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알츠하이머 치매와 건망증 몰랐던 진실?…알츠하이머 치매 미리 알수 있는 방법?

알츠하이머 치매 공간기억 테스트로 예측, 치매 예방과 치료에 전기

건망증과 알츠하이머 치매는 완전 다른 증상으로 요주의


"자꾸만 기억력이 감퇴되는게 이러다가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리는게 아닌가 걱정이 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미리 알수 있는 방법이 뭐 없나요."

"알츠하이머 치매랑 건망증은 같은 말인가요, 다른 말인가요?"

"요즘 많은 사람들이 알츠하이머 치매 증상을 앓는대요."

"그러게요. 빨리 치료제가 개발돼 이런 문제 극복해야 될텐데요."




사람은 태어나 나이를 먹습니다. 나이를 먹는다는 건 세포가 죽고 새로 태어나기를 반복해서 어느 순간이 되면 세포의 노화로 인해 사람에게 더 이상 어떻게 해볼 순간이 옵니다. 늙고 병들도 죽는 일은 사람의 힘으로는 어떻게 해볼 도리가 없는 것입니다. 


사람에게 있어서 알츠하이머 치매는 참 무서운 존재입니다. 기억력은 사실상 잃어버려 그 소중한 것들과 함께 있으되 느낄수가 없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이런 알츠하이머 치매를 미리 알수 있는 방법을 뭐 없을까요. 미리 알수만 있다면 미리 대처가 가능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뇌-기억력-알츠하이머 치매-건망증-alzheimer's disease-퇴행성 뇌질환-기억-언어-판단력-두뇌-건강-건강관리-장수-수명-질병-병원-PET알츠하이머 치매와 건망증은 엄연히 다릅니다.


알츠하이머 치매야 건망증이야?

"자꾸만 기억력이 깜빡깜빡하는게 알츠하이머 치매 전조현상인지 건망증인지 모르곘어요."

"알츠하이머 치매건 건망증이건 기억력이 깜빡깜빡 한다는게 여간 생활에 불편함을 초래하지 않아요."


사람들은 기억력 감퇴에 대해 걱정을 많이 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많이 알아야 하고 기억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기존에 간직했던 것조차 잊어버리고 돌아서면 잊어버리는 기억의 블랙홀은 인간생활을 하는데 있어서 여간 불편한게 아니기 때문입니다. 사람의 기억력을 오래오래 건강하게 유지할수 있는 방법은 뭐 없을까요.


기억의 블랙홀 알츠하이머 치매가 뭐길래?

우리가 흔히 치매라고 알고있는 정확한 병명은 알츠하이머병(alzheimer's disease)입니다. 알츠하이머는 치매를 일으키는 가장 흔한 퇴행성 뇌질환으로 서서히 발병하여 기억력을 포함한 인지기능의 악화가 점진적으로 진행되는 병을 말합니다.

 

알츠하이머병은 치매를 일으키는 가장 흔한 퇴행성 뇌질환으로, 1907년 독일의 정신과 의사인 알로이스 알츠하이머 (Alois Alzheimer) 박사가 최초로 보고해서 알려졌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병은 매우 서서히 발병하여 점진적으로 진행되는 특징이 있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는 초기에는 주로 최근 일에 대한 기억력에서 문제를 보이다가 진행하면서 언어기능이나 판단력 등 다른 여러 인지기능의 이상을 동반하게 되다가 결국에는 모든 일상 생활 기능을 상실하게 된다고 합니다.


치매는 하나의 질병명이 아니라 다양한 원인(뇌의 질환)으로 인해 기억, 언어, 판단력 등 여러 영역의 인지기능이 떨어져 일상생활에 지장을 나타내는 증상을  말하며 치매를 일으키는 원인질환은 70~100가지가 된다고 합니다. 보통 치매하면 알츠하이머 치매를 떠올릴 만큼 전체 치매의 대부분(50~75%)을 차지하고 나머지 다른 유형의 치매(혈관성치매, 루이소체치매, 파킨슨치매, 전두측두엽 치매, 가역성 치매 등)가 차지합니다.


뇌-기억력-알츠하이머 치매-건망증-alzheimer's disease-퇴행성 뇌질환-기억-언어-판단력-두뇌-건강-건강관리-장수-수명-질병-병원-PET알츠하이머 치매를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리 알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치매와 건망증 차이가 뭘까?

