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트위터에 올릴 수 없는 글자 있다?…타임라인에 안올라가는 이유?

'Get better' 트위터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 말

문자메세지 명령어 기능 아직도 남아 안올라 가




"트위터 타임라인에 이 글자 저 글자 다 올려봤습니다"
"혹시 영어도 올려 보셨나요"
"영어에 올리면 나타나지 않는 단어가 있다면서요"
"금시초문인데요"

트위터가 SNS 열풍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최근엔 SNS 피로증을 느끼는 사람들도 나타나고 있지만 여전히 막강한 위력을 발휘하고 있습니다. 

트위터 사용해보셨나요. 이 글자  저 글자 잘 나타나던가요. 트위터에 표현할 수 없는 글자가 있다고 합니다. 한마디로 트윗은 됐을뿐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습니다. 참 이상한 일이 다 있군요.


트위터-타임라인-SNS-페이스북트위터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 단어가 있습니다.

 


☞ 트위터에 트윗을 해도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다?
최근 트위터를 많이 활용하고 있습니다. 국내의 친구들뿐만 아니라 해외의 여러 팔로워들과 이런 저런 정보를 주고 받습니다. 그런데 트위터에 글을 올려도 트윗은 되어도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 말이 있습니다. 바로 'get better(더 잘해라)'입니다. 

☞ 몇 번을 입력하고 전송해도 타임라인에 안올라가네?   
트위터 입력창에 아무리 'get better(더 잘해라)'라는 글자를 입력해도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습니다. 궁금하시면 지금 당장 글을 작성해서 트윗을 해보시면 바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몇 번을 입력해 전송을 해도 "트윗이 됐다"고만 나올뿐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습니다. 참으로 이상한 현상입니다.

☞ 'Get better'가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 이유는?
'Get better'가 트윗을 작성을 해도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 이유가 있습니다. 바로 트위터 공동창업자인 잭 도시의 아버지가 입버릇처럼 했던 말이 'get better'였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잭 도시가 더 이상 그 말을 듣기 싫어 차단을 했다는 설도 있습니다. 사실일까요?





☞ 문자메시지 명령어 기능에 수수께끼가?
'Get better'가 타임라인에 올라가지 않는 비밀스러운 이야기의 답은 바로 문자메시지 명령어 기능에 있습니다. 'get better'는 사용자 'better'의 최신 트윗을 불러오라는 의미의 문자메시지 명령어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문자메시지 명령어 기능이 아직도 남아 있는 것은 트위터가 개발될 당시를 돌아보면 어느 정도 이해가 됩니다. 6년 전 트위터가 세상에 처음 선보일 때는 지금처럼 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앱, 애플리케이션)이 널리 쓰이지 않았습니다. 당시에는 문자메시지를 통해 서로를 팔로워하고 자신의 프로필을 고쳤습니다. 그러다보니 지금도 그때의 명령어 기능이 남아있는 것입니다.

☞ 문자메시지 명령어 기능은 어떤 것들이?
트위터에는 다양한 문사메시지 명령어가 존재합니다. 'FOLLOW 사용자아이디'를 문자메시지로 보내면 해당 사용자를 팔로우하고 트윗을 문자메시지로 받아 볼 수 있습니다. 또 쪽지보내기 기능의 'D'와 관심글을 지정하는 'FAV'와 같은 명령어도 있습니다.

☞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시대 블로그 운영 어떻게?
블로그 위기? 기회?…블로고스피어 알파블로거를 찾습니다
SNS? 포털?…SNS시대 블로그 운영 비결은?
SNS·스마트폰 꼭 있어야?…SNS 거부·2G폰 이유있는 고집 왜?
앗, 내가 스팸?…트위터 스팸에서 탈출 어떡해?
포털 유저들은 호구?…한심한 포털 서비스 언제까지?
티스토리 과연 변신?…갈길 먼 티스토리 변신의 성과와 과제
네이버 검색이 안돼?…네이버의 달라진 검색서비스 황당?
티스토리 장점과 단점 평가는?…티스토리 블로그 어디로 흘러갈까?


