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에코생활' 카테고리의 글 목록 (149 Page)
본문 바로가기

에코생활

사투리 뭐라카노?… 요즘 서울말이 어딨고 사투리가 어딨능교? 사투리가 뭐길래? “안녕하세요. 애기 접종하러 왔는데요.” “주소가 서울이시네요.” “친정이 부산이라서요.” “뭐라고요? 그럼 원래 부산분이셨네요.” "예, 요즘 사투리를 사용 안하니 지역색을 찾을 수가 없네요." 얼마전 아이의 예방접종차 보건소를 방문했다가 20대 후반의 젊은 애기엄마와 보건소 직원의 대화를 우연히 살짝 엿듣게 되었는데 필자는 그만 폭소를 금할 수 없었습니다. 사연인즉 애기엄마가 어설픈 서울사투리(서울말. 표준어?)를 사용하다가 보건소 직원이 아무래도 부산출신 인 듯 해서 은근슬쩍 비꼬는 대화를 듣고 있자니 절로 웃음이 쏟아졌습니다. 지역 사투리 대신 어울린 사투리가 확산? 필자는 이 일을 계기로 사투리에 관해 생각해 보았습니다.(필자는 언어학자가 아니므로 어디까지나 개인적 의견입니다.) 현대에 들어서도..
장애인 영상단 멘토의 대부, 아름다운 사람 었었다니…장애인 멘토 대부 만나보니 ‘아름다운 사람’이라고 해서 섹시하고 S라인을 지닌 미인을 꿈꾸셨나요. 하지만, 아름다운 인생을 살아가고 있는 사람도 ‘아름다운 사람’일 것입니다. 방송프로그램을 제작해 보셨나요. 다큐멘터리 영화 제작과정을 보신적 있나요. 일반인들이 방송 프로그램이나 다큐멘터리를 제작하기 쉽지 않습니다. 장비며 촬영이며 섭외며 편집이며 기획이며 일련의 과정들이 참으로 많은 발품과 손품 머리품이 갑니다. 하물며 일반인들도 어렵다는 다큐멘터리를 장애우가 만들고 있다면 그 분은 분명 ‘아름다운 사람’일 것입니다. 이 분의 고매한 활동을 잘 소개할 자신이 없어 망설였습니다만 다른 분들과 교감을 나누고 힘찬 갈채를 보내고자 이 분을 소개합니다. 윤한민 선생님. 이분의 직함은 다큐멘터리 감독입니다. 곧 50대를 바라보는 적지않은 ..
시도때도 없는 아파트 층간소음 모두 피해자?…층간소음 해법? 층간소음 어떡해? "쿵." "쿵쿵쿵." "까치발 까치발!" "쿵쿵쿵." "쿵." "까치발 까치발." "왜 자꾸만 까치발 까치발 해야 되냐고." "까치발 안하고 살 수 없나요." "마음놓고 다니고 마음놓고 걸을 수 있었으면 해요." "그래도 어떡하겠어. 참고 살아야지." 쿵’하면 ‘쿵’. ‘까치발 까치발’ 무슨 소리냐고요. 최근 개인적인 삶의 공간인 아파트 사정입니다. 요즘 아파트 층간 소음문제로 여러 가지 분쟁이 끊이지 않습니다. 얼마전 블로그에 올라온 층간소음이 아래층에 사시는 분의 이야기라면 필자는 윗층에 사는 사람의 이야기입니다. 개인적으로 그다지 넉넉치 않은 살림으로 혀재의 아파트는 97년 완공되어 입주를 시작했으니 올해로 11년째가 됩니다. 필자는 주택에서 살다가 아파트로 이사왔더니 그날부터 아래층과 조금씩 안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