건망증은 뇌의 일시적인 검색 및 회상능력에 장애가 생긴 단기 기억장애로 치유가 가능한, 건강하고 정상적인 기억 현상입니다. 반면, 치매는 기억장애 외에 시공간 파악능력장애, 판단력장애, 언어장애, 계산장애 등 다양한 인지기능 전체가 손상된, 광범위한 뇌손상을 동반하는 뇌질환입니다.


건망증은 기억이 사라진 것이 아니라 단지 그 순간에 떠올리기 어려울 뿐이므로 차근차근 상황을 되짚어가면 다시 기억해낼 수 있지만, 초기 치매 증상은 기억 자체가 사라지기 때문에 원래의 기억 자체를 떠올릴 수가 없습니다. 건망증으로 진단된 사람들의 상당수가 치매로 진행됐다는 보고가 있습니다.


건망증은 한마디로 뇌 신경 회로 이상으로 발생하는 것이며 치매는 뇌 신경조직 파괴로 뇌 세포수 감소해서 발생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증상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리 알수 있다?

알츠하이머 치매는 참으로 무서운 질환입니다. 주변의 소중한 것들을 몽땅 잊어버릴수가 있기 때문입니다. 아무리 소중하고 귀하게 가꾸어온 것이라 할지라도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리고 나면 모두 소용이 없습니다. 이렇게 무서운 알츠하이머 치매는 나이가 들면서 나타납니다. 


그런데 알츠하이머 치매를 미리 알수있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미리 알수가 있다면 알츠하이머 치매로 진행되기 전에 이를 적절하게 치료해 건강한 삶을 살수 있기 때문입니다. 최근 하계에서는 알츠하이머 치매를 미리 알수 있는 방법에 관한 연구가 활발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증간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리 알수 있는 방법 누가 연구?

알츠하이머 치매 증상이 나타날 가능성을 특별한 공간기억 테스트로 최장 2년 전에 거의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Simple memory test that costs just a few pence 'can give warning of dementia up to two years before full onset of the disease'. Alzheimer's disease is projected to affect one million Britons by 2025. Scientists discovered decade-old spatial memory test can predict onset. Could be used a point when there is still time to stave off symptoms). 


알츠하이머 치매 증상이 나타날 가능성을 특별한 공간기억 테스트로 최장 2년 전에 거의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다는연구결과는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임상신경과학교수 데니스 찬 박사가 발표한 것입니다(Alzheimer's disease could be diagnosed and predicted two years before onset, thanks to a landmark test. A simple memory test costing a few pence can give up to two years’ warning of the full onset of the disease, Cambridge University scientists found. Dennis Chan, a clinical neuroscience lecturer at the University of Cambridge, said that there was an urgent need for a way of screening the millions of middle-aged people who went to their GPs with mild cognitive impairment).


알츠하이머 치매 증간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릴 알수 있는 방법 어떻게 연구했을까?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임상신경과학교수 데니스 찬 박사는 공간기억 테스트를 위해 오래전에 개발된 '4개 산 검사법'(4MT: 'Four Mountains' test)으로 최장 2년 후 치매 발생 가능성을 93%의 정확도로 예측할 수 있다고 말합니다(Known as the ‘Four Mountains’ test (4MT), the new method involves showing patients a picture of a mountain landscape and asking them to identify it among a selection of four landscapes, one of which is the same one seen from a different angle. Researchers at Cambridge University have found that the cheap spatial memory test invented in Britain a decade ago can not only reliably diagnose Alzheimer’s but also give months or even years of warning before dementia becomes evident. Early data suggest that it is 93 per cent accurate).


데니스 찬 박사의 공간기억 테스트에 의해 밝혀진 연구결과는 데일리 메일과 인디펜던트 등 주요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뇌-기억력-알츠하이머 치매-건망증-alzheimer's disease-퇴행성 뇌질환-기억-언어-판단력-두뇌-건강-건강관리-장수-수명-질병-병원-PET알츠하이머 치매를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리 알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가 될 가능성이 큰 15명을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했더니?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임상신경과학교수 데니스 찬 박사는 공간기억 테스트를 위해 알츠하이머 치매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는 상태인 경도인지장애(MCI: mild cognitive impairment) 15명을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했다고 합니다(Dr Chan’s team carried out a pilot study involving 15 British patients with mild cognitive impairment.

