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직장생활 분위기 망치는 사람은?…직장생활 망치는 뻥튀기·허풍쟁이 딱 걸렸어?

뻥튀기·허풍쟁이 작장생활 분위기 저해 꼴불견

'나만 믿어, 다 해결해 줄게' 경계해야할 허풍쟁이

'왕년에 한 가닥했다'는 허풍쟁이 싫어하는 유형

 


"부장이 일하는 스타일이 틀렸어. 내가 이것 저것 다 해봤는데 그 일은 이렇게 하면 되는데…."
"OO씨, 나만 믿어라니까. 내가 다 해결해 줄테니까"

주말과 휴일 참으로 모임이 연거푸 있었습니다. 부부동반 모임에서 동창모임, 단체모임까지. 모임이 잦다보니 이런 저런 이야기를 많이 들었습니다.

올해 모임은 다른 해와 달리 가급적 많은 이야기를 들어보려 했습니다. 사람들은 세상살이를 이야기합니다. 세상살이가 팍팍하다는 게 공통된 이야기입니다. 그런데 한 모임에서 오갔던 이야기들이 아직도 뇌리에 생생합니다. 직장인들의 고뇌의 일단을 보는 듯해서 와닿습니다. 

뻥튀기-허풍쟁이말만 번지르르한 허풍쟁이가 싫어하는 유형입니다.



☞ 말만 뻔지르르한 허풍쟁이 때문에?
"입사해서 보니까 뻥튀기 회사 선배때문에 못살겠어요"
"우리회사 선배도 참 허풍이 심하다니까. 곧이곧대로 믿다가 낭패를 당한 경우가 한 두 번이 아냐"
"우리회사도 그런 사람이 있는데. 참 한심한 사람이지"

한 모임의 분위기가 무르익자 살아가는 이야기들이 쏟아져 나옵니다. 올해 갓 입사한 회원이 한마디 툭 던집니다. 허풍쟁이 선배이야기를 꺼냅니다. 그랬더니 약속이나 한듯 여기저기서 허풍쟁이 선배, 중간간부, 직장상사 등이 마구 튀어나옵니다. 누구나 할 것 없이, 어느 회사 할 것 없이 허풍쟁이는 존재하는 것 같았습니다.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이런 직장상사 만난다면?…직장인들 속내를 엿봤더니?
직장·사회 처세술 비결?…직장·사회서 처세술 잘하면 성공 보인다?
직장·학교후배 실수때문에?…직장·학교후배 책임 누가? 어떻게?
직장빈대?…골치아픈 직장빈대 퇴치 방법은?
직장서 이분 만나면 훈훈?…직장서 이분 만나면 피곤?
이런 직장상사 만난다면?…좋은 직장상사는? 직장상사도 괴로워?
모닝커피? 업무부터?…직장인들 출근해서 가장 먼저 하는 것은?
직장서 승진하고 싶다?…직장내 승진하려면 1월 노려라? 왜?
직장·학교 텃세 어떡해?…직장·학교 텃세 이럴땐 괴로워?
작심삼일? 꼭 해낸다?…직장인 새해 계획을 미리 엿봤더니
이런 직장상사 딱 질색?…직장인들이 싫어하는 상사는?
직장생활 불만족?…직장생활 불만족 바로 이것 때문?
직장인의 두 얼굴?…절친한 두사람 싫은데 겉으론 친한척?
직장후배한테 완전 당했어?…청첩장 받고 빵터진 사연
연상 직장 부하직원, 연하의 직장상사 어느 쪽이 힘들까?
일도 싫고 회사출근 싫어? 직장 무기력증 어떡해?
잠못 이루는 직장인?…졸고있는 직장인 위험해 왜?

☞ 가장 허풍이 심한 사람은? 
"내가 다 해봤는데 그건 이렇게 하면 돼"

회원들이 직장생활을 하면서 가장 얄밉게 생각하는 사람은 자신이 마치 모든 일을 다 경험해 본 것처럼 뻥튀기를 하는 사람이라고 말합니다. 여기저기서 가장 꼴불견이 심한 사원이라고 합니다. 그런 사람이 직장내에 반드시 존재한다고 입을 모읍니다.




☞ 신입사원들이 가장 배신감을 느끼는 허풍쟁이는?
"나만 믿어, 다 해결해 줄게?"

올해 직장에 들어간 한 여성 회원은 남자선배의 허풍에 아찔한 경험이 있다고 말합니다. 이 남자선배는 업무에 서툰 점을 파악하고 잘 도와줄 것처럼 했다가 막상 일이 닥치자 언제 그런 말을 했느냐는 식으로 나몰라라하는 바람에 낭패를 겪었다고 합니다. 신입사원들은 직장선배의 '나만 믿어, 다 해결해 줄게'를 가장 경계해야할 허풍쟁이로 느끼고 있었습니다. 

☞ 과거에 어땠는데?
"이래뵈도 왕년에 한가닥했는데"

직장생활을 제법 오래한 직장인들은 직장동료나 직장선배 중 '왕년에 한 가닥했다'고 말하는 허풍쟁이를 싫어하는 유형으로 꼽았습니다. 과거에 아무리 잘나갔어도 현재를 돌아보면 그저그런 것을 허풍으로 떠벌리는 모습을 보면서 씁쓰레함을 감출길이 없었다고 이구동성으로 말합니다.

