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예의 환경 허브 미디어 대안언론

올해 달력 직장인에 축복?…2014년 달력속 쉬는날 봤더니?

올해 대체공휴일·선거로 쉬는 날 많아…갑오년 2014년 쉬는 날 118일

2014년 공휴일 67일 12년만에 최다…대체휴일제 추석연휴 쉬는날 늘어

"와, 2014년 달력 완전 대박이네요."
 "그러게요. 빨간 날이 참 많네요."
 "2014년 한 해가 정말 기대가 됩니다"
"그러게요. 이런 날도 있었네요."

"많이 쉬면 직장인들에겐 좋은게 아닐까요."





2014년새해를 맞아 한 해의 계획을 세웁니다. 한 해 계획에서 빠질 수 없는게 달력입니다. 달력을 가만이 들여다 봅니다. 2014년엔 유난히 쉬는 날이 많아 보입니다. 빨간 날이다 다른 해보다도 많기 때문입니다. 검은색 날짜만 보다가 빨간색 날짜가 유난히 눈에 띄기도 하거니와 무엇보다도 쉬는 날이 많기 때문입니다.

달력 속에서 가장 먼저 눈이 가는 것이 빨간날입니다. 빨간날만 생각하면 휴식이 떠오르고 기분이 좋아집니다. 2014년엔 달력에 유난히 쉬는 날이 많습니다. 왜 그럴까요. 또 어떤 날이 쉬는 날일까요.

 

2014년-갑오년-2013년-달력-2014년 연휴-징검다리 휴일-대체휴일-지방선거-공휴일-국경일-일요일-쉬는날-직장인-휴일특근-월급쟁이-직장인-휴가-연휴2014년 1월 달력입니다. 1월에 신정과 설날이 함께 들었습니다.

 


2014년 활짝 밝은 새해
2014년 1월1일 밝았습니다. 2013년이 이사를 가고 2014년이 이사를 온 것입니다. 2014년 1월1일은 음력으로는 아직 2013년입니다. 2014년 1월1일 새해 첫날은 음력으로 2013년 12월1로 계사(癸巳)년 을축(乙丑)월 임신(壬申)일입니다. 음력으로는 아직 새해가 오지 않았습니다. 설날부터가 음력으로는 새해입니다. 

갑오년 2014년 쉬는 날은 주 5일제 기준 118일
'2014년 갑오년 (甲午年)'의 달력을 살펴보면 주 5일제 기준으로 쉬는 날은 총 118일입니다. 물론, 2013년에도 총 쉬는 날이 118일이었습니다. 118일 속에는 국회의원 총선과 대통령선거일을 포함했을 경우입니다. 이를 제외하면 실제 116일이었습니다. 

2012년, 2011년에도 총 쉬는 날은 116일이었습니다. 2008년엔 115일로 2014년보다 3일이 적습니다. 2009년엔 110일로 이에 비하면 꽤나 많은 편입니다.



2014년 관공서 공휴일입니다. 자료=한국천문연구원.

 


직장인엔 2014년 최고의 해, 왜?
2014년 달력은 직장인들에게는 '최고의 해'라고 합니다. 왜냐하면 직장인이라면 으레 눈에 들어올 법한 토요일·일요일과 이어지는 연휴가 많기 때문입니다. 안전행정부와 통계청에 따르면 2014년 공휴일은 총 67일로, 12년 만에 가장 많다고 합니다.

이는 법정 공휴일과 일요일이 겹칠 때 평일 하루를 더 쉬는 '대체 휴일제' 시행에 따른 것입니다. 2014년에 일요일과 법정 공휴일을 합한 뒤 겹치는 날을 빼면 공휴일은 총 67일입니다. 지난 2002년(67일) 이후 달력의 '빨간 날'이 가장 많은 셈입니다.

내년 추석 전날(9월 7일)이 일요일과 겹치지만, 대체 휴일제 시행으로 추석 연휴 다음날인 9월 10일(수요일)을 쉬게 돼 실제 공휴일 수가 늘어난 것입니다.





내년 달력 줄줄이 연휴는 축복?
내년 달력을 들여다 보면 연휴가 참 적습니다. 토요일과 일요일로 이어지는 공휴일이 어린이날(5월5일, 월요일), 현충일(6월6일, 금요일), 광복절(8월15일, 금요일), 개천절(10월3일 금요일)이 있습니다. 징검다리 연휴도 한글날(10월9일, 목요일), 크리스마스(12월25일, 목요일)가 있습니다.