The 4MT identified the patients in whom Alzheimer’s was diagnosed over two years with as much accuracy as the surgical technique, and more than twice as much as conventional memory tests).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임상신경과학교수 데니스 찬 박사의 알츠하이머 치매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는 상태인 경도인지장애(MCI: mild cognitive impairment) 15명을 대상으로진행한 실험에서 공간기억 테스트에서 정확하게 답을 못 맞힌 사람이 2년 후 치매 진단을 받을 가능성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Dr Chan’s team carried out a pilot study involving 15 British patients with mild cognitive impairment. The 4MT identified the patients in whom Alzheimer’s was diagnosed over two years with as much accuracy as the surgical technique, and more than twice as much as conventional memory tests. ‘The caveat is that we have only proven the principle and the real test is in the work being done now,’ Dr Chan told The Times).


뇌-기억력-알츠하이머 치매-건망증-alzheimer's disease-퇴행성 뇌질환-기억-언어-판단력-두뇌-건강-건강관리-장수-수명-질병-병원-PET알츠하이머 치매를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리 알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검사법 4개산 검사법이 뭐기에?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임상신경과학교수 데니스 찬 박사는 공간기억 테스트를 위해 오래전에 개발된 '4개 산 검사법'(4MT: 'Four Mountains' test) 테스트는 어떤 산의 풍경을 찍은 영상을 보여준 다음 그 산을 다른 각도에서 찍은 영상이 포함된 다른 3개의 산 영상 중에서 처음 보여준 산과 같은 산을 찾아내는 것이라고 합니다(Known as the ‘Four Mountains’ test (4MT), the new method involves showing patients a picture of a mountain landscape and asking them to identify it among a selection of four landscapes, one of which is the same one seen from a different angle.


알츠하이머 치매 검사법 어떤 방법이 있을까? 

현재 사용되고 있는 가장 정확한 치매 검사법은 요추천자(lumbar puncture)를 통해 채취한 뇌척수액 속의 치매 특이 단백질 베타 아밀로이드의 양을 측정하는 방법이라고 합니다(The memory tests for dementia used in doctors’ surgeries are no more predictive than a flip of a coin, although some specialist clinics have achieved better results. The only other options in the NHS are a surgical procedure called a lumbar puncture, which costs £700 and involves draining off a sample of the patient’s spinal fluid to look for the telltale proteins that mark the disease, or a brain scan that costs £1,500. Dr Chan’s team carried out a pilot study involving 15 British patients with mild cognitive impairment).


알츠하이머 치매를 진단하는 방법에는 또한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으로 베타 아밀로이드의 양을 측정하기도 합니다.




뇌-기억력-알츠하이머 치매-건망증-alzheimer's disease-퇴행성 뇌질환-기억-언어-판단력-두뇌-건강-건강관리-장수-수명-질병-병원-PET알츠하이머 치매를 공간기억 테스트로 미리 알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공간기억 테스트를 통한 알츠하이머 치매 진단법 의미는?

공간기억 테스트를 통한 알츠하이머 치매 진단법은 어떤 의미가 있을까요. 이에 대해 찬 박사는 이 공간기억 테스트가 요추천자 검사만큼 정확하며 치매진단에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기억력 테스트보다는 2배나 정확도가 높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 공간기억 검사법은 40파운드(약7만원)면 아이패드에 내려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The 4MT identified the patients in whom Alzheimer’s was diagnosed over two years with as much accuracy as the surgical technique, and more than twice as much as conventional memory tests. ‘The caveat is that we have only proven the principle and the real test is in the work being done now,’ Dr Chan told The Times. The test is available as an iPad app that costs £40. Spread over the hundreds of patients who consult each GP practice about memory problems every year, it would cost a few pence a time. The group will publish their findings in a scientific journal this year, and Dr Chan will speak about the test at next month’s Cambridge Science Festival). 





공간기억 테스트를 통한 알츠하이머 치매 진단법 개발 영어기사를 봤더니

Simple memory test that costs just a few pence 'can give warning of dementia up to two years before full onset of the disease' 

(데일리메일 영어기사 상세보기)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항생제의 역습? 항생제 불편한 진실?

