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처방약 약국약 차이점?…안구건조증증상 원인 알고보니

인공눈물 처방약 히알루론산 계열, 약국약 카르복시메틸셀룰로오스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근본적 질병 원인 치료보다 증상 개선에 도움

"안구건조증이 심해서 약국에 들렀더니 병원 처방없이도 인공눈물 살수 있던데요."

"그래요? 약국의 인공눈물과 병원에서 처방하는 인공눈물 제품이랑 다른 건가요?"

"글쎄요, 인공눈물 약국용과 병원처방용이 따로 있다는 사실 밖에는 몰라요."

"인공눈물 사용 잘 해야 할 것 같더라구요."

"맞아요, 인공눈물 눈과 직결되는 것인데 조심해야죠."





스마트폰과 컴퓨터 사용 시간이 늘면서 현대인들의 눈은 날로 나빠지고 있습니다. 특히 안구건조증은 대표적인 눈관련 질환으로서 많은 사람들이 안구건조증으로 고생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안구건조증에 사용되는 인공눈물이 약국용과 병원처방용이 따로 있다는 사실 아시나요. 이들은 어떻게 다를까요. 


눈이 건조해 인공눈물을 사용하려는 사람들은 한번쯤 이런 질문을 해보곤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처방약과 약국약의 차이점에 대해 알아보려 합니다. 안구건조증 원인에 대해서도 알아보려 합니다. 안구건조증증상에 대해서도 알아보려 합니다.


안구건조증 안구건조증 치료 방법 안구건조증 자가진단 안구건조증 증상 안구건조증 치료 안구건조증 완화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안구건조증 완화 방법 안구건조증 치료제 안구건조증 두통 안구건조증 안약 안구건조증 원인 안구건조증 영양제 안구건조증 렌즈 안구건조증 라섹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히알루론산 계열, 약국약 성분 카르복시메틸셀룰로오스 

안구건조증에 사용되는 인공눈물은 의사처방용과 약국용이 다릅니다. 이를 쉽게 구분하자면 의사처방약의 성분은 히알루론산 계열이고 약국약의 성분은 카르복시메틸셀룰로오스(CMC)라가 많습니다. 히알루론산은 전문의약품이라 의사의 처방없이는 구매할 수 없고, CMC는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습니다.


같은 제품인데 처방전으로 싸게 구입 할 수 있는 약품은 CMC계열의 인공눈물입니다. 일반의약품으로 분리된 CMC 계열 인공눈물은 처방전 없이도 살 수 있지만, 의사의 처방전이 있으면 건강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밖에 히알루론산이나 CMC계열이 아닌 기타성분의 일반의약품 인공눈물은 처방가능 품목이 아니기 때문에 보험적용은 안된다고합니다.


안구건조증 가벼울땐 인공눈물로, 증증일땐 안과 치료 받아야

안과 전문의들은 안구건조증 증상이 가벼울 경우 히알루론산과 CMC성분 모두 눈에 수분공급을 하는 윤활작용함에 있어서 큰 차이는 없지만 안구건조증이 중증으로 심한 경우 각막에 상처가 생길 수 있고 시력저하까지 올 수 있기 때문에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서 안과에서 전문 치료를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하루 5~6회 점안하고 증상따라 더할수도 덜할수도

인공눈물은 하루에 몇번 넣는게 좋을까요. 보통 하루 1방울  하루에 5~6회 점안하고 증상에 따라 더 넣을수도 덜 넣을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인공눈물을 하루에 몇번 넣어야 하는지는 딱히 정해져있는 것은 아니지만나 의약품설명서에 보면 권장하는 사용법을 참고하면 됩니다.


개인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인공눈물은 히알루론산점안액 0.15%와 0.3%입니다. 주성분은 히알루론산나트륨 1mg 첨가제는 에데트산나트륨수화물, 아미노카프로산, 염화나트륨, 염화칼륨,염산,주사용수입니다. 투명색의 투명한 플라스틱 용기에  들어있는 무색의 맑은액이 든 점안제입니다.


