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콜레스테롤 검사 위해 8시간 굶을 필요 없다는 연구결과 눈길

콜레스테롤 비공복 검사가 더 권장되고 일부 환자에게만 필요 


"고지혈증이 있어서 콜레스테롤 검사를 받으려니 굶고 오래요."

"콜레스테롤 검사도 좋지만 배가 고파 쓰러질것만 같아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있다면 알려주세요. 콜레스테롤 때문에 스트레스가 심해요."

"그래요? 콜레스테롤 검사 받느라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신 모양이네요."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으면 고지혈증 환자로 등록이 됩니다. 고지혈증 환자로 등록이 되고나면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다고 이곳 저곳 여러가지 기관에서 들쑤십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에 관심을 가질 수 밖에 없는 이유입니다. 콜레스테롤 정확한 수치를 파악하기 위해 검사에 돌입니다. 그런데 공복에 측정해야 한다며 한끼를 굶어라고 합니다. 그런데 왜 콜레스테롤 검사에는 굶어야만 할까요. 콜레스테롤 검사에 굶는게 타당할까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은 또 뭘까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검사에 몰랐던 비밀은?

콜레스테롤은 좋은 콜레스테롤과 안좋은 콜레스테롤으로 나뉩니다. 나쁜 콜레스테롤이 많으면 고지혈증과 고혈압 심혈관질환 등 여러가지 질환을 부릅니다. 따라서 콜레스테롤 관리가 필요합니다. 콜레스테롤 관리를 위해서는 콜레스테롤 검사가 필요합니다. 최근 많은 사람들이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에 관해 관심을 갖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지도 모릅니다. 그런데 검사를 받으려면 검사 전 8시간 동안 꼭 굶어야 할까요? 


관련 글 - 좋은 콜레스테롤(HDL)의 배신?…폐경기 여성 좋은 콜레스테롤(HDL) 해로워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검사 때 꼭 굶어야 하는 것일까?

많은 의료기관에서는 기존에 해오던 대로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트리글리세라이드) 등 지질 농도를 혈액검사로 측정하기 전 최소 8시간 이상 환자를 굶게 하고 있습니다. 콜레스테롤 검사도 좋지만 배고픔을 참아야 하는 불편함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콜레스테롤 검사를 받을 땐 8시간 동안 공복 상태를 유지한 다음에 검사를 받았지만, 비(非)공복 상태라고 해도 검사 결과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아 비공복 상태로 검사를 하라는 권고안이 나왔습니다.


이러한 밥을 굶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측정하는 공복 측정 관행의 의학적 근거가 부족하다고 합니다. 오히려 실제 의료에 필요한 지질 농도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면서도 환자만 괴롭히는 것이라는 연구결과가 발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공복 측정 의학적 근거 부족은 누가 연구?

콜레스테롤 공복 측정 관행의 의학적 근거가 부족하고 오히려 실제 의료에 필요한 지질 농도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면서도 환자만 괴롭히는 것이라는 연구는 유럽동맥경화학회(EAS)와 유럽임상화학 및 실험의학협회(EFLM)가 대규모 연구를 통해 내린 결론입니다. 이들 연구기관의 연구결과는 메디컬뉴스투데이 등 주요 외신들이 일제히 보도했습니다.  



유럽동맥경화학회(EAS)와 유럽임상화학 및 실험의학협회(EFLM)는 콜레스테롤 공복 측정 관행의 의학적 근거가 부족하고 오히려 실제 의료에 필요한 지질 농도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면서도 환자만 괴롭히는 것이라는 결론을 내리고 일부 환자를 제외하고는 대부분 비(非)공복으로 측정하는 것이 여러 면에서 더 낫다고 권고했습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非공복 상태와 결과 차이 없고 금식이 오히려 정확도 낮춰

유럽동맥경화학회(EAS)와 유럽임상화학임상검사연맹(EFLM)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위한 혈액검사는 공복이 아니라 비공복일 때 하도록 권고한다는 성명을 유럽심장저널에 발표했습니다. 


이 두 학회는 덴마크·캐나다·미국 등에서 30만명 이상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공복과 비공복 상태에서 잰 콜레스테롤 수치를 비교했더니 별다른 차이가 없었다고 주장합다. 또한 지난 2012년 캘거리대학 크리스토퍼 교수팀은 20만9180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콜레스테롤 검사의 경우 공복은 크게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공복 측정 의학적 근거 부족은 어떻게 연구?

유럽동맥경화학회(EAS)와 유럽임상화학 및 실험의학협회(EFLM) 공동연구진은 유럽심장학지(EHJ) 최신호에 게재한 논문에서, 덴마크·캐나다·미국 등에서 30만명 이상을 상대로 조사했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공복과 비공복 상태에서 잰 콜레스테롤 및 중성지방 수치에 의미 있는 차이가 없었다고 합니다. 


더욱 재밌는 사실은 공복 상태에서 잰 수치가 아닌 정상적으로 식사한 상태에서 재는 것이 하루 평균 콜레스테롤 및 중성지방 농도를 더 잘 반영하고 심혈관질환 위험을 평가하는 데 유용했다고 합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비공복 측정 어떤 의미일까?