흰쌀밥 떡 심혈관질환에 아찔?…심혈관질환 상극 음식은?

피부의 점 많으면 아찔?…한쪽 팔 피부의 점 많으면 흑색종 위험?

당뇨환자에 뜻밖 희소식?…혈당관리 잘하면 치매위험 낮아

알츠하이머 치매 원인 알고보니?…치매와 곰팡이 관계는?

잠 자주 깨는 사람 아찔?…잠 자주깨면 건강 악영향

치매 원인 알고보니 뇌에 지방 축적 때문?

아스피린 효능 대단해 왜?…아스피린 질병억제 효능 이유?

유산소 운동의 놀라운 효과?…유산소 운동 눈의 망막건강 도움

대상포진 아찔?…대상포진 걸리면 뇌졸중·심근경색 위험?


Trackbacks 0 / Comments 1

생물학적 나이 낮으면 장수에 아찔?…생물학적 나이 측정 혈액검사법 봤더니?

생물학적 나이 혈액검사법 개발 향후 생물할적 나이 측정 도움

생물학적 나이 검사법 혈액, 뇌, 근육세포 샘플 채취 RNA 분석


"실제나이는 30대 생물학적 나이는 50대 맞죠?"

"장난하지 마세요, 안그래도 젊은 나이에 나이든 느낌이 들어 싫은데요."

"그런데, 생물학적 나이를 측정할 수 있나요. 실제나이처럼 말예요."

"궁금하네요, 생물학적 나이 측정할 수 있을것 같기도 하고, 아닐 것 같기도 하군요."

"생물학적 나이가 젊어야 장수할 수 있다는데 큰일입니다."

 



인간에겐 나이라는 게 있습니다. 매년 한살씩 더해갑니다. 사회적으로 공인된 것이고 바꿀 수도 없는 것입니다. 세월이 만들어준 게 나이이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생물학적 나이도 있습니다. 보통 나이는 해마다 한살씩 더하기 때문에 쉽게 측정이 가능한데 우리 몸의 생물학적 나이는 측정이 가능할까요. 정답은 가능하다입니다. 생물학적 나이를 측정할 수 있는 검사법이 개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생물학적 나이-나이-혈액검사법-혈액-뇌-근육세포-RNA-알츠하이머 치매-ageing-blood test calculates-dementia-patient-biological age-actual age-혈액검사-genome biology-make up RNA-심장병-당뇨병-고혈압-성인병-lifestyle-common disease-heart disease-diabetes-비만-힐링-웰빙-건강-장수몸의 상태를 알 수 있는 생물학적 나이 혈액검사법이 개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생물학적 나이도 측정가능해

우리나라 국어사전을 보면 생물학적 연령은 사람의 성장 발육 정도와 건강 상태, 몸의 전반적인 기능 상태에 따라 결정하는 나이라고 합니다. 사람의 상태와 몸 상태 등을 결정짓는 게 생물학적 나이라는 것입니다. 이런 생물학적 나이는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생물학적 나이를 알려주는 방법이 개발돼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The test works out a patient’s ‘biological age’ compared to their actual age. Could be used to reveal if patients are at risk of dementia years in advance. The research was carried out by a team of experts at Kings College London).


생물학적 나이 측정 혈액 검사법이 뭐길래?

사람의 실제 나이는 매년 한살씩 더하면 됩니다. 그런데 생물학적 나이는 어떻게 알수 있을까요. 생물학적 나이를 측정할 수 있는 혈액검사법이 개발돼 학계에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생물학적 나이를 측정할 수 있는 혈액검사법은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KCL),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과대학, 미국 듀크 대학의 공동연구진이 개발한 것입니다. (The team – from King’s College London, the Karolinska Institute in Sweden and Duke University in the US – found that by identifying how 150 genes differed from this ideal signature they could work out how slowly or quickly a person’s body was ageing).

 

이 연구결과는 '게놈 생물학'(Genome Biology) 최신호에 발표됐습니다. 또한 데일리메일 등 주요 외신들이 일제히 보도했습니다(The researchers, whose work is published today in the journal Genome Biology, looked at the make-up of RNA – a genetic messenger that works with the DNA in our cells – in different body tissues). 