쇼그렌증후군, 피부점막안증후군(스티븐슨-존슨증후군), 건성안증후군 같은 내인성질환, 수술 후, 약제성, 외상, 콘택트렌즈 착용등에 의한 외인성질환 등에 의한 각결막 상피장애가 있는 사람이 사용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건조하면 넣으면 됩니다.





안구건조증 원인, 인공눈물 사용상 주의사항은 뭘까

히알루론 계열 인공눈물은 히알루론산나트륨 1mg 첨가제는 에데트산나트륨수화물, 아미노카프로산, 염화나트륨, 염화칼륨,염산,주사용수 같은 이 약의 구성성분 및 단백질계 약물에 과민반응 환자는 절대로 투여하면 안됩니다.

안구건조증증상과 원인,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부작용은?

때때로 안검 소양강(누꺼풀 가려움), 눈자극감, 결막염, 충혈, 결막충혈, 미만성 표충각막염 등의 각막장애, 이물감 등이 나타날 수 있고, 드물게 안지(눈곱), , 눈곱, 안구통증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런 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시 투여를 중지하고 적절한 처치를 시행해야합니다. 또한 때때로 안검염, 안검피부염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이런 증상이 나타날 경우에도 투여를 중지하고 적절한 조치를 해야 합니다.

안구건조증증상과 원인, 안구건조증약 인공눈물 적용상 주의사항

1) 이 약은 점안용으로만 사용할 것

2) 용기 끝이 눈꺼풀 및 속눈썹에 닿으면 눈곱이나 진균 등에 의해 약액이 오렴 또는 혼탁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또한 혼탁된 것은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3) 1회용 제품의 경우 1~2방울은 점안하지 않고 버립니다(개봉시 용기 파펀을 제거하기 위함).


4) 최초 개봉 후 12시간 이내 사용합니다.

5)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될수 있는 한 여러사람이 사용하지 않습니다.

6) 어린이의 손이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하고 직사광선이 없는 서늘한 곳에 보관합니다.

7)오용을 막고 품질의 보존을 위하여 다른 용기에 바꾸어 넣지 않습니다.


안구건조증 안구건조증 치료 방법 안구건조증 자가진단 안구건조증 증상 안구건조증 치료 안구건조증 완화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안구건조증 완화 방법 안구건조증 치료제 안구건조증 두통 안구건조증 안약 안구건조증 원인 안구건조증 영양제 안구건조증 렌즈 안구건조증 라섹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처방약 고를까 약국용 고를까 고민된다면?

안구건조증이 심해 병원에서 처방받은 처방약을 고를지 아니면 약국에서 구입하는 약국용을 고를지 고민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답은 명확합니다. 둘의 차이를 찾기보다는 자신의 상태를 진단받고 그 다음에 고민하는게 정답입니다. 


다소 가벼운 안구건조증의 경우 히알루론산과 CMC성분 모두 눈에 수분을 공급하는 윤활 작용을 하므로 큰 차이가 없습니다. 하지만 중증의 경우에는 증상 완화가 아닌 근본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인공눈물 처방약 약국용 치료보다 안구건조증 증상개선에 가까워 큰 차이 없어

병원 처방약과 약국용은 어떤 큰 차이가 있을까요. 병원처방약과 일반 약국용 약 모두 촉촉함을 해주는 효과가 큰 차이는 없습니다. 왜냐하면 안구건조증용 인공눈물은 근본적인 원인 치료보다는 증상 개선에 도움을 주기 때문입니다. 그보다는 현재 자신의 눈이 어느 정도인지 정확한 상태를 면밀히 파악한 후 의사와 상의해서 처방받고 투약하는게 최선입니다. 


안구건조증 원인과 안구건조증증상, 인공눈물 없는 건강한 눈으로 다시 태어나자

스마트폰의 영향으로 많은 사람들이 안구건조증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눈이 뻑뻑하고 눈이 나빠지는 듯한 증상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이런 안구건조증은 눈의 피로를 덜어주고 눈운동 둥의 규칙적이고 적절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눈이 혹사 당하면 더욱 악화되기 때문입니다. 