유럽동맥경화학회(EAS)와 유럽임상화학 및 실험의학협회(EFLM) 공동연구진은 8시간 이상 밥을 먹지 않고 콜레스테롤 검사받는 것은 사람들에게 일종의 '장벽' 역할을 하며, 많은 경우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대부분 비공복으로 측정하는 게 좋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어떤 사람이 비공복 측정에 좋을까요. 이에 대해 공동 연구진은 어린이, 노인 환자, 처음 지질검사를 받는 사람, 심혈관 질환 위험을 평가하기 위한 검사일 경우, 규칙적 약물 복용자, 당뇨 환자, 급성 관상동맥 증후군(ACS) 환자, 육체노동자와 본인인 원하는 사람 등은 비공복 측정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당뇨환자의 경우 공복측정을 저혈당증을 일으킬 위험성과 고중성지방혈증이 은폐될 소지가 있다고 합니다. 


콜레스테롤 참 많은 언급이 되는 말입니다. 그도 그럴것이 당뇨 고혈압 고지혈증 등이 동맥경화까지 부르고 성인병을 유발하기 때문입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은 어쩌면 환자나 의료진 모두에게 중요 관심사가 아닐 수 없습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공복 측정이 필요한 경우 언제?

콜레스테롤 측정을 위해 비공복 측정이 모두 좋을까요. 반드시 그렇지는 않다고 연구진은 말합니다. 공복 측정이 필요한 경우도 있다는 것입니다. 


비공복 검사에서 중성지방 농도가 5 mmol/L (440 mg/dL)일 경우, 고지혈증으로 인한 췌장염에서 회복될 때, 심한 고지혈증을 일으키는 약물치료를 시작할 때 등의 경우엔 공복 측정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오늘날 많은 사람들이 콜레스테롤 때문에 고민하고 있습니다. 이상 고지혈증 당뇨 고혈압 당뇨 등 여러가지 성인병의 원인이 되기 때문입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에 관해서 궁금증을 품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현상인지도 모릅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콜레스테롤-비만-당뇨-이상지질-고지혈증-좋은 콜레스테롤-안좋은 콜레스테롤-성인병-고혈압-당뇨볍-동맥경화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공복·비공복 측정은 서로 어떤 관계?

콜레스테롤 측정을 공복에서 하느냐와 비공복에서 하느냐를 일반화 시킬수 있을까요. 둘은 서로 어떤 관계에 있을까요. 이에 대해 연구진은 공복-비공복 두 방식은 서로 배척관계가 아닌 보완관계에 있다고 주장합니다. 


특히 연구진은 비공복 검사를 기본으로 삼는 것이 여러가지 차원에서 좋으며 덴마크 등에서 이미 확인된 바 있다고 설명합니다. 가령 환자를 8시간 이상 굶겨 필요 없이 힘들게 하고 검사를 회피하게 하지 않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비공복 콜레스테롤 측정을 할 경우 만약 추가 검사와 심혈관질환 예방 및 치료가 필요한 경우에도 환자가 의료진 권고에 더 잘 응하고 수칙을 지킬 수 있게 한다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또한 의료기관으로서도 배가 고픈 환자들이 대부분 오전 일찍 검사를 받으려 몰리고, 그 여파로 인한 의료진과 행정직원 등의 비효율적 배치와 운영도 줄어든다고 주장합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콜레스테롤 비공복 측정 전문가들은 어떻게 볼까?

오늘날 많은 사람들이 콜레스테롤 때문에 고민하고 있습니다. 이상 고지혈증과 동맥경화 고혈압 당뇨 등 성인병과 관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에 대해 궁금해 합니다. 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은 제대로 측정을 해야 시작됩니다.


유럽동맥경화학회(EAS)와 유럽임상화학 및 실험의학협회(EFLM) 공동연구진은 8시간 이상 밥을 먹지 않고 콜레스테롤 검사받는 것은 사람들에게 일종의 '장벽' 역할을 하며, 많은 경우 문제가 될 수 있으므로 대부분 비공복으로 측정하는 게 좋다고 합니다.


이번 발표에 대해 전문가들은 어떻게 보고 있을까요. 이에 대해 한 내분비내과 전문의는 콜레스테롤은 본래 몸속에 존재하는 세포 구성성분으로, 음식을 먹고 안 먹고에 좌우되지 않는다고 주장했습니다. 특히 당뇨병 환자의 경우 검사를 위해 공복을 장시간 하면 저혈당증을 일으킬 위험이 높아 비공복 상태에서 검사를 받는 게 훨씬 안전하다는 의견입니다. 


또다른 내분비내과 전문의는 콜레스테롤은 식후 상태가 더 민감하다고 합니다. 따라서 오히려 공복이 아닌, 밥을 먹은 후 콜레스테롤 수치를 검사하는 것이 정확한 진단을 할 수 있다고 지적합니다. 검사를 위해 8시간을 인위적으로 공복 상태로 만드는 자체가 정확도와 예민도를 낮추는 원인이 된다는 것입니다.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고지혈증치료제 스타틴 당뇨병 발생위험?…당뇨병 증상 고지혈증 증상 관계는?

고지혈증 원인 증상 이젠 밥먹고 검사하자?…콜레스테롤 낮추는 방법 음식 비법?

협심증 심근경색 초기증상 없어 아찔?…코골이치료 수면무호흡증 증상 어떡해?

심장병 증상 원인 치료 궁금?…키작으면 심장병 걸릴 가능성? 심장병 예방 식품?

심장병과 고지혈증과 지중해식식사 식단 …협심증 부정맥 심근경색 예방법?

흰쌀밥 떡 심혈관질환에 아찔?…심혈관질환 상극 음식과 찰떡궁합 음식은?

고지혈증약 스타틴 먹는 사람 독감백신 아찔?…스타틴, 독감백신 접종효과?

콜레스테롤 몰랐던 기능?…고지혈증과 콜레스테롤 정체와 관리는?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