이쯤되면 최고의 한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2012년엔 토·일요일과 이어지는 공휴일이 가탄신일(5월28일. 월요일) 한번 밖에 없었습니다. 2012년 징검다리 연휴도 3.1절(3월1일. 목요일), 성탄절(12월25일. 화요일) 등 2차례뿐이어서 직장인들이 허탈해 했습니다. 

2014년-갑오년-2013년-달력-2014년 연휴-징검다리 휴일-대체휴일-지방선거-공휴일-국경일-일요일-쉬는날-직장인-휴일특근-월급쟁이-직장인-휴가-연휴2014년 일요일 날짜입니다. 자료=한국천문연구원.

 


올해 명절을 보니 귀성·귀경길 다소 여유?
올해 달력을 들여다보면 명절날이 즐겁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귀성·귀경에 골머리를 앓았던 사람들에게 다소 숨통이 트일 예정이기 때문입니다. 명절연휴가 길어 조금은 여유가 있기 때문입니다. 
 
올해 설연휴는 1월30일 목요일, 31일 금요일, 2월1일 토요일, 2월2일 일요일입니다. 추석연휴는 대체공휴일인 9월7일 일요일, 9월8일 월요일, 9월9일 화요일입니다.

☞ 6월4일 수요일 지자체 선거일 하루는 덤?
2014년 한 해의 달력은 풍성합니다. 연휴도 연휴거니와 징검다리 연휴로 이어지고 설과 추석도 다소 기분좋게 잡혀있기 때문입니다. 더불어 6월4일 수요일엔 지방선거도 예정돼 있습니다. 그만큼 직장인에겐 쉬는 날이 더 생기기 때문입니다. 출근을 하더라도 특근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아이들은 학교를 쉬기 때문에 그만큼 기분좋은 날입니다. 이래저래 2014년의 달력은 사람들을 벌써부터 기분좋게 합니다.





실제 휴일수 예년보다 약간 늘고, 연휴는 많이 늘어 계획 잘 세워야
2014년의 공휴일은 총 67일로 12년만에 가장 많다고 하지만, 실제 휴일수는 예년보다 하루나 이틀정도 많습니다. 중요한 것은 2014년엔 유독 연휴나 징검다리 휴일이 예년보다 많고 대체공휴일과 지방선거로 쉬는 날이 다소 늘어났습니다.

문제는 휴가나 쉬는 날을 어떻게 계획을 세우고 알차게 보내느냐는 것입니다. 어떠세요? 올 한해 계획을 세우면서 연휴를 어떻게 보낼지도 미리 생각해 보면 어떨까요.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황당한 새해 소망?…새해 희망 덧셈,뺄셈,곱셈,나누셈?
새해인사 문자 잘못보냈다가?…문자때문에 새해 황당?
황당한 새해인사 배송 빵터져?…배꼽잡는 새해인사 문자?
너나잘해? 변사또?…재밌는 건배사 센스만점? 폭소?
휴가때 진도 나가기 좋은 이성은?…휴가때 요주의 이성?
띠동갑 커플 이럴땐 불편?…새해맞는 느낌 남다른 까닭?
빵터지는 새해인사 문자?…황당한 배송에 배꼽잡았네



Trackbacks 0 / Comments 1

광복절 맞아?…주요 기관 홈페이지 '광복절 딴나라 얘기?'

광복절 주요기관 홈페이지 광복절 홍보 없어

공공기관이 앞장서 광복의 의미 되새겨야




오늘은 제67주년 광복절입니다. 올해의 광복절은 경술국치를 겪은지 102주년이 되는 날이라 더 의미가 깊습니다. 이렇게 뜻깊고 의미있는 날이라면 범사회적으로 다른 해보다 광복절의 의미가 남달라야 하고 뜻깊게 보내야 하지 않을까요.

범사회적인 분위기가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고 경술국치의 아픔을 다시는 겪지 않도록 모아져야 할 것입니다. 나라없는 민족의 설움은 오늘날 세계 곳곳에서 수시로 보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날을 기리고 다시는 그러한 아픔이 없도록 되새기는 날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렇게 의미가 깊은 광복 제67주년 아침, 주요기관 홈페이지는 이를 어떻게 기념하고 있을까요. 주요기관은 광복절을 적극 홍보하고 계도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과연 그럴까요? 궁금해서 주요기관 홈페이지를 들어가 봤습니다.