 

생물학적 나이-나이-혈액검사법-혈액-뇌-근육세포-RNA-알츠하이머 치매-ageing-blood test calculates-dementia-patient-biological age-actual age-혈액검사-genome biology-make up RNA-심장병-당뇨병-고혈압-성인병-lifestyle-common disease-heart disease-diabetes-비만-힐링-웰빙-건강-장수몸의 상태를 알 수 있는 생물학적 나이 혈액검사법이 개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생물학적 나이 측정 혈액 검사법' 어떻게 개발했을까? 

혈액검사법은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KCL),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과대학, 미국 듀크 대학의 공동연구진이 개발한 것입니다. 연구팀은 건강한 사람 수천 명으로부터 20년에 걸쳐 혈액, 뇌, 근육세포 샘플을채취해 RNA를 분석하는 방법으로 65세의 '최적' RNA 구조('optimum' RNA make-up)를추출해냈다고 합니다(When 700 apparently healthy 70-year-old volunteers were tested, their biological ages differed by more than 20 years – from younger than 60 to older than 80. By analysing thousands of blood, brain and muscle samples from patients over 20 years, they worked out the ‘optimum’ RNA make-up, or ‘signature’, for a 65-year-old). 


150개의 유전자 RNA 지표로 생리학적 나이 측정 기술 개발
연구팀은 건강한 사람 수천 명으로부터 20년에 걸쳐 혈액, 뇌, 근육세포 샘플을채취해 RNA를 분석하는 방법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RNA 분석은 RNA 프로파일링(RNA profiling)이라는 과정을 통해 각 조직 샘플의 유전자 발현을 비교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졌다고 합니다(The researchers, whose work is published today in the journal Genome Biology, looked at the make-up of RNA – a genetic messenger that works with the DNA in our cells – in different body tissues. By analysing thousands of blood, brain and muscle samples from patients over 20 years, they worked out the ‘optimum’ RNA make-up, or ‘signature’, for a 65-year-old).

연구진은 150개 유전자의 RNA표지를 근거로 유전자 발현 점수를 산출, 이를 근거로 생리학적 나이를 측정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합니다. KCL의 제임스 티먼스 박사는 점수가 높으면 건강한 노화이고  점수가 낮으면 생물학적 나이가 실제 나이보다 늙었음을 의미한다고 합니다(The team – from King’s College London, the Karolinska Institute in Sweden and Duke University in the US – found that by identifying how 150 genes differed from this ideal signature they could work out how slowly or quickly a person’s body was ageing. They then produced an ‘ageing score’ based on these 150 markers – where a high score indicated healthy ageing, while a low score meant a person was biologically older than they were in years).

 


 

 

생물학적 나이 생활방식이나 일반적인 질환과 관계없어
혈액검사법은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KCL), 스웨덴 카롤린스카 의과대학, 미국 듀크 대학의 공동연구진은 중요한 사실을 알게됐다고 합니다. 이번 연구의 분석 결과가 사람들의 일상 생활방식과 생물학적 나이가 관계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입니다.. 


이에 대해 연구를 주도한 티먼스 박사는 심장병이나 당뇨병 같은 일반적인 질환이 유전자 발현 점수를 왜곡시키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합니다((Crucially, the results were shown to be independent of a person’s lifestyle, meaning that common diseases such as heart disease and diabetes would not skew the score).


생물학적 나이 연령대별로 큰 격차 보여

연구팀의 이번 연구에서 건강해 보이는 70세 노인 700명을 대상으로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생물학적 나이가 60세 이하에서 80세 이상까지 20년 이상 큰 격차를 보였다고 합니다. 70세에서 점수가 높게 나온 노인은 82세까지도 인지기능과 신장기능이 양호하게나타났다고 합니다((Those with higher scores at the age of 70 had better mental ability and kidney function when they reached 82). 

 


 

생물학적 나이-나이-혈액검사법-혈액-뇌-근육세포-RNA-알츠하이머 치매-ageing-blood test calculates-dementia-patient-biological age-actual age-혈액검사-genome biology-make up RNA-심장병-당뇨병-고혈압-성인병-lifestyle-common disease-heart disease-diabetes-비만-힐링-웰빙-건강-장수몸의 상태를 알 수 있는 생물학적 나이 혈액검사법이 개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생물학적 나이 점수가 낮으면 알츠하이머 치매 발생 가능성 높아

연구팀의 조사결과 점수가 낮은 노인은 알츠하이머 치매가 발생하거나 일찍 사망할 가능성이 높았다고 합니다(Those with lower scores, in contrast, were more likely to have Alzheimer’s disease – and more of them had died).
 