Trackbacks 0 / Comments 8

SNS·스마트폰 꼭 있어야?…SNS 거부·2G폰 이유있는 고집 왜?

SNS·스마트폰 나이든 세대들에겐 오히려 부담

새로운 기술도 이용하기가 편해야 사랑받아




"스마트폰 요금이 엄청나네."
 스마트폰이 잘 안터지네요"
"트위터, 페이스북 너무 어려워요"

지하철을 타면 많은 사람들이 휴대폰을 꺼내 듭니다. 그런데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폰입니다.  거리를 걷습니다. 뭔가를 열심히 보면서 걷습니다. 바야흐로 스마트폰 시대가 활짝 열렸습니다.

그런데 스마트폰 시대에 2G폰을 고집하고 트위터나 페이스북 등 SNS를 사용하지 않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들은 왜 스마트폰과 SNS를 거부할까요.


☞ SNS ·4G폰, 꼭 사용해야해?
최근의 변화된 사회상을 가장 잘 표현한 말이 SNS와 스마트폰입니다. 스마트폰  시대를 상징하는 모습은 아무래도 길을 가면서 스마트폰을 이용해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이용하는 젊은이들의 모습일 것입니다. 

SNS는 불통의 시대에 새로운 소통의 방식으로 각광받으며 폭발적인 파급력을 보여주었습니다. 이룰 계기로 덩달아 모바일 기기의 발전도 눈부시게 발전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SNS와 4G폰이라는 시대적 흐름을 거부하며 '철 지난 아날로그적 감성'을 고집하는 이들이 있습니다.

☞ SNS, 젊은층의 정치적 무관심을 적극적 참여로?
한때 일각에서 젊은이들이 너무 개인주의로 치닫는 경향이 있다며 정치적 각성을 주장하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이들에게 SNS는 젊은이들의 정치적 관심을 촉발하고 그들의 생각 프레임을 다양하게 노출시켜 주는 등의 긍정적 의미로 다가옵니다.

☞ 아니, 내 신상이 이토록 적나라하게 노출?
SNS가 여러가지 긍정적인 모습을 안겨준 것은 사실입니다. SNS로 말미암아 사회 전반이 가히 혁명이라고 해야할 정도로 많은 것들을 바꿔놓았습니다.  하지만 '신상털기' 수준의 과도한 사생활 노출은 또다른 부작용으로 다가옵니다. 이를 우려로 인해 SNS를 외면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 스팸이 괴로워?
최근 세미예의 지인이 상담을 요청해 옵니다. 그는 페이스북에 등록된 자신의 휴대전화 번호와 이메일이 유출돼 스팸 메일에 시달리고 있었습니다. 시도 때도 없이 찾아오는 금융 대출 및 성인사이트 문자에 시달리고 있었습니다.
 
또다른 세미예의 지인은 트윗때문에 화들짝 놀랐다고 합니다. 그는 우연한 기회에 포털사이트에서 검색을 했는데 트위터로 자신의 친구랑 주고받은 메시지가 그대로 드러나 있어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합니다. 

SNS는 바야흐로 나의 신상과 나의 일상과 나의 대인관계 등이 기록돼 온라인상에 떠돌게 합니다. 이러한 연유로 SNS에 대한 두려움을 갖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 스마트폰보다 2G가 좋은데?
스마트폰의 위력으로 휴대전화가 4G 시대로 완전히 접어들었습니다. 이제는 LTE의 서막이 오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가운데서도 2G는 여전히 위력을 발휘하고 있어 아이러니합니다. 정부 통계에 따르면 2G 중에서 '01X'로 시작되는 휴대전화는 아직도 대략 700만대 수준으로 추산된다고 합니다.

이들은 번호에 대한 애착이 남다릅니다. 10년 넘게 사용하던 번호를 지키고자 하는 마음이 강합니다. 01X로 시작돼 가운데 자리가 3자리가 외우기도 쉽습니다. 또한 오랫동안 사용한 번호라 애착도 강합니다. 앞서는 것이다.