☞ 청와대, 국무총리실, 정부포털 홈페이지 들어가 봤더니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청와대 홈페이지입니다.

 

청와대의 홈페이지 입니다. 최근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방문을 계기로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곳곳에 엿보입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국무총리실 홈페이지입니다.

 

국무총리실 홈페이지입니다. 그런데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안보입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정부 포털사이트입니다.

 

정부포털사이트도 광복절 관련 내용이 전혀 보이지 않습니다.

☞ 주요 정당 홈페이지 들어가 봤더니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새누리당 홈페이지입니다.

 

새누리당 홈페이지입니다. 광복67주년 기념 문구가 있습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민주당 홈페이지입니다.

 

민주통합당 홈페이지입니다. 광복 67주년에 관한 문구가 선명합니다. 

☞ 광역 지방자치단체 홈페이지에 들어가봤더니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서울시청 홈페이지입니다.

 

서울시청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안보입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부산시청 홈페이지입니다.

 

부산시청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안보입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대구시청 홈페이지입니다.

 

대구시청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없습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대전시청 홈페이지입니다.

 

대전시청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광주시청홈페이지입니다.

 

광주시청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 교육관련 사이트를 살펴봤더니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교육과학기술부 홈페이지입니다.

 

교육을 담당하는 교육과학기술부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안보입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입니다.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안보입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부산시교육청 홈페이지입니다.

 

부산시교육청 홈페이지 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없습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대구시교육청 홈페이지입니다.

 

대구시교육청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없습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광주시홈페이지입니다.

 

광주시교육청홈페이지입니다. 광복절에 관한 내용이 없습니다.

독도-광복절-광복-공공기관-정부포털-태극기-독도-일제-일본-한국-나라사랑-태극기-청와대-국무총리실광복절날 대전시교육청 홈페이지입니다.

 

대전시교육청입니다. 광복절임을 알 수가 없습니다. 국기에 대한 상식코너는 있군요.

☞ 광복절 전국민 계도활동 주요기관이 나서야?
올해는 광복 67주년이자 경술국치를 겪은지 102주년이 되는 해입니다. 최근 시국은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방문과 박종우 선수의 '독도세리머니'로 광복절이 유난히 뜻깊은 날이 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주요 기관은 광복절을 맞았다는 느낌이 없습니다.

주요 기관은 광복적을 적극 알리고 계도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너무 한가(?)한  느낌입니다. 주요 기관의 홈페이지를 방문해 봤습니다. 평소 일을 잘하는 것으로 알려진 홈페이지들이 의외로 광복절날 이를 제대로 알리지 않습니다. 특히, 정부기관과 지자체, 교육관련 홈페이지는 올해는 광복 몇주년인지 오늘이 광복절인지 홈페이지상으로 찾아볼 수 없습니다. 과연 바람직한 현상일까요.

[세미예 블로그 관련 글]
일본이 모르는 독도의 진실?…10가지 독도의 진실은?
'망동 백화점' 일본, 과거사해법 독일을 배워하는 이유?
도둑 들어가니 신변안전 부탁?…일본 한심한 망동 언제까지
음흉? 꼼수?…일본의 끝없는 영토 탐욕은 후안무치?
독도는 포기못해?…'망발·망언 백화점' 일본을 어이할꼬? 
일본은 짝사랑? 우린 냄비사랑?…독도 외로운 이유 있었네 
영토야욕 대단한 일본…암초를 인공섬 조성해 영토 주장? 
독도는 섬? 바위?…섬과 바위 무슨 차이가 있을까? 
독도를 기부?…일본, 지진피해 성금과 교과서 문제 딴마음? 
'독도의 날' 국가기념일?…국가기념일 지정 시급해 왜? 
독도관련 문서 30년 지나도 비공개 일본의 꼼수?


Trackbacks 0 / Comments 3

2012년 달력 봤더니 경악?…2012년 쉬는날에 숨겨진 불편한 진실

내년 달력 연휴 적어 직장인엔 최악의 한해

"내년 달력이 왜 이래"
"그러게요. 빨간 날이 별로 없네요"
"내년엔 일만 잔뜩 해야하겠군"

지금쯤 내년 달력을 보면서 올해를 마감하고 내년 계획을 세우느라 분주할 것입니다. 내년 달력을 받아보면 제일 먼저 눈에 가는 게 빨간날입니다. 검은색 날짜만 보다가 빨간색 날짜가 유난히 눈에 띄기도 하거니와 무엇보다도 쉬는 날이기 때문입니다. 