평소 눈관리 잘하고 있나요. 만약 눈관리에 등한시 했다면 지금부터라도 적절한 관리에 나서보면 어떨까요. 


오늘은 안구건조증 인공눈물 처방약과 약국약의 차이점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안구건조증 원인에 대해서도 알아봤습니다. 안구건조증 증상에 대해서도 알아봤습니다.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물놀이 후 외이도염 증상 아찔했던 사연?…외이도염 중이염 증상?

임신중운동 약? 독? 임산부운동 효과 대단?…임신초기 조심해야할것?

손톱 깨물고 손가락 빠는 아이 칭찬해야…손톱 물어뜯는 이유?

임신초기증상 임신합병증 아찔?…남아가 여아보다 조산과 임신합병증 높아?

임신잘되는방법 아스피린 복용땐 아들…유산 후 임신초기증상 아스피린 효능?

고지혈증치료제 스타틴 놀라운 발견?…콜레스테롤 낮추는 약 스타틴의 재발견

임신부 돼지고기 삼겹살 구워먹었다간?…임신초기 조심해야할것 소고기 요리?


Trackbacks 0 / Comments 0

평소 짜게 먹었더니 눈건강 아찔?…짜게 먹었더니 백내장·녹내장 위험 높아져?

평소 짜게 먹는 식습관 눈건강도 해쳐…백내장 위험 1.3배 상승

짜게 먹는 식습관이 백내장 위험성 증대 50대 이상 연령층이 취약


"짜게 보면 백내장 발병 위험이 있대요."

"음식하고 백내장 발병하고는 무슨 관계가 있을까요."

"그러게요. 연구결과 짜게 먹는 식습관이 있으면 백내장 발병 위험이 높다고 해요."

"평소 짜게 먹는 편인데 당장 습관을 바꿔야겠네요."

"그러세요, 빨리 싱겁게 먹는 습관을 들이세요."

 



우리나라 사람들은 참 짜게 먹습니다. 짠 라면 국물에 김치와 각종 반찬을 곁들여 먹습니다. 이렇게 짜게 먹으면 그만큼 우리 몸이 싫어하고 건강의 악영향으로 이를 표시합니다. 특히, 짜게 먹으면 안과질환인 백내장 발병 위험이 높아진다고 합니다. 눈을 지키고 건강을 유지하려면 평소 짜게 먹는 식습관을 개선해야 할 것 같습니다.

 

 

식습관-눈-눈건강-백내장-녹내장-블루베리-비타민A-비타민 C-소금-나트륨-짠음식-짠맛-음식-요리-염전-맛-고혈압-당뇨-성인병-건강관리-힐링-웰빙짠음식을 먹으면 눈 건강에 안좋다고 합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 식생활이 안과질환 백내장 발병위험 높인다

한국인들은 식습관이 참 짜게 먹습니다. 이렇게 짜게 먹으면 우리 몸이 싫어합니다. 우리 몸은 싫다는 표현을 각종 부작용으로 나타냅니다. 이렇게 평소 식생활 습관이 짜게 먹으면 대표적 안과질환인 백내장 발병 위험을 1.3배가량 높인다고 합니다. 

 

이렇듯 안 좋은 식습관은 눈 건강에도 악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특히 짜게 먹는 습관은 녹내장과 백내장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식습관-눈-눈건강-백내장-녹내장-블루베리-비타민A-비타민 C-소금-나트륨-짠음식-짠맛-음식-요리-염전-맛-고혈압-당뇨-성인병-건강관리-힐링-웰빙짠 음식을 먹으면 백내장 위험을 높인다고 합니다.

 

 

대표적 안과질환 백내장이 뭐기에

우리 몸의 시력을 담당하는 눈은 검은자가 있고 홍채 뒤에는 투명한 안구 조직인 수정체가 있어 눈의 주된 굴절기관으로 작용합니다. 우리 눈은 눈으로 들어온 빛은 수정체를 통과하면서 굴절되어 망막에 상을 맺게 됩니다. 백내장은 이러한 수정체가 혼탁해져 빛을 제대로 통과시키지 못하게 되면서 안개가 낀 것처럼 시야가 뿌옇게 보이게 되는 질환을 말합니다.