어떤 분들은 마케팅으로 인해 거래처에 이미 이전 번호로 명함을 돌렸는데 번호를 바꾸면 아무래도 거래상의 문제점이 많이 발생할거라 생각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비록 바뀐 번호로 안내문자가 간다고 하더라도 오랫동안 거래하면서 써오던 번호를 갑자기 바꾸는 게 쉬운 일만은 아닙니다. 

☞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트위터에 올릴 수 없는 글자 있다?…타임라인에 안올라가는 이유는?
[블로그 결산]와, 벌써 이까지 왔어?…블로깅 왜 하느냐 묻는다면?
SNS·스마트폰 꼭 있어야?…SNS 거부·2G폰 이유있는 고집 왜?
SNS? 포털?…SNS시대 블로그 운영 비결은?
블로그 위기? 기회?…블로고스피어 알파블로거를 찾습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시대 블로그 운영 어떻게?
미술이 SNS를 만나면 어떤 일이? 스마트시대 미술을 봤더니?
SNS와 광고 약일까 독일까?…황당한 SNS 광고?
초등생? SNS 운영했더니 웃지못할 황당한 일이?
디지털시대 살고있는 당신의 고독 이곳서 시작?
이력서는 가라?…기업 채용시장 SNS 바람 왜?
취업면접때 쏟아진 황당 질문을 봤더니?…대답을 보면 인재가 보인다?
취업 성공 비결은?…취업 성공 알고봤더니?
취업성공 비결 따로 있었네…취업성공하려면 이렇게?
승진하고 싶다고?…승진하려면 1월 노라라고? 왜?
이력서에 이런 표현쓰면 꽝?…이력서에 삼가해야 할 표현은?
블로그로 살아남기 이렇게?…알파 블로거 탄생 꿈일까?


☞ 2G 장점이 너무 좋아?
3G나 4G 보다 2G의 장점에 애착을 느끼는 사람들도 많이 있습니다. 산행을 즐겨하는 한 지인은 조금만 외진 곳에 들어가도 스마트폰이 불통이라고 합니다.

또한 휴대의 편리성도 2G가 훨씬 좋습니다. 심지어는 운동할때도 2G는 주머니속에 쏙 들어가는 것이라 편한합니다. 하지만, 스마트폰은 그 크기로 인해 외부에서 휴대성이 뚝 떨어집니다.

☞ 어르신들, 복잡한 건 딱 질색?
특히 나이를 드신 노인들은 스마트폰에 대해 복잡해서 딱 질색이라고 합니다. 아무리 좋은 기기라 하더라도 복잡하면 어르신들한테는 환영받지 못합니다. 이들 어르신들에겐 각종 어플이 하나의 사치일 뿐입니다.

☞ 요금 폭탄 어떡해?
2G폰이 각광받는 또다른 이유는 요금이 스마트폰보다 훨씬 저렴하다는 것입니다. 기본료와 통화료 등 이용료가 2G폰이 스마트폰보다 훨씬 저렴합니다.

더군다나 스마트폰은 요금도 비싼데다가 2년간 약정이라는 족쇄도 달려 있습니다. 2G의 전화비가 3G에 비해 더 싸다는 현실적인 이유도 있습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39

SNS? 포털? 블로그 어디로?…SNS시대 블로그 운영 비결은?

블로그 포털 의존않고 콘텐츠 위주 블로그 운영해야 생존

자신의 색깔가진 블로그 육성이 장기적으로 살아남는 비결




"우리나라 포털이 없다면 블로그가 어떻게 되었을까요?"
"포털에 베스트 글로 선정이 된다면…"
"트래픽 폭탄을 맞고 나면 기분이 묘해요"

최근 온라인은 SNS가 화두입니다. SNS시대에 블로그는 어떤 역할을 해야할까요. 블로그도 SNS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것일까요. 사람들은 블로그를 운영합니다. 왜 블로그를 운영할까요.
 
요즘 일부 네이버 블로그들로 말미암아 블로그가 그야말로 위기 중의 위기입니다. 자칫 잘못하면 SNS시대에 사라질 운명입니다. 블로그에 관해 생각해 봤습니다.