빨간날만 보면 휴식을 생각하기 때문에 기분이 좋아집니다. 그런데 내년 달력을 들여다보면 빨간날이 참 적습니다. 1월부터 12월까지 들여다 보아도 빨간날이 눈에 띄는게 별로 없습니다. 과연 내년 달력의 빨간 날이 어느 정도 줄었고 과연 예년에 비해 적은 것인지 살펴봤습니다.  

새해-해맞이-해넘이-송구영신

2012년 임진년의 공휴일(한국천문연구원 자료)

☞ 임진년인 2012년 쉬는 날은 주 5일제 기준 116일
내년 임진년(壬辰年)의 달력을 살펴보면 주 5일제 기준으로 쉬는 날은 총 116일입니다. 물론, 국회의원 총선과 대통령선거일을 쉰다고 가정하면 총 118일이 됩니다.

그렇다면 116일이 적은 날일까요. 올해와 비교해보면 올해도 116일이라 똑같습니다. 2008년엔 115일로 하루가 적습니다. 2009년의 110일에 비하면 많은 편입니다. 2013년엔 주5일제 기준 115일입니다.

☞ 직장인엔 최악의 해, 왜?
내년 달력을 들여다보면 직장인에겐 '최악의 해'라는 느낌을 받게 됩니다. 그도 그럴것이 직장인이라면 으레 눈에 들어올 법한 토·일요일과 이어지는 공휴일이 내년에는 석가탄신일(5월28일. 월요일) 한번 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징검다리 연휴도 3.1절(3월1일. 목요일), 성탄절(12월25일. 화요일) 등 2차례뿐이니 직장인들이 허탈해 할  수 밖에 없습니다.

☞ 내년 달력 왜 연휴가 적을까?
내년 달력을 들여다 보면 연휴가 참 적습니다. 토요일과 일요일로 이어지는 공휴일이 석가탄신일(5월28일. 월요일)  단 한번 밖에 없고, 징검다리 연휴도 3.1절(3월1일. 목요일), 성탄절(12월25일. 화요일) 등 2차례뿐입니다.

이처럼 연휴가 적은 것은 현충일(6월6일)과 광복절(8월15일), 개천절(10월3일) 등이 수요일에 몰려 있기 때문입니다.

☞ 내년 명절을 보니 벌써 귀성·귀경에 골머리?
내년도 달력을 들여다보면 명절날 벌써 골치가 아픕니다. 그도 그럴것이 귀성·귀경에 골머리를 앓아야 하는 명절은 더 빡빡하기 때문입니다.
 
설날 연휴는 1월22(일)∼24일(화)는 바로 앞의 토요일을 붙여도 나흘밖에 안됩니다. 추석 연휴는 9월29일(토)∼10월1일(월)는 사흘에 불과합니다.

☞ 선거일 2일이 위안?
2012년이 연휴로 이어지는 날짜도 적고 명절을 보니 벌써 갑갑해지지만 한가지 위안이 있습니다. 2012년에는 국회의원 총선거(4월11일)와 대통령 선거(12월19일)가 예정돼 있어 출근날짜가 이틀이나 줄었습니다. 그나마 위안을 삼아도 될듯 싶습니다.

☞ 2013년 달력엔?
2013년 달력을 살펴보면 주5일제 기준 쉬는 날이 115일로 올해보다 하루가 적습니다. 하지만, 2013년 달력엔 연휴와 징검다리 휴일이 올해보다 나은 편입니다.

2013년 달력을 들여다보면 3월1일(금)과 5월17일(금) 석탄일과 추석연휴 9월18일(수)~20일(금)이 토요일을 끼면 연휴가 가능합니다. 또한 6월6일(목) 현충일과 8월15일(목), 10월3일(목)은 징검다리 휴일이라 금요일을 쉬면 연휴가 가능합니다.

☞ 실제 휴일수는 2010년과 비슷해 연휴 계획 잘 세워 휴식을 취해야
직장인이라면 2012년의 연휴가 적게 느껴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 휴일 수는 지난해와 차이가 없습니다. 내년보다 더 적은 해도 있었던 만큼 크게 낙담할 일은 아닙니다. 중요한 것은 사람들이 계획을 잘 세우면 충분히 효과적으로 휴식을 취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 다음뷰 메인 선정 감사합니다.


Trackbacks 1 / Comments 21