한마디로 백내장은 수정체가 혼탁해져 안개가 낀 것처럼 시야가 뿌옇게 보이고 시력이 서서히 나빠지는 질환입니다. 수정체의 굴절률이 증가하면서 근시상태로 변하는게 일반적 증상입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 식생활이 안과질환 백내장 발병위험 높인다'는 누가 연구
짜게 먹는 식습관 식생활이 안과질환 백내장 발병위험 높인다는 연구결과는 가천대 길병원 가정의학과 황인철 교수팀은 강북삼성병원, 서울대병원, 연세의대 연구팀과 공동으로 조사한 것입니다.

 

이들 연구팀은 2008∼2011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1만2천693명 중 백내장 환자 2천687명과 백내장이 없는 1만6명을 대상으로 짜게 먹는 식습관과 백내장발병의 상관성을 비교 연구했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짜게 먹는 식습관 식생활이 안과질환인 백내장 발병위험 높인다는 사실이 나타났다고 합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공공과학도서관에서 발행하는 국제학술지 '플로스원(PLoS One)' 최근호에 발표됐습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과 관련 없을 것 같은 백내장도 연관성 관찰
이들 연구팀의 연구결과가 눈길을 끄는 것은 지금까지 짜게 먹는 식습관과 관련이 없다는 것으로 알려진 백내장이 짜게 먹는 식습관과 관련이 있다는 사실을 알아낸 것입니다.

 

기존의 연구결과에서 짜게 먹는 식습관과 관련된 안과질환으로는 녹내장이꼽혔습니다. 하지만, 이들 연구팀의 조사결과 짜게 먹는 식습관과 전혀 관련이 없는 것으로 알려진 백내장도 그 상관성이 관찰된 점입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으로 인한 안과질환 녹내장이 뭐기에

녹내장은 안압의 상승으로 인해 시신경이 눌리거나 혈액 공급에 장애가 생겨 시신경의 기능에 이상을 초래하는 질환입니다. 시신경은 눈으로 받아들인 빛을 뇌로 전달하여 ‘보게 하는’ 신경이므로 여기에 장애가 생기면 시야 결손이 나타나고, 말기에는 시력을 상실하게 됩니다.


녹내장은 안압의 상승으로 시신경이 눌리거나 혈액 공급에 장애가 생긴다는질환인데, 짜게 먹는 식습관 등이 혈압을 높여 안압 상승에 작용한다는 분석입니다. 음식을 짜게 먹으면 혈압이 높아지고, 이로 인해 안구내 혈액순환과 안방수의 흐름에 영향을 줄 수 있어서 녹내장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녹내장은 안압의 상승으로 인해 시신경이 눌리거나 혈액 공급에 장애가 생겨 시신경 기능에 이상을 초래하는 질환입니다. 안압이 크게 상승된 경우는 두통이나 구역질을 동반하기도 하는데 대부분의 경우는 증상이 없이 진행하고 말기상태에 발견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심해지면 시력을 잃을 수도 있기 때문에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식습관-눈-눈건강-백내장-녹내장-블루베리-비타민A-비타민 C-소금-나트륨-짠음식-짠맛-음식-요리-염전-맛-고혈압-당뇨-성인병-건강관리-힐링-웰빙평소 짠 음식을 먹으면 백내장과 녹내장 위험을 높인다고 합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 안압 높이고 안구 내부의 전해질 균형 깨뜨려

평소 짜게 먹는 식습관은 비단 안압만 높이는 것이 아니라, 안구 내부의 전해질 균형을 깨뜨립니다. 눈 안에는 카메라의 렌즈 역할을 하는 수정체가 있는데, 안구 내부의 전해질 균형이 깨지면  수정체에서 제대로 대사가 이루어지지 않아 혼탁이 생길 수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백내장입니다.

