 보통 개화를 위해 45일전부터 생육온도가 적당해야 예쁜 꽃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주야간의 온도가 장미의 개화와 품질을 좌우하는 요인이라고 합니다.




2. 부산의 12월 중순의 철없는 장미꽃

12월 중순, 5월에나 구경할 법한 장미를 만났습니다. 이 장미는 그야말로 철없는 장미가 되고 있습니다. 물론, 비닐하우스 재배가 아닌 도로 인근의 담장에 활짝 피어 어리둥절케 하고 있습니다. 주변의 나무들은 이미 낙엽이 지고 없건만 홀로 푸른 잎을 달고 꽃까지 피워내 놀래키게 하고 있습니다. 







3. 기상청자료를 통해 부산의 평균기온을 살펴봤더니
도대체 장미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요. 장미의 개화현상을 파악하기 위해 개화에 필요하다는 최근 45일간의 부산지역 평균기온을 부산지방기상청 자료를 통해 살펴봤습니다.

일평균(℃)/부산(159)/2008년(부산기상청 자료)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1일

-0.1

2.4

7.1

11.2

17.9

20.0

20.1

27.7

24.5

21.0

14.3

9.6

2일

1.5

4.8

9.3

12.2

19.5

19.1

21.0

27.2

22.9

20.1

15.9

12.8

3일

5.2

3.4

8.0

12.8

21.4

18.0

23.3

26.2

22.4

20.6

16.5

12.3

4일

5.9

2.3

3.7

13.7

18.1

16.3

23.4

25.2

22.6

21.7

14.0

13.0

5일

6.0

1.3

5.9

15.1

16.1

16.2

23.6

25.8

23.6

21.1

15.7

2.1

6일

7.1

2.2

7.9

14.8

17.7

18.2

24.7

25.6

22.6

21.3

17.6

-2.3

7일

8.8

1.3

6.7

12.2

18.0

19.3

25.5

25.8

23.5

20.3

16.8

2.4

8일

8.0

2.9

8.3

14.0

19.0

19.8

25.5

25.7

23.2

20.3

13.2

8.7

9일

9.0

1.6

9.7

11.6

16.7

20.1

25.2

27.2

22.9

21.2

12.4

12.2

10일

9.5

5.6

10.9

11.8

12.8

21.2

25.4

27.7

23.3

21.3

12.0

14.0

11일

9.1

6.9

12.0

12.8

13.3

19.5

25.8

27.9

25.2

18.6

13.1

11.8

12일

6.4

0.5

11.7

12.5

13.9

20.9

25.4

27.3

25.0

18.4

14.8

7.4

13일

4.8

-1.2

12.4

13.0

13.6

22.1

25.6

26.7

25.2

19.2

15.9

8.6

14일

5.5

2.0

10.1

13.2

14.0

20.0

26.3

27.0

24.3

19.9

15.9

4.4

15일

4.6

2.4

10.2

14.8

15.5

18.0

25.6

25.7

23.7

19.6

16.6

 

16일

1.5

0.9

11.8

13.2

17.1

18.1

26.1

23.3

24.3

19.9

14.5

 

17일

0.9

1.7

12.0

13.6

17.9

19.6

27.3

24.2

24.5

20.7

10.9

 

18일

3.1

4.4

11.9

15.0

18.2

20.8

27.6

26.2

25.4

21.1

4.8

 

19일

5.5

4.9

9.7

15.6

16.9

22.8

27.2

26.6

25.2

20.7

2.2

 

20일

6.6

6.9

8.8

16.0

16.0

21.7

25.9

24.1

24.6

21.1

5.2

 

21일

5.3

8.1

10.0

16.5

17.9

20.4

25.6

22.3

22.4

20.5

9.6

 

22일

6.2

9.3

11.2

16.6

19.0

20.7

25.6

22.5

23.3

18.7

8.1

 

23일

4.7

4.2

10.9

13.6

19.9

19.4

26.7

24.7

23.8

20.3

11.7

 

24일

-0.2

2.7

11.6

12.0

16.9

19.6

27.3

22.9

22.0

17.4

9.2

 

25일

1.2

6.1

9.9

13.8

19.5

19.9

25.6

22.1

23.8

14.2

9.2

 

26일

4.7

4.0

8.4

14.1

20.6

19.4

24.2

22.3

19.0

17.0

9.5

 

27일

5.1

5.1

8.9

13.0

19.6

20.5

25.3

22.6

17.5

14.3

7.9

 

28일

4.2

6.4

8.8

14.6

17.1

18.5

27.2

23.0

18.5

14.2

7.8

 

29일

2.3

8.4

9.2

16.9

18.9

19.6

28.3

22.9

17.9

15.7

7.4

 

30일

2.5

 

7.9

16.9

17.9

20.7

28.0

23.1

20.1

15.9

6.2

 

31일

1.0

 

9.4

 

18.7

 

27.9

23.4

 

15.2

 

 

평균

4.7

3.8

9.5

13.9

17.4

19.7

25.6

25.0

22.9

19.1

11.6

8.4


올 한해의 부산지역 평균기온입니다. 위의 자료에서 재밌는 점이 눈에 띕니다. 장미가 개화를 위해 45일 이상의 개화 온도가 필요하다고 합니다. 자료에서 보면 45일전에 해당하는 11월초의 평균기온이 높았다는 점이 눈에 띕니다. 하지만, 11월17일 이후엔 평균기온이 10도 이하로 떨어져 개화를 위한 적절한 온도는 갖춰지지 않았으리라 생각됩니다.






4. 전문가에 자문을 구했더니
식물을 전공하시는 전문가에게 자문을 구했습니다. 이 전문가에 따르면 식물의 개화에는 그 식물의 생육기간, 온도, 일조시간( 주기적으로 빛을 받은 시간) 등이 작용하는데 식물이 정상적 환경에서 자랐다면 일조 시간의 영향을 크게 받는다고 합니다.


이 장미의 경우 자라고 있는 곳의 여건( 빛의 세기, 빛의 조명기간, 영양 상태 ,수분 공급의 과소, 도심의 주위 조명 여건, 자라는 곳의 담벽 또는 건물에서 방출되는 온도 등) 이 다르기 때문에  생체리듬이 바뀐결과 계절과 관계없이 꽃을 피울 수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과학적 조절로 비닐하우스에는 계절에 관계없이 장미가 출하되고 있다고 합니다.




5. 그래도 12월의 장미는 어색?

왜 12월에 장미가 활짝 피었는 지 구체적인 원리나 원인 등은 학계를 비롯한 전문가에 맡깁니다. 충분히 연구해볼 가치가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낙엽이 이미 지고 첫눈까지 이미 내린 추운 엄동설한에 보는 장미는 아무래도 억색하고 어설퍼 보입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