☞ 허풍쟁이 참 많네? 허풍쟁이 유형은?
회원들은 '우리회사 허풍쟁이'를 속속 이야기합니다. 회원들이 말하는 허풍쟁이 유형은 '신입사원 땐 다 이렇게 했어'라고 말하는 사람, '사장님이 나를 제일 신뢰하잖아'라고 말하는 사람을 들었습니다.
 
또 '이 회사 당장이라도 때려 칠 수 있지', '월급으로 살아. 월급은 용돈으로 쓰는 거잖아', '백이 필요해? 말만 하라고 다 알아서 연결해 줄테니'라고 허풍을 떠는 사람들을 꼴불견이라고 말합니다.

더불어 '다른 회사에서 오라고 하는데 어떡할지 고민이야', '이 준수한 외모, 빠질데없는 성격 나 정도면 상위권이지' 등을 허풍쟁이로 꼽았습니다. 

☞ 어떨때 허풍을 떨까?
이 사람이 허풍쟁이라는 사실을 언제 알게 되었느냐고 한 회원이 말합니다. 회원들은 업무 실력을 알게된 후 뻥튀기였음을 바로 실감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바로 들통나는 게 업무실력이었습니다. 

또 다른 경우는 '과거 경험'입니다. 이런 저런 과거 경험이 어땠다고 허풍을 떨어대지만 이런 저런 사내 평판을 통해 대충 그게 허풍이었음을 곧바로 알 게 된다고 합니다. 또 다른 경우는 '인맥'입니다. 인맥의 경우 민원을 이야기하면 해결해주지 못해 금방 인맥의 한계가 바닥난다고 합니다. 또 '경제적 능력'을 허풍떤 사람의 경우도 주머니 사정이 곧바로 보이기 때문에 금방 알 수 있다고 합니다.

☞ 허풍은 어떤사람이 떨까?
허풍은 그렇다면 누가 떨까? 회원들은 허풍을 심하게 떠는 사람으로 직장 상사를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으스대고 싶은 마음에 직장상사가 허풍을 심하게 떤다고 합니다. 또 다른 허풍쟁이는 직장동료였습니다. 또 다른 허풍쟁이는 사장과 임원진, 후배 직원 등도 있었습니다. 사실상 곳곳에 허풍쟁이가 존재하는 셈입니다.

☞ 허풍을 떠는 선후배 대응은?
허풍이 심한 선후배를 만나면 참 안쓰럽습니다. 이들 허풍에 어떻게 대처하는지 방법을 묻자 회원들은 무시한다고 말하는 사람이 가장 많았습니다. 또 다른 방법으로는 일단 호응해 준다고 합니다. 장단만 맞춰주는 셈입니다. 또 다른 방법으로는 속으로 욕한다고 합니다. 또 다른 방법으로는 단도직입적으로 그만하라고 솔직하게 말한다고 합니다.

 

☞ 왜 허풍을 떠는 것일까?
빤히 진실이 드러날 허풍을 그렇다면 왜 떠는 것일까요? 가장 큰 원인은 과시욕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자신의 능력을 포장하기 위해서 허풍을 떠는 것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더군다나 최근 인사고과가 승진과 연봉에 큰 영향을 미치면서 자신의 능력을 포장하기 위해 허풍을 늘어 놓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직장생활에서 가벼운 허풍은 동료간에 너그롭게 유머로 치부해서 넘길 수 있지만, 허풍이 지나치면 직장생활을 하는데 직장구성원간에서로가 불편하고 동료들과의 관계에도 악영향을 끼칠 수가 있음을 알아야 할 것입니다.


☞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직장 그만둬야할 신호는?…직장생활 잘하는 비결 알고보니?
연말모임 이런 사람은 사절?…연말연시 모임의 꼴불견은?
직장인들 어떤 잡담을 할까…직장인들 대화 솔직한 속내 엿봤더니?
직장상사와 친구 결혼식 겹쳤는데?…고민되는 경조사비 어떻게?
"계속해? 그만둬?"…직장과 연애 그만둬야 할 때를 알리는 신호는?
이게 현실이었어?…직장인의 취업전 환상과 깨어져버린 현실은?
근로자의 날 쉬는 사람과 못쉬는 사람 왜?…근로자의 날이 뭐기에?
생각도 하기싫은 끔찍한 상사와 부하?…직장내 최악 상사와 부하는?
이유있는 칼퇴근?…칼퇴근하면 건강이 보인다?
취업면접때 쏟아진 황당 질문을 봤더니?…대답을 보면 인재가 보인다?
여성 직장인들의 3대 꼴불견은?…화장 잘하면 藥? 과하면 毒?
직장생활 분위기 망치는 사람은?…뻥튀기·허풍쟁이 딱 걸렸어?
돈빌려 안갚는 직장선배 어떡해?…직장인들 돈거래 속내를 엿봤더니
출세·성공 하려면 꼭 필요한 것은?…직장인 속내 엿봤더니
이런말 들으면 뚜껑 열려?…직장인이 듣기 싫은 말은?
그만둬? 계속 다녀?…직장을 그만둬야 할 때를 알리는 신호는?
직장생활 울컥할땐 언제?…울컥증 극복 비결은?
직업선택·이직때 이것만은 꼭 고려해야?
직장생활 분위기 망치는 사람은?…뻥튀기·허풍쟁이 딱 걸렸어?
퇴근후 남편이 앞치마 두르면?…직장남녀 스트레스 가장 높을때가?



Trackbacks 0 / Comments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