 

백내장은 수정체에 혼탁이 생겨 안개가 끼 것처럼 시야가 뿌옇게 흐려지는 증상으로, 주로 중년 이후에 나타나지만 최근에는 자외선과 스마트폰을 오래 보는 습관 등에 영향을 받아 발병 연령이 점점 낮아지는 추세입니다.


50세 이상 연령대 짜게 먹으면 백내장 위험 더 두드러져

가천대 길병원 가정의학과 황인철 교수팀은 강북삼성병원, 서울대병원, 연세의대 연구팀의 조사 결과 짠 식습관으로 인한 백내장 위험은 50세 이상 연령대에서 더 두드러졌습니다.

 

연구팀의 조사결과 50세 이상 연령은 나이 자체만으로도 백내장 위험을 15.3배나 높이는 요인인데 다른 변수를 배제한 채짜게 먹는 정도에 따라 50세 이상 백내장 환자를 4개 그룹을 나눴을 때도 최하위그룹보다 최상위그룹의 백내장 위험도가 1.1배 더 상승했다고 합니다.  


 

식습관-눈-눈건강-백내장-녹내장-블루베리-비타민A-비타민 C-소금-나트륨-짠음식-짠맛-음식-요리-염전-맛-고혈압-당뇨-성인병-건강관리-힐링-웰빙평소 짠 음식을 먹으면 백내장과 녹내장 위험을 높인다고 합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이 왜 백내장 위험을 초래할까
그렇다면 왜 평소 짜게 먹는 식습관이 백내장 위험을 초래할까요. 이에 대해 연구팀은 짜게 먹는 식습관이 안구 내 전해질의 불균형을 유발하면서 안구가 혼탁해지는 백내장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연구팀이 주목한 것은 50대 이상 연령층입니다. 연구팀의 조사결과 50대 이상의 연령층에서는 미각이 둔화하면서 짜게 먹는 식습관과 백내장의 상관성이 더 커진다는 사실을 알아낸게 이번 연구의 성과라고 합니다. 


'짜게 먹는 식습관이 백내장 위험을 초래' 연구 어떻게 신뢰성 높였나
짜게 먹는 식습관이 백내장 위험을 초래한다는 가천대 길병원 가정의학과 황인철 교수팀은 강북삼성병원, 서울대병원, 연세의대 연구팀의 조사 결과는 여러가지 시사하는 바가 많습니다.

 

그렇다면 이번 연구결과가 신뢰할만 할까요. 이에 대해 황인철 교수는 이번 연구는 소변으로 배출되는 나트륨의 양을 통해 실제 섭취하는 소금의 양을 추정함으로써 기존 설문조사 방식의 연구보다 신뢰성을 높였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결론적으로 짜게 먹는 식생활 습관이 백내장과 녹내장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확인된 만큼 평상시 저염식을 유지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권고합니다.  

 




눈에 좋은 식품, 눈이 좋아하는 식품은 어떤 게 있나?

우리 눈은 평소 잘 관리해야 오래오래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 눈을 잘 관리하기 위해서는 눈에 좋은 식품, 눈이 좋아하는 식품을 먹어두는 것도 하나의 비결입니다.

 

눈에 좋은 식품, 눈이 좋아하는 식품은 블루베리입니다. 블루베리에는 안토시아닌이라는 성분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안토시아닌은 눈의 면역력을 높이고 망막을 튼튼하게 해 주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눈에 좋은 대표적인 식품 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또한 비타민 A가 풍부한 식품도 눈에 좋은 식품이자 눈이 좋아하는 식품입니다. 이런 식품은 당근이나 시금치 같은 녹황색 식품입니다. 비타민 A는 야맹증을 예방하는데도 도움이 되기 때문에 평소 부족하지 않도록 먹어두는 게 좋습니다. 비타민C역시 항산화 작용으로 눈의 노화 방지에 도움을 주어서 눈건강에 좋은 영향을 줍니다.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어린이 근시위험 아찔?…근시 예방법 밖에서 뛰어놀게 하라?

짜게 먹었더니?…나트륨 많은 음식 섭취 비만·과체중 우려

생각없이 청량·가당음료 마셨다간?…청량·가당음료 당뇨병 관계?