이에 대해 에릭 카르란 박사는 치매가 일종의 노화가 촉진된 현상임을 보여주는 것으로 생물학적 나이 측정이 치매 진단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Dr Eric Karran, of Alzheimer’s Research UK, said: ‘One of the biggest questions in human biology is how we age, and how this process impacts our wider health and risk for conditions like Alzheimer’s. ‘This study suggests a way to measure a person’s “biological age” and could reveal insights into the ageing process and why some people are more susceptible to age-related health conditions’). 

 

생물학적 나이-나이-혈액검사법-혈액-뇌-근육세포-RNA-알츠하이머 치매-ageing-blood test calculates-dementia-patient-biological age-actual age-혈액검사-genome biology-make up RNA-심장병-당뇨병-고혈압-성인병-lifestyle-common disease-heart disease-diabetes-비만-힐링-웰빙-건강-장수몸의 상태를 알 수 있는 생물학적 나이 혈액검사법이 개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텔레그라프 홈페이지 갈무리.


생물학적 나이 도입되면 건강관련 시스템에 엄청난 변화 초래

이번 연구팀의 생물학적 측정법 개발이 앞으로 상용화가 이뤄진다면 여러가지 변화를 초래할 것입니다. 연구팀은 현재 의료시스템은 의료보험 요율 책정에서 의료결정에 이르기까지 건강에 관한 모든 것이 출생연도를 따져 이뤄지고 있지만 이번에 개발된 생물학적 나이 측정법이 적용된다면 기존의 건강관련 시스템에 엄청난 변화가 불가피할 것이라고 말합니다(‘Most people accept that all 60-year-olds are not the same, but there has been no reliable test for underlying biological age.‘Our discovery provides the first robust molecular signature of biological age in humans and should be able to transform the way that “age” is used to make medical decisions.’ The team said that the test could be invaluable for finding kidney donors, for example. Doctors often use age to assess whether someone is suitable to donate, but using biological age would provide a far more accurate assessment of how likely their kidneys are to be healthy later in life).



 


영어기사 상세보기
How fast are YOU ageing? Simple blood test calculates 'if you're growing old too quickly - and could predict if you'll suffer dementia'

(데일리메일 영어기사 상세보기)

Why you might be 20 years older than your actual age

(텔레그라프 영어기사 상세보기)

Blood test for dementia claims are premature

(NHS 영어기사 상세보기)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단 한번 발목삠 아찔?…발목삠 평생 운동·균형감 악영향

매일 25분씩 빠르게 걷기운동 놀라운 효과?…장수와 노화 늦추려면?

치매 원인 알고보니 뇌에 지방 축적 때문?…알츠하이머 치매 치료법?

암세포를 정상세포로 가능?…암세포 없앨 획기적 방법 어디까지?

매운 음식 자주 먹으면 좋아?…매운음식 자주먹으면 사망 위험 낮아?

평소 고기 즐겨 먹었더니 우울증이?…우울증 육식과 상극?

당뇨병 발병 원인과 치료법?…당뇨병 핵심 디머스위치 뭐길래?

장수비결 따로 있다?…오래 살려면 좋은 생활습관으로 당장 바꿔라?

튀긴 음식 좋아했다간 아찔?…튀긴 음식과 심부전 관계 알고보니?

짜게 먹었더니 눈건강 아찔?…짜게 먹으면 백내장·녹내장 위험 높아?


Trackbacks 0 / Comments 0

치매 원인 알고보니 뇌에 지방 축적 때문?…알츠하이머 치매 치료법은?

치매 원인 뇌의 지방 축적때문…치매 환자 뇌에 지방 많이 쌓여

치매 환자 뇌 지방입자 쌓여…알츠하이머치매 뇌 대사질환 주장 뒷받침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리신 분을 보면 안타까워요."

"그러게요. 알츠하이머 치매 치료제는 아직 없을까요?"

"알츠하이머 치매에 관해 정체는 밝혀졌는데 치료길은 아직도 멀기만 한 것 같아요."