☞ 블로그는 포털이 주무대?
다음 베스트, 네이버 파워블로거….

우리나라 포털이 없다면 블로그 운영이 제대로 될까요.  블로그글이 다음과 네이버 주요 위치에 노출이 되면 그날은 그야말로 트래픽 폭탄을 맞습니다. 트래픽 폭탄을 맞고나면 블로거들은 다음베스트에 선정이 되거나 네이버 우수글에 선정이 되려고 필사의 노력을 합니다.

☞ 포털 주요 블로거에 들지 못한다면?
글을 올려도 다음베스트에 선정이 되지 못한다면 블로그 운영이 가능할까요. 네이버 우수블로거에 들지 못한다면 블로그 운영 제대로 할 수 있을까요. 

대부분의 블로그는 이들 포털의 주목을 받지 못하면 블로그를 운영할 수 없습니다. 트래픽이 일어나지 않고 적은 방문자로 인해 블로그를 운영할 매력을 느끼지 못합니다.

☞ 포털 편집자 눈에 들려면 포털에 맞는 글을 쓰야?
사람들은 다양한 목적으로 블로그를 운영합니다. 하지만, 운영 목적은 이내 트래픽이라는 달콤한 유혹에 의해 블로그 본래의 취지를 잃고 맙니다.

블로그 운영 본래 취지를 잃게 된 블로거는 포털의 입맛에 맞게 글을 적습니다. 선정적이거나 자극적인 글, 적절한 마케팅글을 적습니다. 이러한 글들은 곧장 포털 블로그 편집자에 의해 베스트로 선정이 되고 주요 위치에 노출이 됩니다. 트래픽 폭탄이 일어나고 그 트래픽 폭탄에 길들여집니다. 이 블로거는 점차 자신의 운영 목적을 상실하게 됩니다.   




☞ 포털에 의존않고 블로그 운영했더니?
세미예 블로그도 초기 포털의 성향에 맞춰 글을 적었습니다. 베스트가 늘어나고 트래픽 폭탄을 맞았습니다. 하지만, 어느날 이건 블로그 운영 본래 취지가 아니다라는 자체 진단아래 포털의 취향이나 성향과 관계없이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 다음뷰 베스트와 네이버 주요 위치에 노출이 없다면?
다음뷰 편집진이 좋아하는 성향과 관계없이 독자적인 철학으로 블로그글을 썼습니다. 그랬더니 다음뷰 베스트와는 전혀 상관이 없었습니다. 현재 세미예 블로그는 다음뷰 베스트에 언제 선정이 되었는지 기억조차 없습니다. 포털 다음에서 유입되는 트래픽이 거의 없습니다.

다음뷰에서 트래픽이 없는데 일정한 방문자수 유지 비결이 뭘까요.

☞ 블로그글 경로를 다양화하라
세미예 블로그글의 방문자수를 살펴보면 거의 일정합니다. 글을 발행하거나 발행하지 않거나 상관없이 일정한 트래픽을 유지합니다. 비결은 블로그글 트래픽 경로를 다양화한 것입니다. 여러 곳을 통해 트래픽이 유입되고 일정 트래픽이 유지되니 다음뷰같은 포털 눈치를 볼 필요없이 편안하게 블로그를 운영합니다.

☞ 블로그글 경로 다양화 어떻게?
블로그글 다양화를 위해 주요 포털에 검색등록을 했습니다. 블로그 검색등록은 무료이기 때문에 반드시 해둬야 합니다. 일정한 글이 쌓이면 검색을 통해 꾸준하게 유입이 됩니다.

또한 다양한 메타블로그에 글을 내보내면 좋습니다. 최근엔 주요 언론사들도 블로그를 적극 양성하고 있습니다. 이들 언론사에 블로그를 등록해도 좋습니다.