석류의 깜짝 효능?…햄버거 먹었다면 석류주스 꼭 마셔?

무심한 안약·인공눈물 아찔?…안약 잘못 사용했다간?

스마트폰·컴퓨터가 내 눈 혹사?…눈운동 '20-20-20-20'이 뭐야?

눈멀어도 좋아? 사랑할수 있다면…사랑하면 눈 머는 이유?

가을하늘 파란 이유, 노을이 붉은 진짜 이유 알고봤더니?

안과질환 예방도 운동으로?…운동 안하면 무서운 일이?

뇌 젊게 하려면 적게 먹어라?…음식과 뇌는 무슨 관계?

내 귀가 이상하다면 시금치를?…귀와 시금치 무슨 관계?

Trackbacks 0 / Comments 0

어린이 근시위험 아찔?…근시 예방법 알고보니 밖에서 뛰어놀게 하라, 어떻게?

밖에서 놀면 어린이 근시 위험 낮아…초등생 밖에서 놀면 근시위험 낮아

40분 야외활동 근시발생 위험 낮아…바깥에서 보내는 것 근시발생 억제


"아이들 눈도 자꾸 나빠지고 살도 찌는 것같아 걱정입니다."

"야외에서 많이 뛰놀게 하면 건강에도 좋지 않을까요?"

"밖에서 뛰어놀게 하면 좋지만 주변 환경이나 여건이 녹록치 않아요."

"아이들 눈도 보호해야 하고 비만도 막아야 하는데 어떡하죠?"

"야외에서 마음껏 자주 뛰어놀게 하세요. 그게 좋대요."




 부모들은 아이들 일거수 일투족이 관심의 대상이 될 수 밖에 없습니다. 예전보다 아이가 많지 않을뿐아니라 금쪽같이 키우는 소중한 아이들이기 때문입니다. 집안의 아이가 근시가 생기거나 비만이 찾아오면 부모들은 여간 걱정이 아닙니다. 요즘 아닌게 아니라 많은 아이들이 안경을 끼고 있어 부모들에게 걱정을 안겨줍니다. 비만도 막고 근시도 막을 좋은 방법은 없을까요.

 

안과-약국-눈-시력-비만-아동-자녀-보육-유치원-놀이터-초등생-학교-안경-안경점-안구건조증-근시-난시-근시위험-시력-육아-보육야외활동을 하면 어린이가 근시 위험이 낮아진다고 합니다.

  

 

안경을 낀 아이들이 자꾸만 늘어가는 초등학교

"아이들 눈이 자꾸 나빠져 걱정입니다."

"실내 생활보다 야외활동 많이 시키세요."

 

부모들은 아이들에게 신경쓸 게 한둘이 아닙니다. 부모는 끝없이 자식에게 잘해주고픈 마음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요즘 아이들은 안경을 쓰는 경우가 많습니다. 예전엔 초등학교 반에 한 두명 안경을 썼는데 요즘 아이들은 고학년이 되면 반에 상당수 아이들이 안경을 씁니다. 그만큼 눈나쁜 아이들이 많다는 뜻입니다. 왜 이렇게 되었을까요. 안경을 쓴 자녀들을 보면 부모들은 마음이 몹시도 아픕니다.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 하면 어린이 근시발생 위험 낮춘다

하루에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을 하는 것이 어린이 근시 발생 위험을 상당 부분 낮춘다고 합니다(Additional time spent outdoors by children results in decreased rate of nearsightedness.) 아이가 근시가 되지 않으려면 참고해야 겠습니다.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을 하는 것이 어린이 근시 발생 위험을 상당 부분 낮춘다는 연구 결과는 중국 중산대학 허밍광 박사 연구팀이 발표한 것입니다(The addition of a daily outdoor activity class at school for three years for children in Guangzhou, China, resulted in a reduction in the rate of myopia (nearsightedness, the ability to see close objects more clearly than distant objects), according to a new study).