"알츠하이머 치매 걸리지 않도록 평소 관리가 중요한 것 같아요."

"그러게요. 치매 걸리지 않도록 관리 신경쓰야 겠어요."




 집안에 가족이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린 분이 있다면 여간 고통이 아닐 수 없습니다. 건강하게 잘 늙고 잘 죽는 것도 복중의 복이라고 말합니다. 건강하게 노년을 보내고 싶은 마음은 누구나 간절하지만 이를 방해하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알츠하이머 치매입니다. 알츠하이머 치매에 관해 그 정체는 하나 둘 밝혀지고 있지만 치료의 길은 멀기만 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의 완전정복은 요원한 것일까요.

 

 

알츠하이머-치매-퇴행성 뇌질환-알츠하이머--언어기능-판단력-정신병-정신질환-치매-알츠하이머알츠하이머 치매에 관한 새로운 연구기사.

 

 

알츠하이머 치매가 뭐길래?

알츠하이머병은 치매를 일으키는 가장 흔한 퇴행성 뇌질환을 말합니다. 1906년 독일의 정신과 의사인 알로이스 알츠하이머(Alois Alzheimer) 박사에 의해 최초로 보고되었습니다. 알츠하이머병은 매우 서서히 발병하여 점진적으로 진행되는 경과가 특징적입니다. 초기에는 주로 최근 일에 대한 기억력에서 문제를 보이다가 진행하면서 언어기능이나 판단력 등 다른 여러 인지기능의 이상을 동반하게 되다가 결국에는 모든 일상 생활 기능을 상실하게 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있다?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는 다른 사람에 비해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새로운 사실이 학계에 보고돼 눈길을 끕니다.


캐나다 몬트리올 대학병원 연구센터(CRCHUM)의 칼 페르난데스 박사는 사망한 치매 환자와 유전조작으로 치매를 발생시킨 쥐의 뇌에서 지방산이 비정상적으로 많이 축적돼 있음을 발견했다고 합니다(Abreakthrough in Alzheimer's research reveals that an abnormal build-up of fat droplets in the brain may cause or speed up the disease. The finding promises to open new avenues in the search for a cure or new treatments)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가 다른 사람에 비해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 있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은 1907년 독일 의사인 알로이스 알츠하이머가 최초로치매라는 질병을 발견한 이후 처음이라고 합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의 과학전문지 '셀 줄기세포'(Cell Stem Cell) 최신호에 발표됐습니다.(The research, led by the Research Center of the University of Montreal Hospital (CRCHUM) in Canada, is published in the journal Cell Stem Cell).

 

또한 사이언스 데일리, 메디컬뉴스 투데이 같은 주요 외신들이 일제히 보도했습니다.

 

 

알츠하이머-치매-퇴행성 뇌질환-알츠하이머--언어기능-판단력-정신병-정신질환-치매-알츠하이머치매를 일으키는 퇴행성 뇌질환을 알츠하이머 치매라고 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있다' 어떻게 발견했을까

알츠하이머 치매환자의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있다는 사실은 캐나다 몬트리올 대학병원 연구센터(CRCHUM)의 칼 페르난데스 박사가 발견한 사실입니다. 그는 1906년 당시 독일인 의사 알로이스 알츠하이머도 사망한 치매 환자의 뇌에서 지방 축적을 발견했지만 복잡한 지질 생화학(lipid biochemistry)의 특성상 외면되거나 잊혀져 버렸을 수 있다고 말합니다(The researchers note how, for the first time since 1906, when Dr. Alois Alzheimer first described the disease that takes his name, they found accumulations of fat droplets in the brains of patients who died of the disease. They have also identified the type of fat). 


칼페르난데스 박사는 뇌손상을 수리하는 임무를 띤 뇌의 줄기세포가 어째서 치매에 의한 뇌손상에는 반응하지 않는지를 연구해 오다가 치매 모델 쥐의 뇌 줄기세포 부근에 지방이 쌓여 있다는 놀라운 사실을 발견했다고 합니다(First author and doctoral student Laura Hamilton says she and her colleagues realized that Alzheimer himself had noted the presence of fat build up in patients' brains after they died. This was dismissed and largely forgotten, however; at the time, the biochemistry of the fat was too complex to study).