☞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트위터에 올릴 수 없는 글자 있다?…타임라인에 안올라가는 이유는?
[블로그 결산]와, 벌써 이까지 왔어?…블로깅 왜 하느냐 묻는다면?
SNS·스마트폰 꼭 있어야?…SNS 거부·2G폰 이유있는 고집 왜?
SNS? 포털?…SNS시대 블로그 운영 비결은?
블로그 위기? 기회?…블로고스피어 알파블로거를 찾습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시대 블로그 운영 어떻게?
미술이 SNS를 만나면 어떤 일이? 스마트시대 미술을 봤더니?
SNS와 광고 약일까 독일까?…황당한 SNS 광고?
초등생? SNS 운영했더니 웃지못할 황당한 일이?
디지털시대 살고있는 당신의 고독 이곳서 시작?
이력서는 가라?…기업 채용시장 SNS 바람 왜?
취업면접때 쏟아진 황당 질문을 봤더니?…대답을 보면 인재가 보인다?
취업 성공 비결은?…취업 성공 알고봤더니?
취업성공 비결 따로 있었네…취업성공하려면 이렇게?
승진하고 싶다고?…승진하려면 1월 노라라고? 왜?
이력서에 이런 표현쓰면 꽝?…이력서에 삼가해야 할 표현은?
블로그로 살아남기 이렇게?…알파 블로거 탄생 꿈일까?


☞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활용하라
방문자수를 보다 다양화하고 블로그 생명력을 유지하기 위해선 SNS를 적극 활용하라는 것입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에도 올려 트위터리언과 페이스북 운영자들에게도 적극 알리라는 것입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은 긴 글과 전문적인 글을 적을 수 없기 때문에 블로그에 전문적인 글을 적고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통해 소통하고 하나의 경로로 적극 활용하라는 것입니다.

☞ 읽는 글보다 읽히는 글을 적으라?
블로그글을 단순하게 사람들에게 읽히기 위해 적는다면 순간 포착이거나 자극적인 글, 또는 시의성이 있는 글을 적게 됩니다. 이들 글은 순간적으로는 트래픽 폭탄이 일어날 수 있지만 세월이 흐르고 나면 쓸모가 없게 됩니다.

하지만, 언제 읽어도 도움이 되는 전문적인 글은 언제 누구에게 권해도 읽히게 마련입니다. 앞으로 트위터와 페이스북 같은 새로운 매체들이 강화될수록 이런 글들만이 살아남을 수 있습니다.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블로그 위기? 기회?…블로고스피어 알파블로거를 찾습니다
블로그로 살아남기 이렇게?…알파 블로거 탄생 꿈일까?
블로그로 시작 우뚝선 허핑턴 포스트…블로거들이 벤치마킹 왜?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시대 블로그 운영 어떻게?
블로그·메일 어떡해?…헤어진 후 웹에 남겨진 기록 어떡해?
온라인ID가 자산?…인터넷에 둥둥 떠다니는 내정보 어떡해?

☞ 해외로 눈을 돌리고 블로그글의 경쟁력을 강화하라?
최근 세미예 블로그 방문자에 외국인들이 눈에 띄게 늘었습니다. 상당수가 외국인들입니다. 어떻게 한글로 블로그를 운영하는데 외국인들이 방문하는 것일까요. 비결은 바로 영어블로그 운영과 트위터리언 중에 외국인들이 있기 때문입니다.

여력이 된다면 세미예 영어블로그도 적극 강화할 생각입니다. 이들 외국인들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는 글을 적고자 합니다. 세미예는 최근 이렇게 블로그 운영하고 있습니다. 오랫동안 다음뷰 베스트에 선정이 되지 않고도 살아남은 비결입니다. 이렇게 블로그 운영하면 재밌습니다.

☞ 블로그 생명력을 위해 포털 의존에서 벗어나야
블로그 생명력을 오랫동안 유지하는 비결은 뭘까요. 자체적으로 경쟁력을 갖추는 것입니다. 포털에 의존하지 말고 포털도 하나의 글 내보내는 경로 중의 하나 정도로만 활용하라는 것입니다. 다양한 경로를 적극 활용하시고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떠오르는 새로운 매체를 적극 활용하라는 것입니다. 포털이 언제까지 블로그를 챙겨주지 않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스스로 블로그 경쟁력을 갖추는 게 SNS시대 살아남을 수 있는 블로그가 아닐까요.



Trackbacks 0 / Comments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