 

허밍광 박사는 이 같은 연구결과를 미국의학협회지(JAMA)에 발표했습니다(The addition of a daily outdoor activity class at school for three years for children in Guangzhou, China, resulted in a reduction in the rate of myopia (nearsightedness, the ability to see close objects more clearly than distant objects), according to a study in the September 15 issue of JAMA).

 

허밍광 박사 연구팀의 연구결과는 사이언스 데일리, BBC,타임, 데일리메일, 미러지, 헬스데이 뉴스 등 주요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안과-약국-눈-시력-비만-아동-자녀-보육-유치원-놀이터-초등생-학교-안경-안경점-안구건조증-근시-난시-근시위험-시력-육아-보육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을 하게 했더니 어린이 근시발생 위험이 줄었다고 합니다.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 하면 어린이 근시발생 위험 낮춘다' 어떻게 연구?
중국 중산대학의 허밍광 박사 연구팀은 중국 내 초등학생 1500여 명을 대상으로 야외활동 여부와 근시 발생률의 상관관계를 연구했다고 합니다(Mingguang He, M.D., Ph.D., of Sun Yat-sen University, Guangzhou, China, and colleagues conducted a study in which children in grade 1 from 12 primary schools in Guangzhou).

 

허밍광 박사 연구팀이 연구한 결과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을 하면 어린이 근시 발생 위험을 낮출수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중국 내 12개 초등학교의 1학년생(평균 7세)들을 두 그룹으로 나눠 실험을 진행했다고 합니다(Dr Mingguang He and colleagues recruited 12 primary schools in China to take part in a three-year-long study to test this).

 
6개 학교의 어린이들에게는 매일 수업이 끝나고 40분가량 동안 야외활동을 하게했고, 해당 학부모들에게는 주말 동안 자녀를 데리고 자주 밖으로 나가도록 권장했다고 합니다. 반면에 나머지 6개 학교의 학생들에게는 변화를 주지 않았다고 합니다(Six of the schools were asked to timetable a compulsory 40-minute session of outdoor play each day, while the other six stuck to their usual classes. The children and their parents were also asked to keep a diary of how much outdoor play time they clocked up on weekends - this did not differ between the two study groups).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 하면 어린이 근시발생 위험 낮춘다' 연구 어떻게 됐을까?

6개 학교 어린이들에게는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을 하게하고, 6개 학교 학생들에게 변화를 주지 않고 이러한 차이를 둔 지 3년이 지났을 때 시력검사를 실시했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두 그룹에서 근시(-0.5디옵터 이하) 발생 비율을 조사한 결과 뚜렷한 대비가 나타났다고 합니다(The researchers then set about testing the schoolchildren for any signs of myopia. At enrolment, fewer than 2% of children in each group had myopia).

 
야외활동을 한 그룹(853명)의 경우 30%(259명)가 근시를 가지게 된 것으로 나타났으나 두 번째 그룹(726명)은 근시 어린이 비율이 40%(287명)로 나타났다고 합니다(Over the course of the study, 259 children out of 853 (30%) in the intervention group and 287 out of 726 (40%) in the control group were judged to have myopia - a refractive error of at least minus 0.5 Diopter on an eye exam). 

 

안과-약국-눈-시력-비만-아동-자녀-보육-유치원-놀이터-초등생-학교-안경-안경점-안구건조증-근시-난시-근시위험-시력-육아-보육햇빛이 밝은 바깥에서 보내는 것이 눈 성장때 근시발생을 억제한다고 합니다.

 

야외활동을 한 그룹과 변화를 주지않은 그룹의 차이는?
야외활동을 한 그룹(853명)의 경우 30%(259명)가 근시를 가지게 된 것으로 나타났으나 두 번째 그룹(726명)은 근시 어린이 비율이 40%(287명)로 나타난 것으로 미뤄 연구를 시작할 당시 두 그룹 모두 모두 근시를 가진 어린이 비율이 2% 미만이었던 점을 고려하면 상당한 차이라고 합니다(Although this percentage difference is not huge, it is significant, say the researchers. And it remains even when you take into account other factors, such as family history of myopia).