 

치매 환자와 정상이 사망자 뇌를 비교분석했더니

칼페르난데스 박사는 치매로 사망한 환자 9명과 뇌건강이 정상인 사망자 5명의 뇌를 비교분석해보았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치매 환자의 뇌에는 건강한 사람의 뇌보다 훨씬 많은 지방입자(fat droplet)가 쌓여 있었다고 합니다(The team went on to compare the brains of nine patients who died from Alzheimer's disease with the brains of five people who did not die of the disease. They found significantly more fat droplets in the brains of the patients with Alzheimer's disease. The team went on to compare the brains of nine patients who died from Alzheimer's disease with the brains of five people who did not die of the disease. They found significantly more fat droplets in the brains of the patients with Alzheimer's disease).

 
이 연구의 화학부분을 담당한 피에르 쇼랑 화학과교수는 첨단 질량분석기술로 이 퇴적된 지방의 정체가 특수지방산이 많이 함유된 중성지방(triglyceride)이라는 사실을 밝혀냈다고 합니다. 중성지방은 동물의 지방과 식물 기름에도 많이 함유돼 있습니다.

  

지방산 축적이 치매 촉진하는 인자?

이 연구의 화학부분을 담당한 피에르 쇼랑 화학과교수는  이 지방산은 뇌에서 만들어지는 것으로 나이가 들면서 서서히 늘어나지만 치매 위험을 높이는 특정 유전자를 지닌 사람은 이러한 과정이 빨라진다고 합니다.

쥐는 사람으로 치면 20대 초반에 해당하는 생후 2개월 때부터 뇌에 이 지방산이쌓이기 시작하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합니다. 이는 이 지방산의 축적이 치매의 결과가 아니라 원인이거나 치매를 촉진하는 인자임을 말해주는 것이라고 그는 지적했습니다.


 

 

지방산 효소 억제 약물 치매 모델 쥐에 주입했더니

칼페르난데스 연구팀은 지방산을 만들어내는 효소를 억제하는 실험 약물이 비만 같은대사질환 치료제로 개발되고 있어서 이를 치매 모델 쥐의 뇌에 주입해 보았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놀랍게도 치매 모델 쥐들은 뇌에 지방산이 쌓이지 않고 뇌 줄기세포의 활동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 페르디난드 박사는 뇌 줄기세포는 학습, 기억, 뇌세포 재생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치매-퇴행성 뇌질환-알츠하이머--언어기능-판단력-정신병-정신질환-치매-알츠하이머알츠하이머 치매환자와 관련된 사이언스 데일리 홈페이지 갈무리.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있다' 연구 뭘 말하나?

칼페르난데스 연구팀의 연구결과는 비만, 당뇨병이 말초성 대사질환이듯 치매는 뇌의 대사질환이라는 주장을 뒷받침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페르디난드 박사 연구팀은 지방산 생산 효소를 억제하는 약물 투여가 치매에 의한 기억-학습기능 손상을 막거나 지연시키는 효과가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 치매 환자 뇌에 지방이 많이 쌓여있다' 연구 영어기사

Alzheimer’s disease thought to be accelerated by an abnormal build-up of fat in the brain

(사이언스 데일리 영어기사 상세보기)

Fat deposits in brain may hasten Alzheimer's disease

(메디컬뉴스 투데이 영어기사 상세보기)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치매, 외상후스트레스 장애, 조현병 치료에 희망?

혈액검사로 사망위험 알 수 있다?…피검사 놀라운 재발견

비타민C의 놀라운 효능?…비타민C 출혈성 뇌졸중 예방효과?

우울증·건망증 아찔한 사연…'마음의 감기' 우울증 어떡?

오랜 시간 앉아있으면 끔찍?…5분 걷기로 몸 지키는 비결?

잠 잘못자면 섬뜩?…수면장애때 뇌의 크기 살펴봤더니?

걷기운동 놀라온 효과…치매 예방 걷기운동이 최고

불안과 걱정 많으면 섬뜩?…불안·걱정 극복 어떻게?

건망증? 이러다가 치매로?…건망증 고칠수 있다면?

채식이 암을 이긴다?…암이 싫어하는 식생활 습관은?

아찔한 건망증…황당하고 아찔한 건망증 어떡해?


 

Trackbacks 0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