 
허밍광 박사 연구팀은 이 같은 차이를 두고 야외활동을 하는 어린이는 근시가 될 확률이 23% 정도 낮은셈이라고 말합니다.  

 

햇빛이 밝은 바깥에서 보내는 것이 눈 성장때 근시발생 억제 
야외활동과 근시발생 위험을 줄이는 데에는 어떤 영향이 있을까요. 왜 야외활동을 하면 근시발생 위험을 낮출까요. 연구팀은 이에 대해 야외활동이 근시 발생 위험을 낮추는 데에 구체적으로 어떤 작용을 하는지는 연구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하지만, 햇빛이 있는 밝은 바깥에서 아이들이 시간을 보내는 것이 눈 성장시 근시 발생을 억제하는 방향으로 영향을 미쳤을 가능성이 높다고 연구팀은 말합니다.


안과-약국-눈-시력-비만-아동-자녀-보육-유치원-놀이터-초등생-학교-안경-안경점-안구건조증-근시-난시-근시위험-시력-육아-보육야외활동을 하면 근시발생 위험이 줄어든다고 합니다. 헬스데이 홈페이지 갈무리.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 하면 어린이 근시발생 위험 낮춘다' 연구 의미는?
이번 연구의 의미에 대해 허밍광 박사는 야외활동과 근시발생의 연계관계를 연구한 사례에 해당한다고 합니다. 허밍광 박사는 이번 연구가 무작위 실험을 통해 양측간의 인과관계를 드러냈다는 데에 의의가 있다고 말합니다. 허밍광 박사는 중국 학생들의 시력 보호를 위해 학교와 학부모들이 어린이들의 야외활동 시간을 늘릴 필요가 있다고 말합니다(It may be that spending time outdoors limits how much time is spent doing "close up" activities, or that getting more daylight helps with eye growth and function, he says).


중국은 세계 최고의 학업성취도를 자랑하지만 동시에 청소년의 높은 근시 발생률이 사회문제로 대두 되고 있습니다. 중국의 근시문제가 얼마나 심각한지는 고등학교 사례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중국의 일부 고등학교에서는 학생 90%가 근시인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이와 관련 최근 베이징대가 발표한'국민건강시각보고'는 고등학생과 대학생의 근시 발생률이 70% 이상이라는 충격적인 조사 결과가 나오기도 했다고 합니다. 




'매일 40분가량 야외활동 하면 어린이 근시발생 위험 낮춘다'는 영어기사

Additional time spent outdoors by children results in decreased rate of nearsightedness

(사이언스 데일리 영어기사 상세보기)

Outdoor play 'good for the eyes'

(BBC 영어기사 상세보기)

Children Who Spend More Time Outdoors Aren’t As Nearsighted, Study Says

(타임 영어기사 상세보기)

Playing outside for just 40 minutes a day 'protects a child's eyes, stopping them becoming short-sighted'

(데일리메일 영어기사 상세보기)

Playing outside for 40 minutes a day cuts children's risk of becoming shortsighted

(미러지 영어기사 상세보기)

Can More Outside Time Help Kids' Eyesight?

(헬스데이 뉴스 영어기사 상세보기)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하얀 얼굴이 더 빨리 노화?…피부 노화 방지법은?

무심한 안약·인공눈물 아찔?…안약 잘못 사용했다간?

스마트폰·컴퓨터가 내 눈 혹사?…눈운동 '20-20-20-20'이 뭐야?

멀미 극복 획기적 방법?…멀미 뇌에 가벼운 전기자극으로 차단

매일 25분씩 빠르게 걷기운동 효과?…장수와 노화 늦추려면?

키작은 임신부 끔찍한 소식?…키 작은 임신부 조산위험 확률 높다?

수면시간 30분만 부족해도?…잠자는 시간 부족 건강에 어떤 일이?

암 발병원인 알고보니 바로?…암 실체와 암 극복 최선의 방법은?

잠 잘못자면 섬뜩?…수면장애때 뇌의 크기 살펴봤더니?

소화제 우유랑 먹었더니…약 알고먹으면 약, 잘못먹으면 독?


Trackbacks 0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